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자유 주제로 사용할 수 있는 게시판입니다.
- 토론 게시판의 용도를 겸합니다.
Date 2019/10/23 23:59:22
Name Kaise
Subject 정치 카테고리 규정 개편 공지입니다 & 자유게시판 운영위원 한 분을 모셨습니다
안녕하세요. 자유게시판 운영위원회입니다.

1. 정치 카테고리 관련 건
최근 정치 관련 글이 늘어나고 댓글을 통한 의견 논의가 많아짐에 따라 여러 회원분이 상처를 입거나 정치 글에 대한 피로감을 호소하기도 하셨습니다.
운영위에서도 업무의 폭증과 건의게시판 등을 통한 회원과의 논쟁으로 물리적으로도 감정적으로도 소모가 큰 상황이었습니다.
이에 자유게시판 운영위와 운영진에서는 정치게시판 분리 및 무관리부터 정치 글 전면금지까지의 모든 가능성을 열어두고 논의를 진행하였고
논의 끝에 정치 관련 게시물에 대하여 현행대로 유지하는 대신 규정을 변화시키기로 결정하였습니다.

변경되는 정치 카테고리 규정은 다음과 같습니다.

①1차 이의제기생략
정치 관련 게시물 관리에서 가장 심리적 스트레스와 시간 소요가 큰 부분은 이의제기에 대하여 하나부터 열까지 설명해야 하는 부분이라는 점에 의견이 모였습니다.
상당수의 회원분들은 게시판 관리자의 설명에 납득하거나 논리적으로 이의를 제기하셨지만 일부 회원께선 거친 표현과 함께 어떻게든 작은 틈만 보이면 파고들 요량으로 집요한 이의제기가 있었습니다.
이에 게시판 관리자의 반복되는 감정소모를 방지하고 더 빠른 업무 처리를 위하여 [이의제기-관리자의 설명] 단계를 생략하고 곧바로 [자운위 전원 회의에 재심을 청구] 하는 절차를 진행하도록 하겠습니다. 이는 운영위원 개개인의 독단적이거나 오판을 방지하기 위한 최소한의 통제 장치로서 두고자 합니다.
② 상대 회원이나 상대 진영에 대한 어떠한 비아냥 및 인신공격도 금지
- 어떠한 수위로든 어떠한 뉘앙스로든 상대방 개인뿐만이 아닌 진영에 대한 비아냥 및 인신공격을 금지하겠습니다.
③ 정치 카테고리 댓글 기본벌점 2점으로 변경
- 기준이 엄격해짐과 동시에 운영위원이 벌점을 주는 심리적 문턱을 낮추기 위해 기본벌점을 4점에서 2점으로 변경하였습니다.
-어그로나 악성댓글은 이전처럼 벌점 8점을 유지하겠습니다.
④ 일반 카테고리의 정치글의 경우 카테고리 변경 전이라도 정치 카테고리 규정 적용
- 정치글은 카테고리 설정이 아닌 내용을 기준으로 판단합니다.
운영상 카테고리 변경 전이라도 명백한 정치글일 경우 정치 카테고리 규정을 적용하겠습니다.

이에 따라 변경되는 정치 카테고리 별도 규정입니다.

1) 카테고리 이름 : 정치

2) 정치 카테고리로 분류되는 글 : 정치인이나 정당이 언급된 글 / 관련성 짙은 글

3) 정치 카테고리로 분류된 글에 대한 제재
① 여론참여심사 없음 / 이의제기는 재심신청만 가능
② 기본벌점 2점 / 악성댓글 8점
③ 무제한 벌점 가능
- 현재 자유게시판에서는 규정 '4.4.3. 포괄적 벌점 처리'에 근거하여
   동일한 댓글타래 안의 댓글에 대해서는 가급적이면 통합벌점처리를 실시하고 있습니다만,
     정치카테고리로 분류된 글에 대해서는 같은 댓글타래 안의 댓글이라도 댓글타래에서 벌점이 무제한 발부될 수 있습니다.

