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GR21.com
- 선거 기간동안 일시적으로 사용되는 게시판입니다.
Date 2021/04/13 18:14:09
Name 커피소년
File #1 lawlist_title_remove.zip (32.9 KB), Download : 7
Subject 성인지교육지원법의 찬성/반대 비율 (수정됨)


쓰다가 버튼 잘못 눌러서 글이 날라가서 짧게만 써봅니다.

https://ppt21.com/election/5236

이 글의 댓글에서 찬성/반대 비율이 궁금하다는 의견을 보고
저도 궁금해져서 알아보다가 직접 데이터를 크롤링해야 알 수 있을 것 같아서 직접 해봤습니다.

총 댓글 개수 3779
찬성 528
반대 3103
알 수 없음 148

비율로 하면
찬성 14%
반대 82%

이 법이 어떻게 흘러갈지야 모르겠지만(아마도 통과될거라고 예상) 이 법이 통과됐을 때
얘네는 아무것도 상관 안하고 자기들이 하고 싶은대로만 하는 부류구나 라는 것을 남겨두고 싶어서
이렇게 글로 작성해봅니다.

찬성/반대 비율이 국민적 여론으로써 큰 의미가 있는지는 모르겠지만
이 법을 만든 사람들에게는 최소한 사람들이 어떻게 생각하고 있는지 알 수 있게 해주는 것 같은데
눈에 보이는 반대를 뒤로하고서 막무가내로 통과시킬지가 궁금해지네요.



...............................
추출한 데이터를 txt파일로 올리려 했는데
안되는 걸 처음 알았네요. 압축해서 올려야 하는 군요.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은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하지 않은 분을 환영합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를 주지 않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 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페로몬아돌
21/04/13 18:18
수정 아이콘
못 배워서 반대 하는구나 하고 통과 시킬 인간들 아닌가요 크크크
덴드로븀
21/04/13 18:18
수정 아이콘
누가 열심히 언론에 제보도 좀 해줬으면...
스마스마
21/04/13 18:23
수정 아이콘
아직 니들이 잘 몰라서 그래.
더욱 더 교육에 박차를!!!... and 통과 ~~~ 이 꼴 나지 않을까 싶습니다.

다음 권력은 문주당 응가 치울 일이 정말 많아요... 정말...
타시터스킬고어
21/04/13 18:25
수정 아이콘
이거 통과시킨다는건 앞으로도 젊은 남자 표는 필요없다는 의미겠네요.
진샤인스파크
21/04/13 18:32
수정 아이콘
상당수의 애어머니들 표도 필요없다는거죠
이호철
21/04/13 18:33
수정 아이콘
성인지 부분에서 여성의 의견은 남성의 10배 이상의 가치가 있는 것 같으니
찬성이 더 많은거나 다름없군요!
21/04/13 18:38
수정 아이콘
요샌 잠재적 가해자도 아니고 아예 '범죄주체'라고도 하는데 범죄자들 의견을 듣겠습니까..
뿌엉이
21/04/13 18:46
수정 아이콘
궁금하긴 하네요 저걸 통과시킬지 말지
나주꿀
21/04/13 18:47
수정 아이콘
이런 상식밖의 법안을 만든다는게 그들의 머릿속에 보편타당한 규칙보다는
성별에 얽힌 율법에 얽메여 있다는 걸 보여주죠.
저 젠더 탈레반들의 모든 사고 기준엔 '그래서 여자냐, 남자냐'가 반드시 들어가는 겁니다.
40년모솔탈출
21/04/13 18:49
수정 아이콘
82%나 교육 시켜야 하니 꼭 통과 시키겠죠.
알카이드
21/04/13 18:58
수정 아이콘
범죄자들은 나라 지키는 노역을 보내는 군요. 범죄자들한테 병역을 맡기고 불안하지도 않은지? 궁금하네요.. 성인지감수성이 진짜 의도대로면, 남성만 병역의 의무를 지는것도 차별의 한가지일텐데요.
나주꿀
21/04/13 18:59
수정 아이콘
코프룰루 구역에선 범죄자들을 재사회화 시켜서 해병으로 만들죠 크크
노르웨이고등어
21/04/13 19:04
수정 아이콘
이거 보면 재밌는게, 여자이름(으로 추정되는) 의견중에도 반대표가 상당합니다.
초반부에 한 10페이지정도 찬성릴레이 이후에는 여자쪽에서도 반대의견이 상당수가 올라왔어요.

