- 자유 주제로 사용할 수 있는 게시판입니다.
- 토론 게시판의 용도를 겸합니다.
Date 2020/09/18 07:25:32
Name 카미트리아
Link #1 https://n.news.naver.com/mnews/ranking/article/055/0000842441
Subject [일반] Winner takes all. feat 쿠팡
승자가 모든 것을 갇는다.

해당 품목에서 가장 싼 가격을 제시한 판매자는 위너가 되며
위너의 상품만이 해당 품목에서 소비자에게 직접 노출 된다.

여기서 직접 노출이 뭔지는 모르겠지만
쿠팡의 전략으로 인정해 줄수는 있습니다.
갑질 소리야 듣겠지만..

그런데 상품 소개 이미지와 후기 까지 위너에게 몰아 준다는건
도둑질에 사기죠.

상품 소개 이미지는 그 이미지를 만든 사람의 저작물이고
후기는 그 판매자가 샇은 커리어고요

소비자는 그 커리어를 보고 사는 건데
그 후기를 엉뚱한 판매자가 가져 간다면 후기를 어떻게 믿나요?

저 후기를 믿고 산 소비자는 사기를 당한거고
판매자는 본인의 저작물과 커리어를 도둑질 당했네요

실망을 넘어서 혐오가 드는 행위입니다.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은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하지 않은 분을 환영합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를 주지 않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 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이디어트
20/09/18 07:41
수정 아이콘
기사대로면 쿠팡이 사기친거아닌가요?
평점 후기 상품소개까지 위너가 만든게 아니면 대체 가격빼고 위너거는 뭐가 있는거죠
Lord Be Goja
20/09/18 07:44
수정 아이콘
반품이나 B급물건 잔뜩 떼다가 싸게 팔면 양품팔던 판매자들 평도 다 업어올수 있다는 이야기군요.
거짓말쟁이
20/09/18 07:47
수정 아이콘
그러면 품질도 좋고 판매자도 친절하다던 평가에는 ???가 붙을 수 밖에 없고...그러면 결국 쿠팡 신뢰도가 떨어질텐데..

어처구니 없는 짓이네요
부기영화
20/09/18 07:53
수정 아이콘
아니 이건 완전 정신나간 짓인데... 누가 이런 시스템을...
카미트리아
20/09/18 07:53
수정 아이콘
저도 사기라고 봅니다.

후기가 저러면 알리가 더 믿을만한거 아닌가라는 생각이 드네요
꿀꿀꾸잉
20/09/18 07:55
수정 아이콘
이건 사긴데 뭐 과징금 몇백나오고 말겠죠..
킹리적갓심
20/09/18 08:05
수정 아이콘
요즘 쿠팡 관련해서 좋은 기사가 나오는적이 없네요.
로켓배송 하나로 지금의 위치로 올라갔는데 그거 말고는 적폐수준이네요.
답이머얌
20/09/18 08:06
수정 아이콘
요즘은 쿠팡 칭송 글이 잘 안보이고 있는데...

여전히 쿠팡이 배송과 그에 따른 기타 서비스(친절, 반품 등) 및 기사 처우 등은 좋은가요?
게누크
20/09/18 08:09
수정 아이콘
상품 상세설명은 이해가 가는데 후기나 별점은 문제 없는거 아닌가요? 애초에 저 시스템 자체가 같은 물건을 여러 판매자가 팔고 있을때 작동하는 건데 후기나 별점은 판매자에게 하는게 아니고 물건에다 하는 거죠 원래는. 기사에서 나온 예는 같은 물건이 아닌데도 같은 물건으로 묶이면 생길 수 있는 문제네요.
Your Star
20/09/18 08:10
수정 아이콘
쿠팡 쓰시는 분들 많은가 봐요... 전 아예 안 써서 시스템이 어떻게 돌아가는지 모르겠습니다
카미트리아
20/09/18 08:11
수정 아이콘
배송이나 서비스까지 후기와 별점으로 표기하니까요
판매자와 제품에 같이 한다고 봐야죠.

