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기사, 정보, 대진표 및 결과 등을 올리실 수 있습니다.
- 경험기, 프리뷰, 리뷰, 기록 분석, 패치 노트 등은 [게임 게시판]을 이용바랍니다.
Date 2018/09/13 18:31:06
Name   보도자료
File #1   1.png (912.2 KB), Download : 2
Subject   [기타] 콜 오브 듀티: 블랙 옵스4 블랙아웃 베타, PS4 오늘부터, Battle.net 9월 16일부터 시작


- 이번 주말 블랙 옵스 4가 선보이는 완전히 새로운 배틀 로얄 블랙아웃, 한국에서 PC로 체험 가능
- 예약 구매자 및 블리자드 가맹 PC방에서는 하루 빠른 9월 15일부터 플레이할 수 있어
- 블랙 옵스 세계관을 기념하며 블랙 옵스 시리즈에서 친숙한 캐릭터와 배경 담아 선보이는
- 블랙아웃 통해 콜 오브 듀티만의 독특하고 특별한 게임 플레이 경험 제공


콜 오브 듀티: 블랙 옵스 4(Call of Duty®: Black Ops 4, 이하 블랙 옵스 4) 블랙아웃(Blackout) 베타가 한국에서 PlayStation™ 4의 경우 오늘부터, 그리고 PC에서는 9월 16일 일요일부터 시작, 전에 없는 새로운 블랙 옵스를 선보인다.

한국의 콜 오브 듀티 PC 플레이어들은 이번 오픈 베타를 통해 블랙 옵스 4에서 완전히 새롭게 선보이는 게임 모드로, 마지막 한 명이 남을 때까지 전투를 펼쳐야 하는 배틀 로얄 모드를 블랙 옵스 특유의 스타일로 풀어낸 블랙아웃을 블리자드 엔터테인먼트의 온라인 게임 서비스인 Battle.net을 통해 처음 경험할 수 있다. 블랙 옵스 시리즈를 기념해 선보이는 블랙아웃은 팬들이 좋아하는 캐릭터와 무기, 그리고 기존 맵의 상징적인 지역들을 역대 가장 거대한 맵에 담아 육상, 수상, 공중 이동 수단과 함께 선보인다. 액티비전(Activision)과 개발사인 트레이아크(Treyarch)는 역사상 가장 깊이 있고 가장 강력하게 팬들을 사로잡을 콜 오브 듀티 신작인 블랙 옵스 4를 오는 10월 12일 PlayStation™ 4, Xbox One그리고 PC로 전세계적으로 출시하기에 앞서 이번 베타를 통해 플레이어들로부터 소중한 피드백과 정보들을 받을 계획이다.

블랙아웃 베타 일정*은 다음과 같다.

o        PlayStation™ 4
•        (한국 시간 기준) 9월 13일 목요일 오후 1시 – 9월 18일 화요일 새벽 2시
o        PC **
•        (한국 시간 기준) 9월 16일 일요일 새벽 2시 – 9월 18일 화요일 새벽 2시(오픈 베타)
•        (한국 시간 기준) 9월 15일 토요일 새벽 2시 – 9월 18일 화요일 새벽 2시(예약 구매자 및 블리자드 가맹 PC방 플레이어)

트레이아크의 공동 스튜디오 대표 댄 번팅(Dan Bunting, Co-Studio Head, Treyarch)은 “블랙아웃 베타는 우리가 계획한 팬들과의 긴 여정에 있어 시작에 불과하다”며 “우리는 앞으로 오랫 동안 블랙아웃을 지원할 예정으로 블랙 옵스의 풍부한 역사는 우리 커뮤니티를 위해 블랙아웃을 계속해서 재미있고 새롭게 즐길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업데이트하고 발전시킬 수 있도록 해줄 것이다. 모든 면에서 블랙 옵스 시리즈를 진정 기념하고 있는 블랙아웃을 출시 전 플레이어들이 경험할 수 있도록 하는 것은 우리에게 매우 중요하다. 10월에 어떤 것들이 찾아올지 미리 경험해 볼 플레이어들의 피드백을 보고 들을 일이 기대된다.”고 말했다.

