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스포츠/연예 관련글을 올리는 게시판입니다.
Date 2020/11/26 01:01:19
Name insane
Link #1 FMKOREA
Subject [스포츠] 한국야구 전설로 남은 짤방 비하인드썰 푸는 심수창.jpgif

01.jpg

02.jpg

03.jpg






1582294716945.gif


마지막 잉금님 미소는 진짜 크크크
실제 구본무 구단주 귀에까지 들어갔었다고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은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하지 않은 분을 환영합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를 주지 않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 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마감은 지키자
20/11/26 01:10
수정 아이콘
저때 김용수 코치도 분위기 이상한 거 감지하고 감독 지시 없이 급하게 마운드로 갔다고 하죠. 크크
E.D.G.E.
20/11/26 01:21
수정 아이콘
불암콩콩 생각나네요. 바깥양반...
Bukayo Saka_7
20/11/26 01:26
수정 아이콘
바깥공 잘치는 타자여서 몸쪽 승부하고 싶었다던 쉼창 크크
말다했죠
20/11/26 01:23
수정 아이콘
크크크크
20/11/26 01:39
수정 아이콘
조인성도 엘지로 복귀했겠다
스톡킹 나와서 썰 풀어야

20/11/26 01:46
수정 아이콘
구독자 10만명 찍으면 나온답니다 크크
20/11/26 01:44
수정 아이콘
https://nohitnorun.com/158

지금봐도 느끼는 명드립 "우규민 세이브하는소리"

"너 지금 어디야" :바깥에 있다 왜!"
20/11/26 01:46
수정 아이콘
저는 조인성 와이프는 심수창이었는데..
크으..
설탕가루인형
20/11/26 01:47
수정 아이콘
전임자가 김동수고 제대로 된 멘토 하나 없이 데뷔하자마자 주전으로 암흑기를 오롯이 버텨야 했어서 조인성에 대한 평가가 박하죠. 잉금님 가고 강남이 터지기 전까지 엘팬들 잉금님 빈자리를 많이 느꼈을 겁니다
20/11/26 02:26
수정 아이콘
맞습니다. 당시 투수진이 안 좋던 시기와 겹치다보니 평가가 더 박하기도 하고요. 이후로 현재윤, 김태군, 심광호, 윤요섭, 최경철 등등 각자 장점이 있고, 좋은 기억도 많이 남겨준 선수들이지만, 유강남 자리잡기 전까진 정말.. 정말 많이 느꼈죠.
20/11/26 09:35
수정 아이콘
와 진짜 하나같이 아쉬웠던 포수들이네요...
GjCKetaHi
20/11/26 03:28
수정 아이콘
저 일이 일어난 09년에 여론이 최악이었죠. 사실상 07년 한해 활약 기준으로 FA 대박 안겨줬는데 08년도부터 방망이 안 맞어 투수 리드 나빠져서 결국 은퇴한 정민옹 복귀하고, 근데 09년에 정민옹 부상으로 시즌아웃되니 온전히 비난 다 맞았죠. 그러다 저 사건 일어나고 김태군 선수가 무난히 리드하니 심열사라 불리기도 하고 말이죠...

사실 10년도 투수리드가 딱히 좋아진건 아니었지만 빠따가 대폭발하니 그딴건 상관 없었죠.
20/11/26 07:09
수정 아이콘
지금도 2루송구보면 잉금님 생각 마이납니다
무적LG오지환
20/11/26 09:50
수정 아이콘
가기 전부터 느꼈던 한명 여기 있습니다.

강남이라도 터져서 다행이지 어휴 진짜(...)
ChojjAReacH
20/11/26 11:13
수정 아이콘
2010년에 역대급 성적찍어버리니 더 컸던 빈 자리..
청춘불패
20/11/26 02:31
수정 아이콘
그래도 마지막 장면보니 남자들답게 풀린것 같아
보기 좋아보이네요ㅡ
나름쟁이
20/11/26 05:21
수정 아이콘
스톡킹 조인성 출연하는날은 막방이 될겁니다 크크
20/11/26 10:16
수정 아이콘
앙금이 남아있다가 저때 다 풀렸다고 하죠.
그리고 이 둘은 다시 어딘가에서 한팀으로 만나게 되는데...
모나크모나크
20/11/26 10:39
수정 아이콘
마지막 짤은 정말 웃음이 나네요 귀여움
야구 선수 얼굴 잘 모르는데 다들 외모 수준이 굉장하네요.