대응이 좋다거나 AS가 좋다고 평점과 후기 좋은 경우 많습니다
반대도 마찬가지고요
lihlcnkr
20/09/18 08:12
수정 아이콘
후기나 별점을 위너한테 몰아주는 것은 버그 아닐까요?
평가는 제품자체에 대해서뿐만 아니라 포장, 배달빠름여부, 사후대응, 반품 등에 대한 것이 있을텐데 이해불가네요...
박근혜
20/09/18 08:15
수정 아이콘
판매자분들 속아만 보셨어요? 바쁜 벌꿀은 슬퍼할 시간도 없습니다.
게누크
20/09/18 08:16
수정 아이콘
실제로 많은 사람들이 상품의 문제가 아닌 것을 상품평에 쓰는 것은 알고 있습니다만 원칙적으로 상품평은 상품에 대한 평만 하는게 맞습니다. 쿠팡에서 상품평을 남길 때도 배송, 반품, 환불 관련 내용은 고객센터로 접수하라고 되어 있구요. A/S도 제조사가 하는거지 판매자가 하는게 아니지 않나요?
게누크
20/09/18 08:20
수정 아이콘
(수정됨) 제가 알기로는 아마존도 같은 시스템입니다. 애초에 쿠팡이 한국의 아마존이 되겠다고 아마존 시스템을 많이 베꼈죠. 아마존도 뭐 기업 이미지가 좋지는 않지만 어쨌든 저 시스템이 그렇게 이상한 시스템은 아닙니다. 다만 상품 상세 설명을 여러 판매자가 공유하는 건 어떻게 가능한 건지 잘 모르겠네요.
20/09/18 08:21
수정 아이콘
버그가 아니라 고의인게 문제입니다. 그 이해가 안되는, 상식적으로 말도안되는 부분을 가격경쟁이란 이름하에 실제로 하고 있었던거죠
카미트리아
20/09/18 08:23
수정 아이콘
기사에 적혀있는이 약관으로 소유권을 가져가기 때문에 가능합니다.
그래서 저작권법이 아니라 공정거래위원회에서 불공정 야꽌으로 검토하는 거죠
레게노
20/09/18 08:26
수정 아이콘
양아치 짓이긴 한데 약관에 있어서 당장은 법적문제가 없네요. 이걸 불공정약관으로 검사해본다니 나중엔 모르겠지만.
20/09/18 08:27
수정 아이콘
그런 분들을 위해서 짜잔~ 로켓배송은 괜찮습니다. 로켓배송을 이용해주세요. 하고 있죠...
거짓말쟁이
20/09/18 08:27
수정 아이콘
(수정됨) 그런 원칙은 쿠팡에 해당 안되는 이야기고요; 배송 반품 환불 관련 내용을 고객센터로 접수하라는건 상품평으로는 문의사항이나 요청사항 접수가 잘 안되니 전용창구를 이용하라는거지 판매자의 배송 반품 환불 서비스 대응 평가를 내리지 말라는 뜻이 아닙니다. AS도 제조사만 하는게 아니라 판매측도 해주는 경우가 많죠. 마트에서 산 과자에 하자가 있으면 과자 제조사인 농심에 연락해도 되지만 간단하게 마트에서 교환 환불 해주기도 하는 것처럼.

애초에 상품평 이라는말 자체가 "이 판매자가 팔고 있는 상품에 대한 평가" 입니다. 같은 물건이라도 판매자가 다르면 품질이 달라질 수 있기 때문에 둘은 뗄래야 뗄수가 없는데 자꾸 뗄 수 있는 아마존 같은 시스템만 생각하고 주장을 하시는 것 같네요..

