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PGR21 관련된 질문 및 건의는 [건의 게시판]을 이용바랍니다.
- (2013년 3월 이전) 오래된 질문글은 [이전 질문 게시판]에 있습니다.
통합 규정을 준수해 주십시오. (2015.12.25.)
Date 2019/10/14 18:26:48
Name 박수갈채
Subject 같은 남자가 봐도 멋있는 남자의 특징은 뭘까요?
지금까지 살아오면서 이야, 보고 배우고 싶다는 남자들이 종종 있었어요. 생각해보니 그런 사람들 특징으로는

1.체격이 좋거나 운동신경이 좋음
2.지적인 면모
3.대인배
4.노력파

등등이 있었던 것 같아요.

피지알러분들은 주변에서 멋있다고 느낀 남자들의 특징이 뭐가 있나요?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에는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한 사람은 안왔으면 좋겠습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 안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커피소년
19/10/14 18:29
수정 아이콘
제 개인적으로는 1번이 제일 좋다고 봅니다.
딱 보면 딱 알 수 있고, 뭐랄까 질투가 필요없는?할수없는? 그런 느낌이거든요.
2.3.4 같은 경우는 뭔가 조금 애매하다고 생각하고요.
하아위
19/10/14 18:30
수정 아이콘
개인적으로 직장에서 스마트한 상사가 멋있어 보였습니다.
아는 것이 많은 '지적인 면모'와는 조금 다른데,, 회의자리에서 문제의 핵심이 뭔지 딱딱 집어내고, 업무 분배 잘하고, 해결 방향도 잡아주고,,
졸린 꿈
19/10/14 18:39
수정 아이콘
인성이요.
군시절 만남 선임이었는데 저보다 2살 많았지만
책임감 있고 성실하고, 심지어 욕도 안하는 그런 분이 있었습니다.
네파리안
19/10/14 18:40
수정 아이콘
일이나 취미에서 미친듯이 잘하는 사람들 멋있더라구요.
동호회에 프로선수출신 코치님이나 대기업 출신의 개발자인데 능력자임에도 나보다 더 열심히 공부하는 사람,
자전거 업힐 구간에서 누가 힘들어서 못간다고 하자 걸어오라고 하고 그 사람 자전거 들고 업힐을 자전거타고 가던 사람
절대연장해
19/10/14 18:46
수정 아이콘
돈 많은데 자랑하지 않고 겸손한 분이 제일 멋있어보였습니다...
도들도들
19/10/14 18:47
수정 아이콘
3. 도량이 큰 사람이 멋있습니다. 외모나 지력처럼 바로 티나지 않아서 더 좋아요.
Tyler Durden
19/10/14 18:55
수정 아이콘
좀 생김새가 괜찮고 여러가지로 뛰어?난데 겸손한 사람...
제가 좀 그렇기도 하고???
그런남자가 진짜 드물어서 보면 같은 남자라도 멋져보이고 살짝 설레입니다?
특히 말하는데 허세나 장난기 없고 진중한 사람을 저 또한 지향해서 그런 남자를 보면 멋져보인다 싶네요.
이양현
19/10/14 18:57
수정 아이콘
남탓이랑 뒷담화 안하는 사람이요!
19/10/14 18:57
수정 아이콘
34
긴 하루의 끝에서
19/10/14 18:58
수정 아이콘
이럴 때의 "멋있다."는 존경 혹은 동경의 의미라고 생각합니다. 쉽게 말하면 반하는 거죠. 단지 동성 간이기 때문에 성적인 끌림이 아닐 뿐이고요. 동성 간에는 외모로 인해 그렇게까지 큰 끌림을 느낄 일은 사실상 없다고 보면 되고, 결국에는 성격이 핵심이라고 봅니다. 여성도 그러하지만 남성도 남성성을 바탕으로 남성에게 반하는 게 일반적인데 남성성을 대표하는 수많은 성질들 중에서도 단연 으뜸은 바로 그 성격이라고 생각합니다. 실제 역사 속 인물들을 봐도 그렇고, 보통 그릇이 크다고 표현을 많이 하죠. 삼국지 게임에 비유하자면 매력치가 높은 캐릭터들요. 여기에 본인이 실제로 갖고 있는 능력도 출중하고 성실하기까지 하면 더할 나위 없는 거고, 외모도 수려하면 진짜 완벽 그 자체가 되는 겁니다.
페로몬아돌
19/10/14 18:59
수정 아이콘
그냥 나보다 모든면이 뛰어난데 과하지 않은 겸손과 적당히 유머도 있고 리더십 까지 있는데 사람 자체도 밝은 에너지 뿜뿜을 갖춘 사람요. 딱 한명 봤는데 왜 게이가 되는지 이해가 살짝 될려고 했음.
다시마두장
19/10/14 19:05
수정 아이콘
전 인격이 훌륭한 사람을 보면 존경심이 들더라구요.
이를테면 '와, 나같으면 여기서 이렇게 터져버렸을텐데 저기서 또 한번 인내하고 상대를 배려하네'같은 경우요.
19/10/14 19:05
수정 아이콘
저같은 경우 업계탑은 아니더라도 자기분야에서 나름대로 잘하고있고, 나머지는 외모나 말투입니다.
예전에 게하갔을때 남자인데 규현 느낌에 말도 잘하고 (재밌게 하는게 아닌 조리있게) 미술업계에 일한다는거보고..
처음 보는데도 남자지만 참괜찮다고 느껴졌는데 여자가 보면 뻑가겠더라구요 크크
키모이맨
19/10/14 19:13
수정 아이콘
저는 개인적으로 인성입니다. 선 지킬거 지키고 올바르게 생각하고 행동하는게 멋있음.
티모대위
19/10/14 19:17
수정 아이콘
저는 3,4 그리고 인내심이요.
가장 높게 치는건 인내심입니다. 어떤 상황에도 쉽게 분노하거나 흔들리지 않고 다 견뎌내는 모습이 너무 멋있고 본받고 싶어집니다. 게다가 거기서 그치지 않고 해결책까지 제시, 실행할 경우 금상첨화죠. 정말 드문 유형이죠.
미카엘
19/10/14 19:26
수정 아이콘
3+인성이요.
19/10/14 20:14
수정 아이콘
저는 2,3인데 가만 생각해보면 성별이 중요하기보단 그냥 저걸 갖고 있는 사람이 멋진거 같네요
This-Plus
19/10/14 20:55
수정 아이콘
저 용돈 주는 사람, 밥 사주는 사람이 제일 멋있습니다.
혹은 진짜 잘생긴 사람.
19/10/14 22:43
수정 아이콘
일 잘하는데 +3
기본은 와꾸요
쌀로별
19/10/14 23:00
수정 아이콘
여유 있는 사람. 대인배와는 조금 다른데, 살다 보니 여유 있는 사람, 혹은 여유 있어 보이는 사람은 정말 타고난 것 같다는 생각이 들더군요.
집안 환경이 기본적으로 좋아서 그런 경우도 봤구요, 안 그래도 그런 경우도 종종 있고..
이건 잘생기거나 몸이 좋거나 그래서 여유로워 보이는 사람도 있지만, 그런 느낌과는 달라요.
뭔가, 믿음직스러운 느낌이 있습니다. 잘생기지 않아도, 몸이 별로라도.. 그런 경우를 한손에 꼽을 만큼 보긴 했어요. 부러워용.
포프의대모험
19/10/15 01:34
수정 아이콘
인비저블 썸씽..표현불가..
19/10/15 04:05
수정 아이콘
1이 어느정도 곁들어진 일 잘하는 상사요.
미생에 강대리같은..
19/10/15 05:44
수정 아이콘
자기분야에서 성공한사람이요
열혈둥이
19/10/15 08:38
수정 아이콘
자신감 넘치는 사람이죠.
그 이유야 다양하겠지만 남자의 매력은 자신감에서 나오는 당당함이라고 봅니다
G U C C I
19/10/15 11:28
수정 아이콘
다니엘 헤니

