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PGR21 관련된 질문 및 건의는 [건의 게시판]을 이용바랍니다.
- (2013년 3월 이전) 오래된 질문글은 [이전 질문 게시판]에 있습니다.
통합 규정을 준수해 주십시오. (2015.12.25.)
Date 2019/10/16 00:21:35
Name InYourHeart
File #1 KakaoTalk_20191016_041230048.jpg (55.1 KB), Download : 0
File #2 KakaoTalk_20191016_042502736.jpg (87.3 KB), Download : 0
Subject 고양이 질문입니다 2 (수정됨)




안녕하세요

다시 돌아온 고양이 질문입니다.

전에 답변주신분들의 의견이 많은 도움이 되었습니다. 고양이가 사료를 이제 잘 먹습니다.

이제 간식주는 타이밍이 궁금합니다.

어떤분은 자주주지 말라고 하고 인터넷정보는 이틀에 한번 하루에 한번.. 이래저래 의견이 많은데...

피쟐 회원님들의 고견이 궁금합니다.

이틀전까지 아침과 저녁에 고기 조금씩 주다가

고기대신 고양이 우유와 캔 푸드를 하루에 한번 주고 있습니다.

잘하고 있는지 잘 모르겠네요. 고기를 끊은 후에 엉덩이가 좀 작아 진거 같기도 해서 살짝 걱정이 됩니다.

p.s 중성화가 월요일에 예정되어 있는데 수술후에 주의 할 점도 궁금합니다. 매주 질문이 생기네요...

글만 올리기 그래서 냥이 사진도 같이 올렸습니다..:)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에는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한 사람은 안왔으면 좋겠습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 안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덴드로븀
19/10/16 00:43
수정 아이콘
[고기를 끊은 후에 엉덩이가 좀 작아 진거] -> 시골가면 할머니가 우리를 볼때마다 홀쭉진것 같으니 머슴밥 먹으라는 논리입니다. 크크크크크
무슨 고기를 주시는지는 모르겠지만 왠만하면 고기는 주지마시고, 그냥 무조건 사료먹인다 생각하시는게 좋구요.
간식도 하루에 1번 이상 안주는게 좋습니다. 사실 횟수가 중요한게 아니라 저런 미묘라면 내가 카운팅을 제대로 한다는 보장이 없거든요.
그냥 이쁘다고 우쭈쭈하며 주게되는 경우가 발생합니다.(벌써 그러고 계실 가능성이 농후하지만) 그러다보면 사료를 멀리하게 되고, 또 엉덩이가 작아졌네 하면서 고기를 주게되고, 그럼 더 사료를 안먹게되고......크크
중성화 자체가 엄청 큰 수술이라서 수술 후 주의점은 동물병원 수의사 선생님한테 꼼꼼하게 물어보고 하라는대로 하는게 가장 좋습니다.
고란고란
19/10/16 00:45
수정 아이콘
답변은 아니고, 정말 미묘네요. 자게에 사진 좀 더 올려 주세요.
감별사
19/10/16 00:53
수정 아이콘
렉돌이네요.
커여움 그 자체.
중성화 이후에 애 성격이 바뀔 수도 있습니다. 염두에 두시면 좋아요.
그리고 간식은 많이 줘도 저는 상관없다고 생각해요. 물론 비만이 되면 고양이도 안 좋기 때문에 너무 많이 주기보다는 적당히 제한을 하는 게 좋겠지만요.
동물병원에서 웬만하면 잘 알아보고 중성화해줄 거예요.
남아면 오래 안 걸리는데 여아는 오래 걸릴 겁니다.
중성화 끝나면 한동안 깔대기 쓰고 다닐 텐데 그거 풀어주면 안 되고...중성화 이후 고양이 기분 풀어주기 위해서 많이 놀아주고 간식도 종종 주시는 게 좋을 거예요.
InYourHeart
19/10/16 00:56
수정 아이콘
완전 패턴을 읽고 계시네요..
고기는 소고기와 캥거루 그리고 콩팥이 들어간 캣푸드 입니다. 생고기에요. 입양되기 전에 아침 저녁으로 두번 조금씩 주었다고 합니다. 그래서 그런지 엄청 잘먹어요.. 게눈 감추듯이 먹습니다. 예상하신대로 우쭈쭈 하다보니 양을 엄청 퍼주어서....부쩍부쩍 자라는게 매일 보였는데 요새는 성장이 살짝 더디어 보여서(엉덩이가 작아진것)...
요새 고기 안주냐고 야옹거리긴 합니다.... 귀여운척도 하고.. 다리에 달라 붙기도 하고....해서 안줘도 고민 줘도 고민입니다.
여튼 다들 말씀해주신대로 열심히 사료를 먹일려고 노력하고 있습니다.
InYourHeart
19/10/16 00:57
수정 아이콘
열심히 준비해보겠습니다.
InYourHeart
19/10/16 01:00
수정 아이콘
수컷입니다. 깔때기는 어느정도 기간 쓰고 다니는지 궁금합니다?
개보다 더 개같은 고양이인데 성격이 바뀌면 슬프겠네요... 정성을 좀 더 쏟아줘야겠습니다.
묻고 더블로 가!
19/10/16 01:02
수정 아이콘
고양이 11년째 키우고 있는데 딱히 전문적인 지식은 없지만