4) 카테고리를 준수하지 않은 글에 대한 제재
- 대체로 무벌점 및 카테고리 이동
- 카테고리 위반 반복시 벌점(4점) 및 카테고리 이동

5) 정치카테고리의 적용 범위: 국내 정치 소재 한정
(북한 포함, 해외 정치 이슈를 활용한 국내 정치 관련 글 포함)

6) 일반 카테고리에 올라온 글이지만 글쓴이의 의도와 상관없이 정치 연관 댓글이 다수 올라온 경우
- 자운위의 심의를 거쳐 정치 카테고리로의 이동 여부가 결정됩니다.

7) 정치 카테고리 분리 이후, 정치글 및 댓글에 대한 제재 기준이 강화됩니다.
- 정치인, 정당, 지지자 등을 상대로 하는 표현에 대한 제재가 강화될 예정입니다.

8) 신고자의 신고 내용이 제재 수위를 넘는 경우 (반말, 욕설 사용 등) 신고가 처리되지 않으며 신고자에게 벌점이 발부됩니다.

9) 일반 카테고리의 정치글의 경우 카테고리 변경 전이라도 정치 카테고리 규정 적용
- 정치글은 카테고리 설정이 아닌 내용을 기준으로 판단합니다.

2. 자유게시판 운영위원 사임 및 신규 선임건

근 2년간 자유게시판 운영위원으로 활동해 주셨던 “empty”님께서 개인적인 사유로 운영위원에서 잠시 사임하게 되었습니다. 그동안 바쁜 와중에도 수고해주신 노고에 감사드립니다.

이에 자유게시판 운영위원을 신규로 모집하게 되었으며 “캐간지볼러” 님께서 굳은 결심으로 지원해주셨습니다.
신규 자유게시판 운영위원 캐간지볼러님께 따뜻한 격려를 부탁드립니다.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에는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한 사람은 안왔으면 좋겠습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 안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여섯넷백
19/10/24 00:02
수정 아이콘
항상 감사드립니다 (__)
VictoryFood
19/10/24 00:05
수정 아이콘
언제나 수고하십니다.
개정된 규정으로 운영이 좀 더 편해지기를 바랍니다.
그동안 고생해주신 empty님께도 감사드리고 힘든 자리 맡아주신 캐간지볼러님도 감사합니다.
19/10/24 00:07
수정 아이콘
empty님 수고하셨습니다. 캐간지볼러님 감사합니다.

심정적으로는 정치글 금지가 맞는 방향이라고 보지만, 지난 탄핵사태나 북핵사태 급의 일이 터진다면, 무작정 글을 금지하는 것도 현실적으로 어렵겠지요. 항상 응원합니다.
이호철
19/10/24 00:07
수정 아이콘
empty님 적극적으로 활동하시는
운영진분이셨던걸로 기억하는데 수고많으셨습니다.
잠이온다
19/10/24 00:32
수정 아이콘
수고 많으십니다. 규정도 이렇게 조이는게 더 나아보이네요.
안프로
19/10/24 00:41
수정 아이콘
empty 님 그동안 고생하셨습니다 새로운 운영위원님도 미리 감사드립니다
다크 나이트
19/10/24 00:56
수정 아이콘
일단 이게 선제적이로 할수 있는 조치겠죠. 다른 운영진 분들 수고하십니다.
표저가
19/10/24 01:05
수정 아이콘
(수정됨) 다른건 전부 좋은 조치라고 생각하는데, 어차피 저렇게 엄격한 기준을 마련한다고 하셔도 결국 초기 피지알에 엄격한 기준이 있었던 것이 점점 흐지부지된것을 생각하면 벌점을 올리는게 아니라 벌점을 내리는 것으로 된게 오히려 의아하네요. 당시 건의 중 벌점을 내리자는 사람은 한 사람도 없었는데요..

