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스포츠/연예 관련글을 올리는 게시판입니다.
Date 2019/08/14 00:22:24
Name 무적LG오지환
Link #1 직접
Subject [KBO/LG] ??? : 개인적인 감정은 없습니다.(데이터 주의)

3회초 1사 1,2루의 위기에서 김민성이 샌즈의 타구를 라인드라이브로 잡아내면서 실점을 막아냅니다.
류제국이 오늘 수비의 도움을 많이 받았는데 그 시작이였다고 할 수 있죠.

김선기 상대로 좀처럼 힘을 쓰지 못하던 타선은 3회 2사 이후 이천웅의 안타와 폭투로 인한 2루 진루로 맞은 첫 득점권 찬스를 득점으로 만들어냅니다.
오지환은 오늘 2사 2루 찬스에서 안타를 두개 쳤지만 두번째 타석에서는 2루 주자가 유강남인 덕분에 타점을 하나밖에 못 올렸다고 합니다(...)

4회초에도 정주현이 좋은 수비로 병살을 만들어내며 류제국을 도와줍니다.
올해의 정주현은 수비를 잘 할 때나 못할 때나 참 임팩트가 있습니다. 누가 오지환 친구 아니랄까봐-_-

3-1로 역전을 허용한 5회말, 이천웅, 김현수의 안타와 채은성의 사구로 2사 만루 찬스가 만들어집니다.
그리고 타석에는 지난 주말 마수걸이 홈런을 기록한 페게로가 들어서는데...

볼카운트 1-1에서 타구속도 181km짜리, 잠실 구장 트랙맨 기준 182km짜리의 137미터짜리 만리런을 작렬합니다.
LG 타자가 외야수 정지-홈런을 만들어낸게 얼마만인지...
저렇게 공을 쪼갤 기세의 스윙이였지만 본인은 컨택에 집중했다고 합니다.
앞으로도 계속 컨택에 집중하길(...)

6회초 등판한 진해수는 선두타자를 출루시켰지만 오지환의 평.범.한. 수비로 병살타를 유도해냈고,

그 다음 묘한 타구도 오지환이 평.범.하.게. 잘 처리해주며 홀드를 기록합니다.

한점차로 추격을 허용한 7회말 넥센은 추격을 위해 조상우를 등판시켰고, LG는 이형종-김현수-채은성이 연속으로 안타를 치며 추가점을 내었습니다.
그렇습니다 약속의 6점에 도달했습니다.
이후 페게로도 안타를 치며 네타자 연속 안타를 기록했고,

다섯번째 타자 김민성도 적시타를 만들며 리드를 벌립니다.
이후 잡은 1사 만루 찬스를 날린건 좀 아쉽습니다.

그러나 8회초 올라온 문광은이 와장창 흔들리며 1점을 허용하고 무사 1,3루 위기를 맞습니다.
여기서 멋진 작전이 터지며 1루 주자 박정음을 아웃 시키는데 성공합니다.
개인적으로 이 장면에서 지진 않겠다 싶더군요.
이후 고우석이 등판해 아웃카운트 5개를 순식간에 만들어내며, 9회말로 갑니다.

9회말 선두타자 채은성은 한현희를 맞아 가벼운 스윙으로 중전안타를 만들어낸 후 신민재로 교체 되었고, 7회 페게로 대신 대주자로 들어간 김용의는 찰떡같은 번트로 감독의 기대에 부응합니다.

이어 등장한 김민성이 풀카운트 접전 끝에 중전 안타를 작렬하며 이 길고 긴 게임을 끝내버립니다.
김민성은 이번 시즌 키움전에서만 네번째 결승타를 기록합니다. 참고로 LG의 올시즌 키움전 상대전적은 6승 7패입니다.
45타수 18안타 11타점으로 친정사랑을 온 몸으로 표현 중입니다(...)

박동원의 배트에 맞아 부상으로 빠진 성우옹 큰 부상이 아니길 빕니다.