간식은 사조 고양이 참치캔 아침, 저녁으로 하루에 2번씩 줍니다 양은 베스킨라빈스 핑크색 작은 스푼으로 가득 한 스푼 정도
InYourHeart
19/10/16 01:05
수정 아이콘
역시 고양이는 생선이 좋을 것 같은 생각이 부쩍 듭니다. 그래서 간식을 연어로 살짝 바꿧습니다.
감별사
19/10/16 01:19
수정 아이콘
상처가 아물 때까지 쓰고 다닙니다.
깔때기를 씌우는 건 고양이가 상처를 혀로 핥을 수 있고 그러다보면 상처를 꿰맨 부분의 실밥이 뜯어질 수도 있거든요.
성격이 바뀐다는 건 아무래도 영역동물인 고양이에게 낯선 동물병원을 가서 거기에 마취까지 해야 하고 거기에 살을 찢고 수술을 해야 하는 것이다보니...
그곳을 데려간 집사에게 불만이 생길 수도 있고 ...동물병원에 대해 트라우마가 생기기도 하고.
그래서 자주 놀아주시고 간식도 주셔야 합니다.
동물병원 갈 때마다 끝나고 돌아와서 간식을 준다면 동물병원=간식 으로 인식하기 때문에 한결 나아질 수 있죠.
이것은 고양이가 싫어하는 행동-발톱을 깎아주거나 목욕을 시키거나 등에 해당합니다.
김티모
19/10/16 08:21
수정 아이콘
(수정됨) 렉돌은 빵빵빵빵 부풀다가 쭉 길어지는 느낌으로 크니까 잘 먹고 잘 싼다면 너무 걱정하지 않으셔도 됩니다. 수컷이면 잠복고환 상황이 아니면 수술 자체는 간단한 편이고, 1주일 정도만 조심하면 됩니다. 요즘은 꿰메지 않고 더마본드 같은 걸로 봉합을 하기도 하더라고요. 1주일이면 카라 떼주셔도 될거고 10일 정도면 완전히 아뭅니다.

간식은 간식내놔 사료싫어 할 정도가 아니면 지금처럼 루틴을 지켜서 적당히 주시면 될 듯 하고요. 물을 잘 마시도록 해주세요.

개인적인 경험으로 물은 그 고양이용으로 나오는 작은 물그릇보다 큰 물그릇에 주면 많이 먹는거 같습니다. 저는 1리터 강화유리 볼 여러개 사서 집 여기저기 놔두는데 물은 아주 잘 먹는 대신 화장실이 음... 감자가 아주 커지니 매우 자주 청소를 해주셔야 합니다. 샤오미 동물 정수기가 요즘 좀 잇템으로 뜨는거 같은데, 이런 정수기류는 모터 소리에 예민한 애들은 근처도 안가니까 애기 상황 보고 생각해 보셔도 될 겁니다.

오메가 3도 따로 하루~이틀 한방울씩 급여하시면 좋아요. 스포이드가 포함된 동물용을 파는데, 연어오일도 괜찮은데 이건 너무 큰거만 팔아서 산폐될때까지 다 못먹이는 경우가 많더군요.
19/10/16 08:26
수정 아이콘
간식은 뭐 밥그릇에 퍼주다시피 하는 과잉 수준만 아니면 괜찮다고 봅니다. 오히려 입맛이 고정되기 전에 어릴 때 이거저거 먹어봐야 커서 안 가리는 면도 있어요.
19/10/16 10:56
수정 아이콘
저히집 고양이는 엄청난 돼냥이라... 1~2 주에 한 번 생각날때 줍니다. 그래서인지 간식 서랍 여는 소리만 들려도 달려옵니다. 불쌍한 녀석..