이건 그냥 남녀할것없이(20대 여자 제외하고는) 반감이 상당하다고 봐야할거같습니다.
커피소년
21/04/13 19:13
수정 아이콘
데이터 대충 훓으면서 뇌피셜로만 생각한건데
분포구간에서 찬성이 연속적으로 튀는 구간이 몇군데 있는데
아마 여초에서 좌표찍고 온것 같더라고요.
물론 반대도 많은 수는 남초에서 좌표찍은 느낌이긴 하지만요.
노르웨이고등어
21/04/13 19:22
수정 아이콘
맞습니다. 저도 느꼈고요. 남초도 좌표 맞죠. 남초 이미 엠팍에서는 좌측 담장 1위 갔어요. 그 영향도 상당할겁니다.
이 법안에 대해서 여초보다 남초가 훨씬 더 관심이 많고, 더 빨리 행동한거 같습니다.
아스날
21/04/13 19:26
수정 아이콘
남자애 키우는 엄마 입장에서는 반대할 가능성도 많죠..
MaillardReaction
21/04/13 21:01
수정 아이콘
아들있는 엄마들은 지새끼가 2등시민 인증 땅땅 박는거 눈뒤집힐만하죠

반대로 딸있다고 무조건 찬성할거까진 없는게 남자들 엿먹이는 거 자체를 원하는 게 아니면 굳이 상대성별을 저따구로 안만들어도 사는데 큰 지장이 없는지라... 물론 저거 발의한 놈들은 돈줄 생기는 거니 상황이 다르겠지만요
최강한화
21/04/13 21:46
수정 아이콘
엄마 : "우리아들 유치원 가서 뭐 배웠어?"
아들 : "응 엄마 선생님이 이야기하는데 남자는 잠재적 가해자래. 그래서 교육이 필요하데!"

아들 가진 엄마가 죄인이 되는 세상이 오겠네요..껄껄
엑시움
21/04/14 04:10
수정 아이콘
딸만 있는 집도... 딸내미가 지 아빠 보는 눈이 달라지니...
이치죠 호타루
21/04/13 21:07
수정 아이콘
이럴 때만 180석 파워로 밀어버리지 않겠습니까.
21/04/13 22:22
수정 아이콘
(수정됨) 1 뚜벅뚜벅
2 좀 순한맛으로 통과
3 폐기

폐기하면 여성계 눈치보이고, 어떻게든 통과시킬거라 생각하는데, 양념을 좀 치거나 할 수도 있겠죠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공지 2021년 재보궐선거 관련, 선거게시판을 오픈합니다. 노틸러스 21/03/15 6730
공지 선거 관련된 여론조사 결과를 담은 글 작성시 주의사항 [28] jjohny=쿠마 18/04/18 21720
공지 통합 규정 2017.5.5. release 유스티스 17/05/05 24670
5258 이선옥 작가가 제시하는, 젠더 갈등의 해결 방법. 그 답안지. [44] 노르웨이고등어8594 21/04/14 8594
5256 7억대 아파트 단숨 17억 됐다…부산 재건축단지 '박형준 파장' [36] 회색의 간달프6876 21/04/14 6876
5255 순수 정치공학적으로만 따져서는 이번 보선이 여당에게 딱히 나쁜 것은 아닌듯 [77] avatar20046242 21/04/14 6242
5254 오세훈표 '상생방역'에 대해 민주당 신헌영의원이 긍정적 입장을 내놓았습니다. [64] 찬공기7564 21/04/13 7564
5253 '좌표찍기' 논란 김남국 사과글도 8000개 '비추'에 삭제 .txt [30] 마늘빵6854 21/04/13 6854
5252 오세훈 서울 시장의 이상한 제안 [69] 암스테르담7746 21/04/13 7746
5251 성인지교육지원법의 찬성/반대 비율 [21] 커피소년4234 21/04/13 4234
5250 꽤 재미있는 김종인 인터뷰.. [18] Restar4401 21/04/13 4401
5249 근데 페미문제는 좀더 본질적인것에 집중하면 어떨까요. [85] 노르웨이고등어9477 21/04/11 9477
5248 "명예훼손 피고인 최강욱, 첫 재판전 '셀프구제법' 발의" [17] 미뉴잇3774 21/04/13 3774
5247 "윤석열, 문재인 정권 타격 안 주려고 조국 수사했다더라" [48] 훈수둘팔자6091 21/04/13 6091
5246 與 송영길 “무주택자 담보대출 90%로 풀겠다” [72] LunaseA6345 21/04/13 6345
5245 김준형 외교원장 강연을 후원하는 통일뉴스는 어떤 단체인가? [22] aurelius3540 21/04/13 3540
5244 민주 의원 부동산 조사한다던 권익위, 금융정보 동의조차 안 받았다 [23] 맥스훼인4444 21/04/13 4444
5242 딴지일보에 FM코리아 좌표를 찍은 국회의원 [63] 난포8751 21/04/13 8751
5241 좋아하는 선거 구호 [26] 피잘모모4001 21/04/12 4001
5240 출간 예정인 '윤석열의 진심' [57] 차단하려고 가입함6666 21/04/12 6666
5239 [시사] 오늘 금태섭 페북에 한 문빠가 저지른 만행 [68] aurelius7302 21/04/12 7302
5238 [외교] 美국무부, 2022 베이징 올림픽 보이콧 검토 [49] aurelius12061 21/04/07 12061
5237 남성 젠더 문제로 더더욱 깽판을 쳐야한다. 영악하게. [37] 깃털달린뱀6657 21/04/12 6657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6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1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