근데 마음에 안 드는 선수 있다고 데드볼 준비한다는 게 일반적인건가요?
옆구리 맞춘다지만 다른데 맞을 수도 있고 큰일 날 수 있는 것 아닌가 싶어서.
닉네임을바꾸다
20/11/26 10:55
수정 아이콘
미국야구에선 빠던한걸로도 몸맞추는데요 뭐...
야구내 불문율같은게 있긴 있어요...
20/11/26 11:04
수정 아이콘
심수창은 이대형하고 같이 외모로는 다섯손가락 안에는 들어가죠
야구만 잘했으면 인기 어마어마했을텐데 아쉽습니다
여긴어디난누구
20/11/26 22:28
수정 아이콘
야구선수 다들 외모 한다기보다 저중에서도 심수창이 좀 많이 잘생겼어요. 심수창은 지금 40살이라 외모가 전성기는 아닌데 저정도거든요. 나무위키 가보시면 그시절 사진이 있을거에요. 파일이름이 "얼굴만큼 야구하기 바라.jpg"였다는 짤이 있습니다. 얼굴만큼 야구했으면 골든글러브 급이었을걸요.
모나크모나크
20/11/26 22:33
수정 아이콘
야구 실력은 굉장하진 않았나보네요;;; 나무위키 가보니 굉장하군요.
심수창도 물론이고 저기 같이 나온 김광현도 굉장한 훈남이어서 놀랐습니다.
여긴어디난누구
20/11/26 23:02
수정 아이콘
야구실력도 아주 내버릴정도로 나쁘진 않았습니다. 평범한 정도? 나름 성적 나올땐 나왔고, 18연패 기록도 갖고있습니다만 18연패라는게 투수가 그만큼 못하면 선발로 안내보내는데, 그만큼 연패해도 또 선발로 계속 내보낸건 패인이 본인실력만이 아니라 타자들 도움을 지지리도 못받은 탓도 있어서 그런거라... 나이먹고 중간으로 뛸때도 그럭저럭은 했어요.
다만 얼굴이 너무 넘사벽급이라 전성기때든 중간이었을때든 뭘 어떻게 비벼봐도 실력이 얼굴보다 떨어질수밖에 없어요 크크크 김광현투수야 류현진하고 좌완 투탑으로 꼽혔으니 외모보단 실력으로 언급되는게 더 많을 수밖에 없죠.
1절만해야지
20/11/26 10:40
수정 아이콘
인성이형 스톡킹 꼭 나오세요 크크크
살만합니다
20/11/26 10:48
수정 아이콘
정작 김광현 인사하는건 복귀하고 인사하는걸 썼네..
무적탑쥐
20/11/26 11:12
수정 아이콘
작가들이 귀찬았던건지 야알못인지..인사를...관중들한테하는걸 ...장발 광현인데말이죠....
코시우승땐 단발도아녔고 포수한테 인사도아닌데..
티모대위
20/11/26 13:15
수정 아이콘
두사람 감정의 골의 시작도 마무리도 마운드 위에서였다는... 크크
20/11/26 13:28
수정 아이콘
재밌네요 크크크크
及時雨
20/11/26 14:49
수정 아이콘
조인성 코치 미소가 참 푸근해요
제랄드
20/11/26 17:53
수정 아이콘
여기까지가 1부고 2부가 있...

https://ppt21.com/humor/277334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공지 [기타] 스연게 재오픈 및 운영방침 공지 [35] jjohny=쿠마 20/05/10 48717 0
공지 수정잠금 댓글잠금 [기타] 통합 규정(2019.11.8. 개정) jjohny=쿠마 19/11/08 92315 0
공지 수정잠금 댓글잠금 [기타] 연예인 성범죄의 피해자 등에 대해 언급/암시/추정/질문하는 등의 행위를 금지합니다. [1] jjohny=쿠마 19/03/15 131330 0
공지 [기타] 몇몇 표현들에 대하여 가이드라인을 재공지합니다. [24] 17/10/25 179399 0
56629 [스포츠] 중요한 순간에 딥쓰리로 팀을 승리로 이끈 커리.gif [13] insane2499 21/01/19 2499 0
56628 [스포츠] [NBA] 골든 스테이트 워리어스 VS LA 레이커스 (커리 VS 르브론 2년만의 리턴매치) [8] 아르타니스1371 21/01/19 1371 0
56627 [연예] [철권]유퀴즈에 무릎선수가 나옵니다. [19] kogang20011970 21/01/19 1970 0
56626 [스포츠] [KBO] 선동열&이만수가 지금 FA시장에 나왔다면 가격은? [41] 나의 연인2124 21/01/19 2124 0
56625 [스포츠] 유상철 다큐멘터리 5화 요코하마에 가다 [6] 及時雨1250 21/01/19 1250 0
56624 [스포츠] [해축] 우승을 믿는가? 나는 즐라탄을 믿는다.gfy [20] 손금불산입1564 21/01/19 1564 0
56623 [스포츠] [해축] 가봉맨의 부활과 함께 반등을.gfy [17] 손금불산입1537 21/01/19 1537 0
56622 [스포츠] [NBA] 밀워키 벅스 VS 브루클린 넷츠 (동부 정상대결) [21] 아르타니스1490 21/01/19 1490 0
56621 [연예] 정형돈의 순정마초 부르는 이봉원 근황 [8] insane4204 21/01/19 4204 0
56620 [스포츠] [해축] 레알 1년 반 = 프랑크푸르트 1경기.gfy [14] 손금불산입3314 21/01/19 3314 0
56619 [스포츠] [해축] 홀란드의 리그 정복이 요원한 이유.gfy [19] 손금불산입4305 21/01/19 4305 0
56618 [연예] 언니 남자친구에게 베스킨라빈스 사달라고 한 꼰재 [4] 강가딘6841 21/01/18 6841 0
56617 수정잠금 댓글잠금 [연예] 대기업같은 사회생활다룬 드라마보면 [95] 유럽마니아10909 21/01/18 10909 0
56616 [스포츠] [해축] 존버하던 르마 코인 떡상 중 [23] 손금불산입3882 21/01/18 3882 0
56615 [연예] ???: 야 각시탈 우리반에 두명이나 있어 까불지마 [11] 오송역이맞지4645 21/01/18 4645 0
56614 [연예] 런닝맨 홈피 인물소개 근황 feat유재석 [13] 빼사스5131 21/01/18 5131 0
56613 [연예] [아이즈원] 에노지캠 EP.84 + 여고추리반 캐릭터 선공개 외 + 엘르 인터뷰 추가 [8] 광배맛혜원1651 21/01/18 1651 0
56612 [연예] [런닝맨] 김종국이 당황한 무게 [11] Croove7099 21/01/18 7099 0
56611 [연예] [음악] 좋아하는 일본밴드의 라이브 모음 [1] 아라가키유이760 21/01/18 760 0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6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1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