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모두가 건전하게 즐길 수 있는 유머글을 올려주세요.
- 유게에서는 정치/종교 관련 등 논란성 글 및 개인 비방은 금지되어 있습니다.
Date 2019/01/12 19:29:48
Name   이호철
File #1   123.png (80.4 KB), Download : 0
출처   친구
Subject   키 172cm


33kg...
저 몸무게로 살 수 있나요?




CoMbI COLa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1/12 19:33
제 친구 중에 39kg가 있어서 33kg은 그나마 상상이 되는데 206kg는 대체.... 장기가 다 짜부러지는거 아닌가요?
찬가(PGR21)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1/12 19:33
33kg... 206kg... 6배가 넘게 차이나네요???
로즈마리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1/12 19:34
제가 성인이 되고나서 제일 적게 나갔을때가 33이었는데 (키 152)
주위에서 틀림없이 무슨 병이 있을꺼라고 했었는데... 키 172에 33이라니 상상이 안되네요.
비오는월요일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1/12 19:35
키만큼 옆으로 퍼져야 200키로 되려나...;;
불려온주모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1/12 19:37
신검 사이즈가 174-45 라 별명이 슈퍼모델인 친구가 남자인데 팔뚝이 손에 감겨서 아우슈비츠란 별명도 있었구만
라이츄백만볼트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1/12 19:39
200kg는 오히려 미국에서 몇년 살때 몇번 봐서 체형이 짐작이 갑니다. 드럼통이 걸어다니는거랑 대충 비슷한 체형입니다. 일반적인 비만은 배가 나오는데, 거기서 살이 더 초월적으로 찌면 배가 거기서 몇배로 부푸는건 아니고 배는 어느정도선에서 멈추고 위아래가 찌는 느낌이더군요.