내일의 선발은 윌슨-브리검입니다. 3연승 가즈아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에는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한 사람은 안왔으면 좋겠습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 안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너에게닿고은
19/08/14 00:26
수정 아이콘
소감 1. 6점의 트윈스는 이어집니다?
소감 2. 아무리 봐도 페게로는 SK가 혈을뚫어버린것 같다.
소감 3. 성우형 안다쳤으면ㅜ
소감 번외. 박동원 저 스윙은 제발 좀 고쳐라!

그나저나 요즘 김대현 선수는 불펜전향? 한건가요. 17년 선발로 뛰었던것 같은데 말이죠...
그럼 요즘은 윌슨 - 켈리 - 차우찬 - 류제국 - 이우찬 -(임찬규) 이런식으로 도나요?
클레멘티아
19/08/14 00:31
수정 아이콘
김민성을 거를 줄 알았는데.. 승부를 보더라고요.
다음이 유강남인걸로 아는데.. 유강남의 주력상 충분히 병살 노릴만 한데 말이죠.
연장 가면 불리한 경기였을텐데, 확실히 6점의 엘지는 무섭습니다?
무적LG오지환
19/08/14 00:32
수정 아이콘
1. 6점만 내라 이 노답들아(...)는 후반기 OPS 1위더군요 곧 내려가겠지만 크크크
2. 제발 그랬으면ㅠㅠ
3. 제발 그랬으면ㅠㅠ(2)

김대현은 17년에 나름 포텐 보여주다가 18년에 선발로 기회 줄 때마다 개삽질을 하더니 올해 불펜에서 나름 안정감 있는 모습을 보여줘서 불펜 전향시킨 것 같습니다.
웃긴건 불펜으로는 꽤나 준수한데 그래서 선발 기회 줄 때마다 삽질을(...)
로테이션은 일단 이우찬 자리에 임찬규로 간다고 합니다.
무적LG오지환
19/08/14 00:32
수정 아이콘
저도 김민성은 당연히 거를 줄 알고 강남아 혼자 죽고 켈리 대타(...)
이런 만화 같은 상상을 했었더랬죠(...)
DownTeamDown
19/08/14 00:33
수정 아이콘
정말 박동원 저러는건 한두번도 아니고 말이죠
아예 박동원 포수 나올때 보복성으로 누가 쎄게 백스윙해서 맞췄으면 합니다.
19/08/14 00:35
수정 아이콘
접전 상황에서 타율은 낮더라도 잘못걸리면 그냥 넘어갈거 같은 뽕열이 같은 장타자를 노렸는데,
페게로가 제대로 그 역할을 해줄거 같네요.
엘지 타자 중 저런 호쾌한 스윙을 본지가 대략 언젠지..

이기긴 이겼지만 8회는 나름 발암이었습니다.
그래서는 안되지만 류감이 정우영을 고집한 이유를 알것도 같더라구요.
송은범이 내일까지만 푹쉬고 올라와서 8회 셋업맨 역할 좀 해주었으면 ㅠㅠ
19/08/14 00:36
수정 아이콘
대불딱 대불딱 신나는 노래-
감전주의
19/08/14 00:37
수정 아이콘
오늘 6점+ 낸거보고 동점되었는데도 질거 같지 않더라구요.
더치커피
19/08/14 00:39
수정 아이콘
유강남 최근 5경기 타율이 .429라 타격감이 나쁘지 않았습니다
그렇다고 윤진호와 승부하기 위해 김민성-유강남 다 거르고 일사 만루 만드는 것도 위험부담이 컸고.. 김민성과 승부할 수밖에 없는 상황이었죠
아카데미
19/08/14 00:39
수정 아이콘
정주현 몇달 전엔가 2사만루상황 이대호 땅볼을 1루에 송구 안하고 2루 송구했다가 게임 터뜨린적 있어서 뭐 저런놈이 다 있나 했는데.... 오늘은 또 수비 잘 했네요.
강아랑
19/08/14 00:39
수정 아이콘
박동원은 지가 한번 맞아봤으면 좋겠습니다.
저출산고령화
19/08/14 00:41
수정 아이콘
박동원......