오히려 이러한 조치로 인해 회원들간에 에이 비아냥이나 욕 한번 쓰고 벌점 한번 받고 말지 어차피 11번이나 받아야 강등인데.. 로 될 것 같다는 생각이 분명 들거라고 생각해서요.

기준이 점점 내려가지 않으면 좋겠고 확실히 강하게 정한 기준처럼 조금의 비아냥이라도 전부 조치하셨으면 좋겠습니다.
아침바람
19/10/24 01:14
수정 아이콘
참 웃기는게 규칙을 어기는 자들이 왜 그렇게 규칙에 대한 건의는 많은지 이해 하기 힘들어요.
19/10/24 01:15
수정 아이콘
empty님 수고하셨습니다. 캐간지볼러님 감사합니다. (2)

개인적인 생각이지만, 정치 카테고리에 규정은 하나면 충분한 것 같습니다. '무례하게 굴지 마라.'
그런 의미에서 [어떠한 수위로든 어떠한 뉘앙스로든 상대방 개인뿐만이 아닌 진영에 대한 비아냥 및 인신공격을 금지하겠습니다.]라는 조항이 마음에 듭니다.
르블랑장인
19/10/24 02:32
수정 아이콘
empty님 정말 수고 많으셨고 캐간지볼러님 감사합니다. 또 운영진분들 언제나 고생 많으십니다.
Judas Pain
19/10/24 02:42
수정 아이콘
오늘날의 피지알 정치글은 굳이 생활의 양식으로 삼는다면 누군가의 손은 꼭 데어야 하는 너무 뜨거운 감자가 되어버렸지요.

새규정이 기름칠 먹은 듯 잘 돌아가길 바랄 뿐입니다.
저도 새규정에 적응하도록 노력하겠습니다.

고생 많으셨고 감사합니다. 또 새로이 무거운 짊을 이어받은 분께도 감사드립니다.
아닌밤
19/10/24 02:59
수정 아이콘
(수정됨) 그동안 수고하신 empty님 감사합니다. 새롭게 운영을 맡게 되신 캐간지볼러님께도 감사합니다. 정치 카테고리를 유지하되, 보다 엄격히 [매너]를 요구하자는 운영진의 결정도 지지합니다.

사람들의 온라인 상의 행동을 변화시키는 데에는 규정 자체보다 UI, 인터페이스가 미치는 영향이 더 크다고 생각하여, 아래 몇 가지 사항을 아이디어로 제안합니다.

1. 규정 자체를 명시적으로 전달하고, 행위 전에 리마인드 시키는 차원에서 정치 카테고리 글 댓글 입력 textarea의 placeholder로 아래와 같은 규정 문구를 보여주면 좋을 것 같습니다.

"피지알 정치 카테고리가 다양한 의견을 가진 회원들간의 유익한 토론이 이루어지는 공간이 되기 위하여, 어떠한 수위로든 어떠한 뉘앙스로든 상대방 개인과 진영에 대한 비아냥 및 인신공격의 자제를 부탁드립니다"

부정적인 행위 금지 요청의 경우, 그것의 긍정적 목적을 같이 서술하는 것이 행동변화에 더 효과적이라는 측면을 고려, 규정 앞에 설명의 문구를 덧붙여 보았습니다.

2. 정치 카테고리 글에 대해서 대댓글(2 댑스), 또는 대대댓글(3 댑스)을 기능을 제한하면 어떨까요? (1 댑스 또는 2 댑스까지만 댓글 쓰기 허용)

익숙한 인터페이스를 바꾸는 것이라 논란이 있겠지만, 대댓글 기능은 1. 논의를 파편화하고, 2. 특히 부분적인 말꼬리 잡기식 논의에서 시작하여 결국 감정적인 충돌로 발전하게 하는 힘을 가지고 있는 것 같습니다.

대댓글 기능이 없어지면 자신이 의견을 다는 대상이 인터페이스를 통해 명시적으로 보이지 않아, 본인이 그 대상을 언급하고 요약하는 것이 필요한데, 이것이 댓글을 쓰는 행위를 불편하게 하겠지만 대신 이런 노력을 들인 댓글들로만 논의가 진행되도록 강제할 수 있을 것이라 생각됩니다.