같은 물건이라도 판매자가 다르면 품질이 달라질 수 있다는걸 이해 못하시는 것 같습니다.
20/09/18 08:29
수정 아이콘
원칙과 돌아가는게 다르다면
두개를 맞출수 있는 방법을 찾아야겠죠..
사용자들이 상품평에 이것저것 적는다면 거기에 맞춰서 시스템을 짜는게 옳다고 봅니다.
20/09/18 08:29
수정 아이콘
아마존이 시작한 걸로 알고 있습니다. 아마존도 가격순으로 판매자를 소팅하고 있고, 보통 제일 상단은 fba상품이 차지하죠.
거짓말쟁이
20/09/18 08:32
수정 아이콘
아마존이랑은 다른 시스템입니다. 아마존이나 알리바바 같은 외국 사이트는 셀러..판매자 평가 시스템이 빡세서 제발 셀러 평가 좀 잘해달라고 소비자한테 사정사정 하는 경우가 있을 정도지만 쿠팡은 국내 쇼핑몰 중에서도 셀러 평가 시스템이 거의 없어요..그래서 더더욱 상품평에 판매자평이 통합될 수 밖에 없는 환경을 만들어놓고 저짓거리를 하는거죠..
띵따라쿵딱
20/09/18 08:34
수정 아이콘
후기 데이터가 많이 쌓이면 쌓일수도 판단하기 쉬워서
물건살때 각 쇼핑몰마다 동일제품 후기 데이터를 찾아보는데
이해가 되기도 안되기도 하는군요 크크크
미메시스
20/09/18 08:37
수정 아이콘
크크크 이게 뉴스까지 떳군요
좀 머리회전이 빠른판매자는
오히려 이 시스템을 이용하기도 합니다 크크

아무튼 쿠팡이 정줄 놓은건 맞죠
얘네가 전부터 판매자들한테 가혹하긴했어요. 너무 구매자 위주로 시스템을 만듬
20/09/18 08:38
수정 아이콘
쿠팡 안써야겠네요. 요즘 이 후기나 별점 시스템 악용이나 오용이 너무 많네요.
게누크
20/09/18 08:39
수정 아이콘
상품평이 상품에 대한 평가라는게 듣도 보도 못한 소리 들을 일인지 잘 모르겠네요? 저에겐 오히려 상품평이 판매자에 대한 평가도 포함한다는게 처음 들어보는 신박한 정의입니다.

이 시스템에서 같은 물건으로 묶일 수 있다는 전제는 상품이 누가 팔던 차이가 없는 차이가 없는 공산품 같은 것이라는 겁니다. 그렇지 않다면 “같은 상품”으로 취급하면 안되겠지요.

저는 쿠팡이 생기기 전 한국에 오픈마켓들만 있을 때 온라인에서 물건을 사는게 너무 피곤했습니다. 똑같은 물건을 판매하는 판매자가 수십에서 많게는 수백이나 있으니 검색 결과가 너무 많고 제대로 고르기가 어려웠죠. 예를 들면 제가 사려는 상품의 카테고리에 상품이 A, B, C 세 가지가 있는데 각각의 상품을 판매하는 수많은 판매자가 각각 따로 나오니 검색 결과 비교가 힘들었죠. 상품평도 수십 수백의 판매자에 분산되어 있구요. 그래서 저는 쿠팡식 (정확히는 아마존식) 시스템을 지지합니다.
게누크
20/09/18 08:40
수정 아이콘
(수정됨) 상품평과 판매자평을 구분해서 관리해야 한다는 것에 동의합니다. 쿠팡은 아마존 베끼기로 해놓고 왜 거기까지는 안하는지 모르겠네요.
거짓말쟁이
20/09/18 08:40
수정 아이콘
일단 듣도보도 못했다는 둥 말투 자체가 너무 공격적이었던 것 같습니다..수정했는데 이미 보셨군요; 죄송합니다
킹리적갓심
20/09/18 08:47
수정 아이콘
게누크님에게야 신박한 정의겠지만 이미 후기에는 배송,대응 등에 대한 얘기가 상당히 많습니다.
이미 우리나라 상품평들이 그렇게 흘러가고 있는데 그걸 아니라고 하고 다른 판매자에게 후기가 넘어갔는데 이게 문제가 아닌가요?
20/09/18 08:48
수정 아이콘
최저가가 무조건 좋은 건 아닌데, 소비자들의 문제를 제기하면 바뀌겠죠뭐.
벨로티
20/09/18 08:48
수정 아이콘
쿠팡은 진즉에 버렸습니다. 얘네는 정말 악질이에요.
20/09/18 08:51
수정 아이콘
후기가 같은 제품은 섞이는구나 싶긴 햇습니다.
분명히 로켓배송 상품인데 후기 보면 로켓배송이 아닌듯 한 글이 올라오고....