보고 배울 수도 없...
월급네티
19/10/15 11:38
수정 아이콘
여유있는 사람이요.
돈, 마음, 신체 등등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공지 댓글잠금 [질문] 통합 규정(2019.11.8. 개정) jjohny=쿠마 19/11/08 515
공지 [질문] [삭제예정] 카테고리가 생겼습니다. [9] 유스티스 18/05/08 18565
공지 [질문] 성인 정보를 포함하는 글에 대한 공지입니다 [37] OrBef 16/05/03 51946
공지 [질문] 19금 질문은 되도록 자제해주십시오 [8] OrBef 15/10/28 75683
공지 [질문] 통합 공지사항 + 질문 게시판 이용에 관하여. [22] 항즐이 08/07/22 116299
139614 [질문] 지금 하늘에 비행기??같은게 수십대가 지나가는거 같은데 [8] 주여름382 19/11/19 382
139613 [질문] 월드챔피언십 토큰이 1830개입니다.ㅜㅜ [5] 아이유가아이운705 19/11/18 705
139612 [질문] 아이폰 11 프로 입간판 [6] macaulay510 19/11/18 510
139611 [질문] 클래식 추리소설 추천 부탁드립니다. [6] LinearAlgebra233 19/11/18 233
139610 [질문] 비용 적게 드는 치과 없을까요?(분당) [3] 빵pro점쟁이193 19/11/18 193
139609 [질문] 도수치료 해 보신분 어떤가요? [7] 격멸341 19/11/18 341
139608 [질문] 잘못된 계좌번호로 돈을 송금 했습니다. [2] 검정머리외국인812 19/11/18 812
139607 [질문] 공유기 추천 부탁 드립니다 [9] F.Nietzsche207 19/11/18 207
139606 [질문] 충전식 전기 핫팩(손난로) 써보신분 계신가요 [7] 시무룩214 19/11/18 214
139605 [질문] 중소기업청년대출 때문에 힘드네요... [7] 왼손은그저거들뿐937 19/11/18 937
139604 [삭제예정] 부모님이 알바생한테 반말합니다 [41] 삭제됨1903 19/11/18 1903
139603 [질문] 사진 한장을 보고 위치를 알 수 있을까요? (외국) [7] 삭제됨865 19/11/18 865
139602 [질문] [질문]커피와 영양재 같이 먹을때 괜찮은건가요? [4] 즈카르야247 19/11/18 247
139601 [질문] 루키, 임팩트, 도인비가 한국에 복귀한다면? [5] 저격수802 19/11/18 802
139600 [질문] 전세 재계약 질문드립니다. [4] 파이몬356 19/11/18 356
139599 [질문] 에이지 오브 엠파이어 2 결정판 질문 Love.of.Tears.139 19/11/18 139
139598 [질문] 엑셀 데이터 분석 질문입니다 [1] 야야 투레146 19/11/18 146
139597 [질문] 컴알못의 노트북 고르기 마지막편... [1] 미나리돌돌148 19/11/18 148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1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