3. 이건 무척 사소한 사항인데 댓글 알림 뱃지의 색깔을 빨강에서 보다 안전한 느낌을 주는 색깔로 바꾸면 어떨까요? 큰 영향을 미친다고 생각되진 않지만, 뱃지의 붉은 색깔이 일단 경계하는 부정적 태도를 강화하는 면도 있을 것이라 생각되어서요.
아닌밤
19/10/24 03:08
수정 아이콘
(수정됨) (위의 제안 2번 대댓글 기능이 없는 상황에서 사용될 수 있는 논의 컨벤션 중 하나의 예시로 적어봅니다)

[표저가님]/ 1회 벌점을 2점으로 줄이는 것에는 말씀하신 문제점이 있을 것으로 생각됩니다. 그렇지만 운영진의 정치 카테고리 운영부담을 줄일 수 있는 기회비용으로 생각한다면 감당할 수 있는 문제점으로 생각됩니다.
19/10/24 05:17
수정 아이콘
(수정됨) 제안 감사합니다.
"피지알 정치 카테고리가 다양한 의견을 가진 회원들간의 유익한 토론이 이루어지는 공간이 되기 위하여, 어떠한 수위로든 어떠한 뉘앙스로든 상대방 개인과 진영에 대한 비아냥 및 인신공격의 자제를 부탁드립니다"

우선 저부터도 제재시에 이 문구를 사용하도록 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트리플토스트
19/10/24 07:48
수정 아이콘
empty님 고생 많으셨습니다. 캐간지볼러님 앞으로 힘내시기 바랍니다.
푸른호박
19/10/24 13:09
수정 아이콘
비아냥 아웃 대찬성입니다. 오예~~
잠만보
19/10/24 14:20
수정 아이콘
항상 고맙습니다

댓글 쑬 때 한번 더 생각해서 적겠습니다
엘롯기
19/10/24 14:42
수정 아이콘
할려면 진작에 이랬어야 됐었는데 말이죠.
한쪽에서 온갖 비아냥 할때는 나몰라라 하다가 이제서야? 타이밍 참 좋네요.
어쨌든 찬성합니다.
카바라스
19/10/24 15:20
수정 아이콘
2점 받고말지가 차라리 낫긴할겁니다. 이의제기쪽도 업무강도가 굉장히 세서..
미카엘
19/10/24 16:54
수정 아이콘
와.. 힘든 자리를 맡아주셔서 감사합니다. 언제나 힘내시길!
19/10/24 19:11
수정 아이콘
기본 벌점이 4점일 때에는 제재하기에는 애매한 댓글들이
(소위 제재의 선을 넘나드는 표현들)

2점으로 낮춰지면서 보다 폭 넓게, 또 많이 제재할 수 있게 되기 때문에.
벌점은 줄어들지만 그 제재 받는 양이 늘어나기 때문에.
사실상의 제재강화라고 생각하시면 좋을 것 같습니다.