저야 이미 로켓배송의 노예가 되어버려서 .....
이제는 일반 로켓배송도 느린 느낌이더라고요. 와우의 맛을 봐버리니....
거짓말쟁이
20/09/18 08:57
수정 아이콘
그래서 게누크님 말씀이 맞으려면, 먼저 상품평과 판매자평을 구분해서 평가할 수 있는 시스템을 도입한 다음에 해야할 얘기지, 아마존식 상품평만을 모든 사이트 상품평의 정의, 고정사항 인것처럼 말씀하시는 건 옳지 않다고 생각합니다. 쿠팡 약관이나 상품평 규칙에 써있는 것도 아니고요. 게누크님이 말씀하신 부분은 위에서도 썼다시피 문의사항 접수를 따로 하라는거지 판매자평을 상품평에 섞지 말라는게 아니니.

애초에 제가 좀 덜 공격적으로 의견을 정돈해서 드렸으면 좋았을텐데..
20/09/18 09:01
수정 아이콘
저는 쿠팡에서 식품도 구매하는데요, 한번은 '라면' 을 최저가로 샀는데 (20개 묶음) 기름 쩐냄새가 유독 심해서 그제서야 확인해 보니 유통기한이 임박한 제품이더라구요. (한달 안쪽이었던걸로 기억합니다)
그래서 그 뒤로는 공산품 식재료를 구매할 때에도 '상품평'을 유심히 보고, 무조건 최저가 상품은 고집하지 않고 있었습니다.

따라서 기사 내용처럼 제가 쿠팡에서 보아왔던 '상품평'이 각 판매자들에게 등록되었던 상품평이 아니었다면 참 충격적이네요.
20/09/18 09:05
수정 아이콘
쿠팡은 사용안해서 몰랐는데 저건 진짜 말도 안되는 제도인것 같은데요.
20/09/18 09:06
수정 아이콘
쿠팡 잘 쓰고 있는데 이런 시스템이 있을거라고는 생각도 못했네요.

모델명만 같다면 모두가 같은 물건을 파는 공산품(ex:전자제품)은 판매자들끼리 가격, 마진만 차이가 날테니 소비자 입장에서만 보면 괜찮긴 할텐데,
저처럼 식료품, 반려견 식료품을 구매하는 입장에서는 조심해야겠네요.
덴드로븀
20/09/18 09:15
수정 아이콘
아마존바라기니까 아마존 시스템 가져온건데 뭔가 오묘하게 바뀐느낌이네요. 쿠팡이 쿠팡했네 정도로...

그런데 저런 시스템보다도 리뷰 자체가 너무 믿기힘든경우가 많아서 검증된 공산품 말곤 쉽게 손이 안가더라구요.
그나마 다행인건 요즘엔 체험단이벤트라고 써놓고있던 크크
20/09/18 09:21
수정 아이콘
같은 상품을 판다는 보장도 없고

이 판매자가 '배송을 제대로 보내준다는 보장도 없고

이 사람이 A/S등을 제대로 해준다는 보장도 없는데.

왜 상품평을 가로채는게 정상이라고 생각하는지요?

아마존식 시스템은 '셀러 평가는 별도로 가지만'
쿠팡식 시스템은 '셀러평가까지 다 가져가는건데요'

말씀한대로 상품평이 동작하려면 셀러 평가를 따로 볼 수 있을때나 가능한거죠.
게누크
20/09/18 09:29
수정 아이콘
(수정됨) 저도 쿠팡이 좀더 구현을 잘 했어야 한다고 생각합니다.

다만 저는 기존 오픈마켓식 판매자 우선 시스템이 아니라 아마존식 상품 우선 시스템이 소비자에게 더 좋은 시스템이라고 보기 때문에 다시 쿠팡 이전 시대로 돌아가기 보다는 보완을 했으면 좋겠습니다.
cruithne
20/09/18 09:30
수정 아이콘
상품평에 제품에 대한 평가 외에 판매자와 배송업체에 대한 평가가 들어간다는 것이 일반적인 인식이고, 상품평을 보는 다수 소비자들은 그 평가들이 판매자에 대한 평가와는 별개라고 구분하지도 않습니다. 게다가 저 시스템은 일반 소비자에게 생소한 시스템이고 (최소한 제가 알기로는) 사전에 고지되어 있지도 않으니 오해의 여지도 충분합니다.