트레이아크의 공동 스튜디오 대표 마크 고든(Mark Gordon, Co-Studio Head, Treyarch)은 “블랙아웃을 개발하기 위해 들였던 개발 노력이 이례적으로 중요하고도 힘들었던 만큼, 개발팀에서 이뤄낸 결과물들이 매우 자랑스럽다”며 “블랙아웃 개발을 통해 우리의 모든 팀들이 그간 본 적 없는 방식으로 함께 노력하는 것을 보는 일은 실로 멋졌다. 블랙 옵스가 가진 유산의 큰 부분을 블랙아웃을 통해 실제로 구현하는 일은 더없이 흥분되었으며 정식 출시에 앞서 커뮤니티의 반응을 어서 빨리 듣고 싶다.”고 말했다.

2억명 이상의 플레이어들이 150억 시간 이상 즐긴 블랙 옵스 시리즈에 깊게 기반한 블랙아웃은 블랙 옵스(Black Ops), 블랙 옵스 2(Black Ops II), 블랙 옵스 3(Black Ops III), 그리고 블랙 옵스 4의 가장 멋진 캐릭터들과 맵의 상징적인 장소를 아우르고 있다.  이번 베타에는 캠페인 캐릭터인 메이슨(Mason), 레즈노브(Reznov)와 우즈(Woods), 좀비 캐릭터인 리치토펜(Richtofen)과 타케오(Takeo), 그리고 스페셜리스트 크래쉬(Crash), 배터리(Battery)와 세라프(Seraph) 등 새로운 캐릭터나 익숙한 캐릭터들을 다양하게 포함하고 있다. 거대하게 펼치진 블랙아웃 맵에서 플레이어들은 ‘Nuketown’, ‘Firing Range’, ‘Raid’, ‘Cargo’ 등 팬들이 좋아했던 블랙 옵스 맵에서 영감을 받은 지역에서 치열한 전투를 펼치게 된다.

한국 플레이어들은 현재 디지털 스탠다드 에디션(Digital Standard Edition, 45,000원)과 디지털 디럭스 에디션(Digital Deluxe Edition, 85,000원)으로 준비된 블랙 옵스 4의 두 가지 에디션을 예약 구매할 수 있다. 디지털 디럭스 에디션에는 디지털 스탠다드 에디션에서 제공하는 모든 컨텐츠에 더해 향후 추가될 맵, 캐릭터가 포함된 블랙 옵스 패스가 함께 제공된다. PC 버전 예약 구매자의 경우 하루 빠른 9월 15일(토)부터 오픈 베타에 참여할 수 있을 예정이다.

또한 PC방에서 게임을 즐기는 수많은 한국 플레이어들을 위해 전국 블리자드 가맹 PC방에서 정식 출시와 동시에 콜 오브 듀티: 블랙 옵스 4를 플레이할 수 있는 것은 물론, 한국 PC방 플레이어만을 위한 특별한 혜택도 받을 수 있게 될 예정이다. 전국 블리자드 가맹 PC방에서 플레이어들은 게임 라이센스를 구매하지 않고도 모든 게임 내 컨텐츠와 더불어 앞으로 출시될 블랙 옵스 4의 모든 멀티플레이어 DLC 맵을 플레이할 수 있다. 또한 경험치 부스트와 특정 임무를 통해 얻을 수 있는 추가적인 블랙아웃 캐릭터도 즉시 플레이할 수 있다.

블랙아웃 베타는 단지 시작에 불과해 블랙 옵스 4 개발팀은 이번 베타 테스트를 통해 얻은 커뮤니티 피드백과 플레이어 정보를 통해 게임 플레이 밸런스 조정이나 서버 스트레스 테스트, 온라인 경험 최적화 등 다각도에서 10월 12일 PlayStation™ 4, Xbox One 그리고 PC를 통해 전세계에 정식 출시하기 위한 만반의 준비를 갖출 예정이다.

콜 오브 듀티: 블랙 옵스 4는 액티비전에서 퍼블리싱하고, 트레이아크가 레이븐 소프트웨어(Raven Saftware) 및 PC 버전과 관련해서는 비녹스(Beenox)에서 추가적인 지원을 받아 개발하고 있다. 콜 오브 듀티: 블랙 옵스 4는 PlayStation™ 4, Xbox One 그리고 PC로 10월 12일 한국을 포함, 전세계에 출시될 예정이다. 특히 PC 버전의 블랙 옵스 4는 콜 오브 듀티 역사상 최초로 블리자드 엔터테인먼트의 온라인 게임 서비스인 Battle.net®을 통해 독점 출시, PC 환경에 전면적으로 최적화된 경험을 제공하게 된다. 또한 한국에서는 한국 플레이어들이 콜 오브 듀티: 블랙 옵스 4를 온전히 경험할 수 있도록 하기 위해 음성과 텍스트 모두 한국어로 현지화된 버전을 선보인다.