진짜 8회 초 수비는 ... 저런걸 엘지가?!?!?!?!.....
정우영 언제 올라오나요 흑흑 보고싶네요
짱게임즈
19/08/14 00:49
수정 아이콘
박동원...할 말은 많지만 하지 않겠습니다.

페게로 홈런은 정말 시즌내내 가장 보고싶은 장면이었습니다. 봐도봐도 안 질리네요. 이 장면 가을에 또 보고 싶고, 오늘 투수운용도 아주 좋았습니다.
서지혜
19/08/14 01:17
수정 아이콘
박동원때문에 열받았단거 이겨서 그저 감사할뿐..
제이홉
19/08/14 02:01
수정 아이콘
박동원은 고칠 생각을 안하나요. 본인이 쳐맞아서 뇌진탕이라도 걸려봐야 정신을 차릴런지
마법두부
19/08/14 02:12
수정 아이콘
박동원은 그동안 본인 스윙에 당했던 사람들한테 똑같이 당했으면 기분이 어떨지...
무적LG오지환
19/08/14 02:28
수정 아이콘
양의지한테 한대 맞은 적 있다는데도 못 고치는 거 보면 동료의 안전보다 자신의 타격폼이 더 중요한 선수인가 봅니다.
무적LG오지환
19/08/14 02:29
수정 아이콘
내일 윌슨이 8이닝 먹어주고 메가 트윈스포 터지면 완벽한데 말이죠.
무적LG오지환
19/08/14 02:29
수정 아이콘
공수 양면으로 신인시절 오지환 하위호환이죠.
오지환이랑 동갑인게 함정이지만 어쩌겠습니까 저 선수도 못 제치는 게 LG 야수 뎁쓰의 현실이니(...)
무적LG오지환
19/08/14 02:29
수정 아이콘
한번 맞은 적 있답니다.
무적LG오지환
19/08/14 02:30
수정 아이콘
류감 부임 이후 수비 안정감이나 수비 전술이나 확실히 업그레이드 된게 느껴지죠.
우영이는 다음주 기아전에 복귀 예정입니다.
무적LG오지환
19/08/14 02:31
수정 아이콘
진짜 맞자마자 넘어갔다는 느낌을 LG 타자에게 받은건 스나이더 이후 처음 아닌가 싶어요(...)
지금 정도 비율이면 스나이더 되는거고 더 높아지면 페....아 아닙니다(...)
무적LG오지환
19/08/14 02:31
수정 아이콘
이런 경기는 무조건 잡고 봐야죠.
무적LG오지환
19/08/14 02:32
수정 아이콘
몇년 사이 10명의 포수가 맞았단건 확실히 문제가 있음을 인지해야하지 않나 싶어요.
무적LG오지환
19/08/14 02:32
수정 아이콘
미국 같으면 바로 보복구 날아들고 그럴텐데 좁은 판에서 그러기도 힘들고(...)
klemens2
19/08/14 03:53
수정 아이콘
박동원 보니까 양의지한테 한대 맞았는데도 저러는 거 보면 답이 없습니다 박병호 같은 팀의 중심한테 보복구 던져야죠.
달밝을랑
19/08/14 07:28
수정 아이콘
어제 게임은 역전당하고 졌으면 엘지팬들 진짜 열불났을건데 9회말 끝내기로 위아더월드였죠
이성우가 어이없이 스윙한 방망이에 맞고 교체되고
마무리 고우석이 8회 1사 1,3루에 등판 시킨거라 게임 졌으면 팬들 사이에 내분이 상당했을겁니다
정말 이겨서 다행이었던 게임
최초의인간
19/08/14 08:08
수정 아이콘
재밌는 경기였습니다. 박동원 그 장면만 빼고..
윌켈차에 이어 당당히 8승을 기록한 우완정통파 토종선발 고우석 화이팅!
솜방망이처벌
19/08/14 09:02
수정 아이콘
아까 어떤 댓글에서 봤는데 올해만 8번째라고..
무적LG오지환
19/08/14 09:45
수정 아이콘
박병호는 뭔 죄입니까(...)
보복구는 지가 맞아야(...)
무적LG오지환
19/08/14 09:46
수정 아이콘
진짜 이겨서 다행이고 우석이는 먹은 이닝에 비해 투구구가 적어서 다행입니다.
무적LG오지환
19/08/14 09:46
수정 아이콘
동반 10승 가야죠(진지)
다다름
19/08/14 10:25
수정 아이콘
박동원도 빈볼처럼 퇴장 규정을 적용해야..
tannenbaum