저도 김티모님 댓글처럼, 간식 언제 주느냐 보다는 물을 얼마나 잘 먹게 하느냐가 더 고민할 부분이라고 생각합니다. 하루에 얼마나 물을 먹는지 잘 살펴보시고 물을 잘 먹지 않는다면 이런저런 방법을 고민해 보시는게 좋습니다.
러블세가족
19/10/16 11:29
수정 아이콘
고양이는.. 특히 중성화한 수컷 고양이에서는 하부요로계질환(FLUTD)이 생길 수가 있습니다. 특별한 이유가 밝혀진 것은 없지만, 보통 스트레스와 연관 되어 있을 가능성이 있고 음수량이 적으면 생길 수 있습니다. 따라서 적절한 wet food는 음수량에 도움을 줄 수 있어서 좋습니다. 고양이들이 원래 물을 잘 안먹기도 해서 물 먹는 걸 신경 많이 써주셔야 합니다.

수컷 고양이 같은 경우는 따로 봉합을 해주지 않아도 될 정도로 상처는 잘 아뭅니다. 다만 핥게되면 감염이 생길 수 있으니 핥지 못하게 넥칼라를 씌워주시면 되는데.. 저 같은 경우는 3일정도 하고 계시라고 합니다만, 수의사마다 의견이 다를 수 있으니 병원에서 알려주시는대로 하시면 될 듯 합니다.
오쇼 라즈니쉬
19/10/16 12:39
수정 아이콘
으아니 엄청 미묘였군요!
InYourHeart
19/10/16 22:04
수정 아이콘
빵빵빵빵 쭈욱 잘 기억하겠습니다.
InYourHeart
19/10/16 22:05
수정 아이콘
답변 모두 감사합니다 :)
InYourHeart
19/10/16 22:06
수정 아이콘
수의사님의 의견을 존중하고 물을 자주 마시게 하도록 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139371 [질문] 운전하는 재미란 무엇인가요? [17] possible1320 19/11/11 1320
139370 [질문] 중국 역사에서 어떤 인물을 가장 좋아하시나요? [7] 슈로더491 19/11/11 491
139369 [질문] 오피스 관련내용 질문입니다! 파란토마토71 19/11/11 71
139368 [질문] 프린터가 이상합니다. aDayInTheLife77 19/11/11 77
139367 [질문] 아이즈원 조사 중간발표? 언젠가요? [1] 기다리다똥된다360 19/11/11 360
139366 [질문] 바닥용 매트리스 추천 부탁드립니다 [1] CoMbI COLa138 19/11/11 138
139365 [질문] 인터넷 바꾸고 크롬 원격이 매우 느려졌습니다. papaGom133 19/11/11 133
139364 [질문] 9급 공시 초시생인데 이제 기출 다풀었는데 내년까지 하면 합 가능할까요? [7] 외계소년1313 19/11/11 1313
139363 [질문] 내장탕 맛집을 찾습니다. [7] 잉차잉차474 19/11/11 474
139362 [질문] 마이크로 노래 부르는데, 컴퓨터로 트는 BGM이랑 같이 녹음되게 하고 싶은데요 [4] 마지막처럼274 19/11/10 274
139361 [질문] 제주도 여행질문입니다 [7] 페티쉬왕스타킹270 19/11/10 270
139360 [질문] 새로 이사갈 집이 전세라 벽걸이 tv를 어떻게 하는게 나을까요 [5] 바카스731 19/11/10 731
139359 [질문] 엑셀 관련 질문 [6] 醉翁之意不在酒305 19/11/10 305
139358 [질문] 컵라면 어떤게 맛있나요?? [32] 미라클신화1438 19/11/10 1438
139356 [질문] 행복하신가요? [12] EY930 19/11/10 930
139355 [질문] 컴퓨터 고장에 관한 질문입니다. [4] 피를마시는새226 19/11/10 226
139354 [질문] 만들기 쉬운 반찬같은거 추천 부탁드립니다 [19] 포이리에578 19/11/10 578
139353 [삭제예정] 메가박스 캬라멜팝콘 나눔합니다. 오늘까지 기한. [2] 삭제됨225 19/11/10 225
139352 [질문] 웬만해선 한번정도는 들어법을한 외국곡 모두 알려주세요. [9] 레너블514 19/11/10 514
139351 [질문] SPOTV EPL 중계 [2] 서쪽으로가자330 19/11/10 330
139350 [질문] 오늘 롤드컵 결승 질문 [4] 안초비554 19/11/10 554
139349 [질문] 시티즈 스카이라인 DLC 뭐사야되는지 알려주세요! [3] 잘생김용현319 19/11/10 319
139348 [질문] HDMI 와 DVI 화질 차이 많이 나나요? [6] 불타는밀밭762 19/11/10 762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1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