그리고 사실 제재의 목적보다는 댓글을 가리는 것에 더 그 의미를 가지고 있다고 생각하기 때문에.
표저가
19/10/24 19:22
수정 아이콘
어떤 말씀이신지 알겠습니다. 시행하시는걸 보니까 제가 완전 착각한 것 같네요. 항상 감사드립니다
19/10/24 20:18
수정 아이콘
아닙니다. 하핳.
충분히 그렇게 생각하실 수 있으십니다.
자운위 안에서도 여러가지 의견들이 있었으니깐요.
격려해주시는 댓글 감사히 받겠습니다.
여름별
19/10/24 20:47
수정 아이콘
오 바뀐 규정도 좋고 저렇게 공식 문구가 딱 뜨니까 엄청 공정해보이고 좋아요! 흐
ArcanumToss
19/10/24 23:47
수정 아이콘
제가 제안한 건데 받아들여져서 정치글에서의 매너가 어떻게 달라질지 상당히 흥미롭습니다.
아이디어는 음주운전단속기준의 강화였는데 잘 적용되고 있는 것 같고요. ^^*
벌점 기준에서 넘나들 경우 애매해도 2점이니 벌점!! 캬~
크림샴푸
19/10/28 09:16
수정 아이콘
정치게시판에 글쓰기 제한을 두면 어그로성 글의 90%는 걸러질거 같습니다.
작성글수 20개 이상인 분들만 정치글 을 쓸 수 있다!!
이러면 기존 어그로 알바분들도 가입 유예기간 + 작성글 수 허들 때문에 많이 줄어들 것 같습니다.
돈주고 아이디 살래도 조금 더 단가가 올라갈테니 피지알 가치 상승!!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공지 [일반] 통합 규정(2019.11.8. 개정) jjohny=쿠마 19/11/08 1013 0
공지 [일반] 정치 카테고리 규정 개편 공지입니다 & 자유게시판 운영위원 한 분을 모셨습니다 [27] Kaise 19/10/23 4639 13
공지 [일반] 자유게시판 글 작성시의 표현 사용에 대해 다시 공지드립니다. [13] empty 19/02/25 28744 5
공지 [일반] [필독] 성인 정보를 포함하는 글에 대한 공지입니다 [50] OrBef 16/05/03 189193 24
83415 [일반] 뜬금없는 야밤의 선곡표 [2] 주본좌413 19/11/14 413 0
83414 [일반] [육아글] 이런 말도 할 줄 알아? [2] 해맑은 전사540 19/11/14 540 4
83413 [일반] 퇴직금 없앤다…나눠받는 ‘기업퇴직연금’ 도입 의무화 [25] 삭제됨3147 19/11/13 3147 0
83412 [일반] 여론참여심사 - 비아냥 표현 주의 [43] 1365 19/11/09 1365 0
83411 [일반] [토막글] 청일전쟁의 진정한 승자는 영국? [5] aurelius995 19/11/13 995 1
83410 [정치] 홍콩 지지' 대자보에 '독도는 일본땅' '김정은 만세'...한양대서 韓中 대학생 충돌 [41] 나디아 연대기3660 19/11/13 3660 0
83409 [정치] 미국은 게이 대통령의 꿈을 꾸는가? [36] falling_down3775 19/11/13 3775 0
83408 [일반] 오사카 지역 라멘 7종 이야기 [21] 기다리다똥된다2308 19/11/13 2308 7
83407 [일반] 한국(KOREA)무술에 대한 생각(4) [16] 성상우1135 19/11/13 1135 2
83406 [일반] 여러분이라면 어떻게 하실 건가요? [28] 감별사3161 19/11/13 3161 1
83405 [일반] [역사] 이토 히로부미 이야기 [14] aurelius1767 19/11/13 1767 15
83404 [일반] 수능 D-day 1!-수능을 하루 앞둔 수험생 이야기 [44] 카르2091 19/11/13 2091 38
83403 [정치] 무슨 자격으로 북송에 대해 왈가왈부하는가-VOA의 도 넘는 내정간섭 [55] coyner4241 19/11/13 4241 0
83402 [정치] 자유한국당이 단순히 무책임적인것일까?? [64] 웅진프리3526 19/11/13 3526 0
83401 [일반] 우리나라의 영토는 어디까지인가요? [18] 아슨벵거날2386 19/11/13 2386 1
83400 [정치] [논점] 대한민국,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경계인 [62] aurelius2142 19/11/13 2142 0
83399 [일반] 헌법을 알아보자 (법률유보와 법치주의) [11] 사악군1120 19/11/13 1120 12
83398 [일반] [단문] 일본과 인도의 오랜 관계 [16] aurelius2194 19/11/13 2194 4
83397 [정치] [단상] 자유한국당 홍콩 관련 논평에 대하여 [66] aurelius3616 19/11/13 3616 0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1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