19/08/14 10:29
수정 아이콘
크보 호감맨 김민성 화이팅!!!
엘지도 코시까지 화이팅!!!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공지 수정잠금 댓글잠금 [기타] 연예인 성범죄의 피해자 등에 대해 언급/암시/추정/질문하는 등의 행위를 금지합니다. [1] jjohny=쿠마 19/03/15 26976 0
공지 [기타] 몇몇 표현들에 대하여 가이드라인을 재공지합니다. [23] 17/10/25 76542 0
공지 [기타] 통합 규정 2017.5.5. release 유스티스 17/05/05 74200 0
공지 [기타] [공지] 스연게 단축키 설정이 완료되었습니다. 분수 16/09/23 152914 0
44943 [연예] [BTS] BTS X 라우브 콜라보 발매 오피셜.jpg [2] 감별사611 19/10/18 611 0
44942 [연예] 상상도 못한 이상화 강남 결혼식 2부 사회자.jpg [7] 살인자들의섬4134 19/10/18 4134 0
44941 [스포츠] 오주원에 지는 별 [4] 오리수달2442 19/10/18 2442 0
44940 [연예] [슈퍼주니어] 정규 9집 Time Slip ,Super Clap MV [1] TWICE쯔위548 19/10/18 548 0
44939 [스포츠] [해축] 아스날의 2010년대 베스트 일레븐은? [17] 손금불산입636 19/10/18 636 0
44938 [연예] 개인적으로 생각하는 러블리즈 최고의 곡 [9] Gunners1019 19/10/18 1019 0
44937 [연예] [트와이스] 원스 할로윈2 팬미팅 굿즈 리스트 [11] TWICE쯔위587 19/10/18 587 0
44936 [연예] [트와이스] 일 정규2집 "Fake & True" M/V [17] 발적화874 19/10/18 874 0
44935 [연예] 프듀재팬 보컬투표 1위가 있는 조 무대 하니809 19/10/17 809 0
44934 [연예] 2019년 한국 구글 아티스트 검색 TOP20. [6] MBAPE783 19/10/17 783 0
44933 [연예] [퀸덤] 오늘 경연 무대 모음 [10] 비밀정원1595 19/10/17 1595 0
44932 [연예] 드디어 올라온 역대 무도 가요제 항도니 모음 (재업) [5] HYNN'S Ryan1677 19/10/17 1677 0
44931 [스포츠] [KBO] 골든벨 울린 키움증권 회장님 [11] Binch3440 19/10/17 3440 0
44930 [연예] 아이돌 학교에 참여했던 이슬이 말하는 아이돌 학교 이야기 [6] 한국화약주식회사3088 19/10/17 3088 0
44925 [스포츠] 키움 히어로즈 5년만에 한국시리즈 진출 [42] SKY924622 19/10/17 4622 0
44924 [연예] 4년 동안의 서문여고와 은광여고 스토리.jpg [25] 감별사4648 19/10/17 4648 0
44923 [스포츠] [KBO] 염경엽 감독 포스트시즌 벤헤켄 등판 유뮤 성적.txt [19] Eulbsyar3240 19/10/17 3240 0
44922 [스포츠] 잘생긴 이종범 모드.jog [13] 살인자들의섬4095 19/10/17 4095 0
44921 [연예] 태국 KCON 걸그룹 무대 영상, 엔딩 셀프캠 [9] LEOPARD1632 19/10/17 1632 0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6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1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