그럼 오해한 사람이 문제가 아니라 오해하게 만든 사람이 문제죠.
비바램
20/09/18 09:44
수정 아이콘
구매자는 '물건에 대한 리뷰'와 '판매자에 대한 리뷰'를 원하는데 위너란 최저가를 제시한 사람이 다른 판매자의 평가를 강탈해갈 수 있는 시스템이군요.
이 무슨 혼종..
멸천도
20/09/18 09:44
수정 아이콘
로켓은 정말정말 편리합니다.
나머지는 아예 안써서 잘 모르겠네요.
아스날
20/09/18 09:46
수정 아이콘
애 키우는 입장에서 쿠팡 엄청 좋은데 둘째 분유랑 기저귀때면 다시 생각해봐야겠네요.
20/09/18 09:59
수정 아이콘
쿠팡관련 어떤기사에서 워딩이 정확히 기억나지 않지만,
이익이 안나면 세금안낸다는 법의 맹점을 이용해 무슨 편법인지 정당한건지 모르지만 어떤 방법을 이용해,,
지금까지 한푼도 세금안내고 있다고 들었는데..
커피소년
20/09/18 10:01
수정 아이콘
이거 꽤 잘 이용한 판매자 알죠 크크
돈 잘 벌던데 이제 어찌될라나요
카미트리아
20/09/18 10:01
수정 아이콘
(수정됨) 쿠팡이 계속 적자라서 법인세 안내는 것 가지고 이야기 하는거 아닌가요?

쿠팡 적자 수준이 세금을 아끼기 위해 어쩌고 하기에는 너무 크죠
체르마트
20/09/18 10:07
수정 아이콘
(수정됨) 전 오히려 로켓배송 평가를 해달라고 하는 이유를 모르겠어요.

로켓배송 관리는 굳이 고객한테 평가받을 필요 없이
그냥 본인들이 알아서 하면 안 되나요?

배송 관련 정보는 본인들이 다 가지고 있을테고
불만이 있는 사람은 고객센터로 연락할텐데
왜 로켓배송 평점을 매겨달라는 거죠.

그 시간과 자리에
판매자 평가를 넣어놓으면 훨씬 효용이 높을 것 같은데 말이죠.
20/09/18 10:16
수정 아이콘
이쪽 일 하면서 먹고 살고 있는데 쿠팡은 안 합니다.
아이템위너 진짜 혐오스러워요
20/09/18 10:17
수정 아이콘
저거 진짜 피곤합니다
심지어 구매자들이 A사에서 구매해놓고 B사한테 왜 배송 안오냐거나 물건에 대한 부정적인 글을 써놓는 경우가 꽤 잦습니다
20/09/18 10:34
수정 아이콘
어휴, 사람의 성의를 업신여기는 시스템을 저렇게 고의적으로 뻔뻔하게. 역하네요. 저도 쿠팡 안 쓰렵니다.
20/09/18 10:39
수정 아이콘
(수정됨) 이거 꽤 오래전에 본 것 같은데... 그때 엄청 항의하고 그랬다는 내용을 봤는데 그냥 그대로 계속 하고 있었군요...
그때 얼핏 보기론 다른나라에선 많이들 한다고 하던데...
빙짬뽕
20/09/18 10:47
수정 아이콘
처음 읽고 하 개발자놈이 코딩 뭐같이 했네 했는데 그게 아니라 정책이 저따구라고요? 크크크크크크
20/09/18 10:50
수정 아이콘
쿠팡 편해서 잘 쓰고 있는데 세게 제재가 가해졌으면 좋겠네요. 계속 쓸 수 있게. 이런거 안 고쳐지면 안 써야죠.
쿠보타만쥬
20/09/18 10:53
수정 아이콘
솔직히 중독되면 쿠팡이 너무 편해서... 클럽와우 월 회비가 2,900원이었나요 이거만 내면 진짜 온갖거 익일배송 심지어 새벽배송까지 되니까...
이거 쓰기 시작한 후로 여기서 안파는거 제외하고는 다 여기서만 사고있거든요
이런 일이 있을거라고는 상상도 못했네요.
20/09/18 10:54
수정 아이콘
이건 무조건 불공정이 될거 같은데..
갑의횡포
20/09/18 10:58
수정 아이콘
저게 가능하다구요? [셀러는 자신이 제공한 콘텐츠의 저작권을 쿠팡 측에 넘기지 않으면 마켓플레이스에 입점할 수 없다. 가입 시 동의해야 하는 약관에 이러한 조항이 들어가 있기 때문이다. ]
20/09/18 11:12
수정 아이콘
제11조 (권리의 부여 및 합의)
① 이용자는 회사에게, 지리적 및 시간적 제한 없이, 이용자가 회사에 등록 또는 제공하는 모든 정보, 자료 등을 사용, 복제, 구현, 공개, 배포, 변경, 수정, 공개 전송, 임대, 파생 상품 제작, 상업적 및 비상업적인 목적으로 사용할 로열티 없는 권리 및 라이선스를 부여해야 합니다. 단, 회사는 이용자가 제공한 양식에서 이용자 상표를 변경하지 않습니다(상표의 상대적 비율이 동일하게 유지되는 한, 상표의 크기를 재조정하는 데 필요한 범위까지는 제외).