콜 오브 듀티: 블랙 옵스4는 한국에서 18세부터 이용 가능하며 베타 접속 정보를 포함하여 보다 자세한 정보는 공식 홈페이지 (https://www.callofduty.com/ko/blackops4) 및 페이스북(https://www.facebook.com/CallofDutyKR/), 유투브(https://www.youtube.com/callofdutykr)에서 확인 가능하다.

(제공 = 블리자드 엔터테인먼트)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공지 게임 뉴스 게시판 이용 안내 : 기사 전문/일부 개재 금지 및 보도자료 문의 진성 17/03/21 14556
16322 [LOL] SKT, MSI 로스터 공개…'하루' 강민승 추가 [11] pioren2956 19/04/25 2956
16321 [기타] 게임 대회서 번 상금 '2억원' 이국종 교수에게 기부한 프로게이머들 [16] Vesta2133 19/04/25 2133
16320 [기타] OGN, 신규 e스포츠 리그 'OGN 슈퍼 리그' 제작발표회 진행 [25] Waldstein_3047 19/04/24 3047
16319 [스타2] 2019 마운틴듀 GSL Season 2 Code S 32강 조편성 [14] SKY92710 19/04/23 710
16318 [LOL] [인터뷰] 감출 수 없는 존재감! SKT T1의 보물 '테디' 박진성 [12] Vesta2069 19/04/23 2069
16317 [하스스톤] 2019 하스스톤 마스터즈 서울 투어 개최 [2] BitSae421 19/04/23 421
16316 [LOL] [LoL STAR] '마타' 조세형 "SKT에서 마지막을 장식하고 싶었다" [9] Vesta2266 19/04/23 2266
16315 [LOL] [기자석] 전설들의 은퇴식을 기획하자 [8] 도도갓1956 19/04/22 1956
16314 [하스스톤] T1 하스스톤 팀, 외국 선수 '오렌지'-'페노'-'보어컨트롤' 추가 영입 [3] 及時雨1108 19/04/22 1108
16313 [스타2] 29세 우승자 김도우 "스타2, 나이 상관없이 열심히 하면 되는 게임" [9] 及時雨2045 19/04/21 2045
16312 [기타] '리니지' 전면무료화 선언..21년만에 정액제 폐지 [37] 꿀꿀꾸잉5424 19/04/20 5424
16310 [LOL] 오경식 SKT 단장 “올해 목표는 전관왕, 선수단 믿음 확고” (인터뷰) [26] 튜우리프4894 19/04/18 4894
16309 [기타] 젠지 e스포츠, 521억원 규모 투자 유치... 스포츠 스타들로 이뤄진 펀드가 참여 [19] 카바라스3651 19/04/17 3651
16308 [LOL] [김용우가 만난 사람] '기인' 김기인, "스프링 8위 예상하지 못했다" [12] 루데온배틀마스터3469 19/04/17 3469
16307 [오버워치] KBS-SUPONIC, 숨은 '오버워치' 고수 발굴하는 '옵치의 신' 6월 중 방영 예정 [2] 及時雨1605 19/04/16 1605
16306 [워크3] WSB 3회차 경기 Moon vs Sok [4] 만진이887 19/04/16 887
16305 [LOL] 운동, 취미, LCK, LCS, 동료들... '뱅' 배준식에게 직접 듣다 [5] pioren2698 19/04/16 2698
16304 [LOL] 한화생명, 장건웅 코치-'클레버'-'애스퍼'와 결별 [11] 세계3123 19/04/15 3123
16303 [LOL] kt-VSG와 진에어-ESS 격돌! 2019 롤챔스 서머 승강전 일정 및 대진 공개 [17] estir2538 19/04/15 2538
16302 [기타] SKT T1 단장 "이르면 7~8월 서울에 게이밍 하우스 마련" [16] Leeka4425 19/04/14 4425
16301 [스타2] 2019 GSL Season 2 Code S 32강 진출자 명단 [1] SKY92796 19/04/13 796
16300 [LOL] [Oh!쎈 롤챔스] "그리핀이 더 잘해서"...'클템' 이현우의 결승전 선택은 '그리핀' [8] 카바라스2946 19/04/13 2946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6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1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