근데 33kg는 진정 상상이 안갑니다. 길가다가 저런 체형의 사람을 보면 놀라서 바로 손잡고 경찰에게 데려갈것 같네요 뭔가 학대를 당하고 있을거라 의심할듯...
돼지도살자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1/12 19:39
예전 군대에서 키190 짜리 인성쓰레기 한마리가
어떻게든 살쪄서 공익으로 빠질려고 처먹고 또 처먹어도
130 이상은 죽어도 넘길수가 없어서 포기하고 군대왔다는데
175에 206 저분은 하늘이 내린 체질이라고밖에는 설명할수가 ㅡㅡ
라이츄백만볼트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1/12 19:41
겨우 6개월~1년 노력(...)으론 안되는거죠. 200kg급 체형은 최소 10년에 걸쳐 완성됬다 봐야...
구라쟁이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1/12 19:41
손잡고 경찰서 대려가다 손목 뿌러질거 같어요...
김유라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1/12 19:41
원래 살 안찌는 체질인데, 스트레스 엄청 받았을 적에 188에 60까지인가 빠진 적 있었는데... 그냥 뼈였습니다. 팔굽혀펴기 하나도 제대로 못할 정도로요.
저 정도면 걷기도 힘들 듯.
그대의품에Dive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1/12 19:42
172/33 분은 병을 앓고 계신 것 같은데...
이진솔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1/12 19:42
제가 183cm에 46kg였는데, 지금은 80kg에 육박하네요..
돼지도살자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1/12 19:43
크크크크 그렇죠
그냥 덩치도 커다란 놈이
너무 인성이 쓰레기라 기억에 남았네요
장원영내꺼야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1/12 19:45
미드 같은거 보니깐 미국은 저런 병이 있나보더라구요. 자기가 먹는걸 멈출수가 없는병. 근데 우리나라에도 있는거 아닐까요.
라이츄백만볼트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1/12 19:46
세계 어디나 있고, 심지어 실험실에선 인위적으로 만들어내기도 하더군요(쥐를 상대로). 식욕억제호르몬을 만드는 중추를 망가트리면 죽을떄까지 먹다가 죽는다고...
요슈아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1/12 19:51
딱 6년 전만 해도 175에 55kg였는데 지금 75kg 왔다갔다...
안정적인 일자리를 잡고 안정적으로 먹어대다 보니(?)살이 찐 덧;
흑설탕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1/12 20:02
80이여도 되게 늘씬하실텐데요. 46은 진짜 상상도 안가네요. 그 키에 그 몸무게였으면 주변에서 되게 막 머라했을 거 같아요. 본인에게도 스트레스 되구요.
Zoya Yaschenko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1/12 20:06
33kg면 바람불면 부스터 가능한가요?
제발조용히하세요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1/12 20:08
이 살을 찌기 위해 얼마나 많은 돈이 들어갔는지 알고 있느냐?
이진솔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1/12 20:08
뭐.. 전 제가 말랐다는것에 스트레스를 받질 않았어서.. 크크 오히려 살이 찌면서 스트레스가 팍팍 왔네요.
그대의품에Dive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1/12 20:14
우리나라 TV에서도 본 적 있어요. 식욕을 억제 못하는 병에 걸린 아이
미카엘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1/12 20:16
폭식증과는 다른 건가요?
아론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1/12 20:19
3cm사이에 무슨 일이 벌어진건가..
후루꾸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1/12 20:31
네 이거 특수교육학 강의에서 들었어요. 이런 집은 부모님이 냉장고 앞에서 잠을 잔다더군요.
젤 충격적이었던 게 못 먹게 하려고 부모님이 묶어두니 자기 머리카락을 먹더라고..
솔로14년차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1/12 20:55
33키로인 지인이 정말 말랐는데 152센치인데...
Fysta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1/12 21:08
우산펴면 공중유닛됨
이시하라사토미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1/12 21:38
33kg도 대단한데 200kg도 대단하네요.
첸 스톰스타우트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1/12 21:56
제주변에는 173/85에서 6개월동안 173/110찍어서 공익갖다온 경우가 있긴합니다 다만 살이 아니라 헬스장에서 사는사람이 벌크업때 몸무게가 85였던 경우라서 일반인하고 비교는 불가합니다만..
용노사빨리책써라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1/12 22:37
고딩때 172에 45였는데 그때도 뼈밖에 없었...
큰 개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1/13 00:04
168에 28 본적 있는데 남자는 아니고 여자였어요. 소화는 잘 안 되지만 유의미한 진단명은 나온 적 없고... 남자 172에 33이면 체감상 비슷할 것 같네요
담배상품권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1/13 00:33
33키로는 병 아니면 극기상태 아닌가요
가난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1/13 00:54
내가 163에 40키로인데...
해바라기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1/13 01:04
렙틴 유전자나 렙틴 수용체 유전자에 돌연변이가 생기면 그렇게 됩니다. 다른 쥐들보다 2~3배는 막고요, 그만큼 엄청 쌉니다. 물도 엄청 마십니다. 아마무지하게 쌉니다. 다른 쥐들은 1주일에 한 번 케이지 갈아줘도 되는데, 얘네들은 하루만 안 갈아도 .... 하..... 웬수들....
배고픕니다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1/13 06:55
헐...158에 39키로인 친구 아는데 그보다 심한사람들은 대체...상상이 안가네요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공지 [유머] [필독] 성인 정보를 포함하는 글에 대한 공지입니다 [54] OrBef 16/05/03 85637
공지 [기타] [공지] 유머게시판 공지사항(2017.05.11.) [2] 여자친구 17/05/11 76451
공지 [기타] 통합 규정 2017.5.5. release 유스티스 17/05/05 126520
344089 [게임] 워알못이 봐도 장재호의 위엄을 보여준 경기 [1] Chasingthegoals453 19/01/23 453
344088 [스포츠] 어떤 갤러리의 바레인 동점골 반응.jpg 손금불산입982 19/01/23 982
344087 [스포츠] 24일 메뉴는 쌀국수로 정했습니다. [2] 홍승식2171 19/01/23 2171
344085 [스포츠] 같은 빨간색인데 뭐 어때요?? [4] 표절작곡가2462 19/01/23 2462
344084 [스포츠] ??? : 울지말고 고개를 들어라 바레인!!.jpg [17] 光海3688 19/01/23 3688
344081 [서브컬쳐] [계층주의] 부기영화에 정말 실망했습니다 [34] roqur3467 19/01/22 3467
344080 [유머] 아카데미 시상식 근황 [69] 짱구5579 19/01/22 5579
344079 [기타] 니가 거기서 왜 나와? [7] BTS3053 19/01/22 3053
344077 [서브컬쳐] 차를 훔치시는 가카.... 치열하게1850 19/01/22 1850
344075 [기타] (충격) 40대女, 엘리베이터에서 만난 초등생 5명에... [11] rottopik6305 19/01/22 6305
344074 [동물&귀욤] 흔한 조기교육 [2] 길갈2037 19/01/22 2037
344073 [기타] 1억 펀딩 모인 흑요석님 한복 아트북 미리보기 [8] 홍승식4327 19/01/22 4327
344072 [유머] 명동 길거리 음식 가격 수준 [25] rottopik5382 19/01/22 5382
344071 [유머] 여자한테 인기많은 혈액형 [14] swear4233 19/01/22 4233
344070 [유머] 앉은 자리에서 초밥 240개 먹기.avi (15,000kcal) [23] 홍승식3618 19/01/22 3618
344068 [서브컬쳐] 200만원이 목표인데 1억이 모여버림 [13] 진인환5469 19/01/22 5469
344067 [기타] 역사속의 동성애 부대 [10] 이호철4539 19/01/22 4539
344065 [기타] 맛있다고 대책 없이 계속 넣는 곳 [7] mumuban3803 19/01/22 3803
344064 [기타] 도쿄를 갔는데 어디로 가야할지 모를때 팁.jpg [2] 김치찌개3194 19/01/22 3194
344063 [기타] 책을 도대체 왜 읽어야 해?.jpg [14] 김치찌개3023 19/01/22 3023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1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