이 부분을 얘기하는 거 같네요.
잠만보
20/09/18 11:16
수정 아이콘
쿠팡은 뉴스 뜰 때마다 좋은 소식이 하나도 없군요

쿠팡배송 때문에 와우 결재해서 한달에 5건 정도 구입하는데 옮겨야 하나 고민입니다

혹시 쿠팡말고 그나마 나은 곳은 어디인가요?
연휘가람
20/09/18 11:34
수정 아이콘
소비자 입장에선 저렴한 가격에 빨리 받아 볼 수 있어 좋지만
공급자(판매자) 입장에선 전에 없었던 양아치 기업중 하나죠 크크
다리기
20/09/18 11:55
수정 아이콘
와 이거 진짜 대박 미쳤네요 크크크
20/09/18 12:44
수정 아이콘
로켓은 좋아요.
배송도 빠르고 환불도 깔끔하고.
요즘 로켓프레시 에코라고 재활용되는 박스에 신선제품은 담아서 배송해주기도 하고.
근데 나머지는 허허허허 네요
번개맞은씨앗
20/09/18 12:47
수정 아이콘
소비자가 속았다는 느낌이 들 것 같은데요.

그럼 잘못된 거라 봅니다.
Foxwhite
20/09/18 12:52
수정 아이콘
The winner takes it all.
이거 노래두 좋아용
답이머얌
20/09/18 13:08
수정 아이콘
그렇군요. 다행이네요.
답이머얌
20/09/18 13:09
수정 아이콘
프리미엄 서비스는 좋은 모양이군요.
20/09/18 13:18
수정 아이콘
저거 엄청 유명한데.. 중국에서 물건 떼오는 악질업체들은 저거 일부러 이용해서 후기랑 구매수만 꿀꺽하고 날라버립니다 판매하는 입장에서느 억장 무너져요 로켓배송 입점 수수료는 엄청나고 노답입니다
덴드로븀
20/09/18 13:21
수정 아이콘
로켓배송 수준의 속도를 원하면 쿠팡말곤 없죠.

범위를 좁히면
수도권+식품 한정으로는 컬리가 익일새벽배송이 가능하고,
마트에서 파는 공산품 기준으로는 쓱배송 가능지역이거나
11번가에서 근처 이마트/홈플러스/GS프레쉬에서 직배송해주는건 당일 배송도 가능합니다. 물론 재고나 상품에 따라 천차만별이구요.
포프의대모험
20/09/18 14:25
수정 아이콘
로켓배송도 이상해요
반바지시켰는데 긴바지보내던데요
뭐 바로 반품했지만
완전연소
20/09/18 14:42
수정 아이콘
쿠팡에서 구입해서 오늘 배송 오기로 한 냉장고가 판매자의 계정도용, 사기가 의심된다며 취소되던데.. 역시 문제점이 있었군요.
神鵰俠侶_楊過
20/09/18 15:35
수정 아이콘
완전연소님의 사례는 최근 들어 극성인 카톡으로 현금결제를 유도하는 방식의 사기사건으로 추정되는데 쿠팡만의 문제는 아니기는 합니다.
오픈마켓에서 현금결제를 유도하는 판매자는 99.99% 사기꾼이라는 점을 유의해주세요.
20/09/18 15:59
수정 아이콘
판매자카페에서는 기생충이라고 부릅니다;;
야광충
20/09/18 16:08
수정 아이콘
지마켓 이용하다가 하도 피지알에서도 최근 2년내에 쿠팡 찬가가 많이 들려오길래 올해 상반기에 갈아타서 한 6개월 이용해 봤습니다. 로켓 배송 편리하고 좋고.. 그렇지만.. 본문 상황도 그렇고 저번 코로나 쿠팡 물류센터 사건도 그렇고 너무 정떨어지기에 다시 지마켓으로 돌아갔네요. 미리 미리 주문하거나 천천히 기다리는 마음을 가지려고 합니다. 윗분 어느분이 댓글에서 말씀하신 것처럼 쿠팡관련 좋은 이야기가 나오는 걸 본 적이 없네요.
완전연소
20/09/18 16:20
수정 아이콘
카톡으로 현금결제를 유도하는 방식이 아니었습니다. 그 방식이면 아예 처음부터 신고를 했을텐데 현금결제를 유도하는 판매자가 아니었어요.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공지 [일반] 자유게시판 글 작성시의 표현 사용에 대해 다시 공지드립니다. [14] empty 19/02/25 96437 6
공지 [일반] [필독] 성인 정보를 포함하는 글에 대한 공지입니다 [50] OrBef 16/05/03 250731 24
공지 [일반] 정치 카테고리 규정 개편 공지입니다 & 자유게시판 운영위원 한 분을 모셨습니다 [30] Kaise 19/10/23 70682 16
공지 [일반] 통합 규정(2019.11.8. 개정) [1] jjohny=쿠마 19/11/08 76355 1
88582 [정치] 무슬림, 이슬람주의와 중국 [37] 맥스훼인3398 20/10/31 3398 0
88581 [일반] [스포] 더 보이즈 시즌 2 소감 [6] 어서오고1641 20/10/31 1641 0
88580 [일반] [일상]제로콜라는 대단하다는 결론 [101] Your Star7011 20/10/31 7011 42
88579 [일반] 슈퍼 로봇대전 OG 시리즈를 하다 보면 드는 불합리함. [45] 공기청정기2817 20/10/30 2817 0
88577 [정치] 전셋값 1%대 고공행진…서울 외곽 아파트 매매 신고가 [99] Leeka7690 20/10/30 7690 0
88576 [일반] 한국 그리고 동아시아가 출산율 낮고 자살률 높을 수밖에 없습니다 [67] 보리하늘6570 20/10/30 6570 2
88575 [일반] 정부, 조두순 24시간 밀착감시…집 주변 CCTV 증설 [80] 끄엑꾸엑5477 20/10/30 5477 0
88574 [일반] '자본금 불법충당' MBN 6개월 업무정지…승인취소는 모면 [26] Davi4ever3706 20/10/30 3706 0
88573 [정치] 이낙연 "공공기관, 지방대 50%채용 검토..공무원도 지방 할당"(종합) [338] 시니스터8863 20/10/30 8863 0
88572 [일반] 월급루팡 기념으로 써보는 치르르 영업글과 어제 밤이 슬픈 사연 [7] 크림샴푸1684 20/10/30 1684 0
88571 [일반] 와이프 중고차 매매 후 새차 구매후기 [29] BLitz.3175 20/10/30 3175 1
88570 [일반] 대한항공과 아시아나항공, 두 국적기의 운명은? [17] 흰둥3575 20/10/30 3575 3
88569 [일반] 테슬라 완전자가주행 베타 영상 [95] Charli6383 20/10/30 6383 2
88568 [일반] 고덕 아르테스 미소지움 당첨자 커트라인이 나왔습니다 [47] Leeka5327 20/10/30 5327 0
88567 [일반] 코로나백신의 효과와 우리의 미래 [64] 여왕의심복4527 20/10/30 4527 65
88566 [정치] 인권을 강조하는 검찰개혁의 아이러니 [36] 시니스터4406 20/10/30 4406 0
88565 [정치] "한국은 강력한 동맹"…바이든 미 대선후보 연합뉴스 기고문 [73] 담원의 팬6515 20/10/30 6515 0
88563 [일반] [유럽] 프랑스 니스 테러는 시작에 불과하려나? [86] aurelius7753 20/10/30 7753 18
88562 수정잠금 댓글잠금 [정치] 허허.. [31] 움하하5164 20/10/30 5164 0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1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