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GR21.com
- 자유 주제로 사용할 수 있는 게시판입니다.
- 토론 게시판의 용도를 겸합니다.
Date 2021/06/11 13:03:01
Name 14회차 글쓰기 이벤트 참여자혼돈
Subject [일반] [14] 내가 쓴 자게글을 돌아보며...
저는 주로 눈팅 댓글 족이었고 특히 자게에 글을 많이 쓰지는 않았더군요.

2005년 가입해서 자게 기록은 2007년 부터 있네요.

돌이켜 보면 성인이 되고 나서 쭉 이 사이트와 짧게든 길게든 함께 했던것 같아요. 그땐 청년이었는데 지금은 중년이 되버렸...

그러다 보니 몇몇 안되는 글에 제 어리고 젊은 날의 모습이 보여서 추억에 젖기는 커녕 이불을 빵빵 차버리고 싶습니다.

마치 내가 쓴 싸이월드 방명록을 마주한 느낌으로 썼던 글을 모두 지워 버릴까 하다가 간신히 참았습니다.

한 동안 연애에 미쳐서 썼던 오글 거리는 글들도 분명 내 모습이니까 인정하기로...

그래 만 25년 만에 처음 연애해봤으면 저럴 수 있어라고 이해하기로...

어쨌든 저렇게 풋풋하고 찐하게 연애해서 그 여자와 결혼해서 아들 두놈을 낳고 살고 있으니 된거 아니겠습니까 하하...

그리고 처음 취직하고 신나서 썼던 글들도 있고 지금은 직장도 달라져 있고 그때의 초심도 남아 있지 않은 것 같은 씁쓸함도...

결혼하고 아이낳고 나이를 먹어가면서 내 생각도 많이 달라졌구나를 느낄 수 있었습니다.

PGR 20주년도 너무 축하하고 이런 이벤트 덕분에 고이 간직했던 싸이월드 흑역사 같은 글들도 들춰주어서 너무 고맙다 흑흑


ps. 혹시 이글을 보고 제 아이디 오른쪽 클릭해서 작성글 보기를 하시려고 했던 분들은 다시 생각해주십쇼. 혼자 있고 싶습니다.

ps. 옛날이나 지금이나 변하지 않은게 하나 있다면 저녁에 기아 야구 보고 복장 터지는 제 모습이겠네요.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은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하지 않은 분을 환영합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를 주지 않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 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21/06/11 15:40
수정 아이콘
크크크크크 작성글 보기를 하다보면 진짜 자아성찰을 하게 되고 부끄러움에 미치게 되지요... 그래도 한번 보고 오셨다니, 그리고 받아들이신다니 엄청난 인격자이신것 같습니다. 어쩌면 이 또한 야구의 힘일까요...?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92576 [일반] 와인과 나의 케미스트리 (1) - 이산화황,아황산 [15] 짬뽕순두부1834 21/07/18 1834 10
92575 [일반] 스윗한 물소 한마리 모셔왔습니다 ^^ [38] insane9405 21/07/18 9405 19
92574 [정치] 김어준 "4050이 20대보다 젊을 수 있어" [193] 훈수둘팔자15599 21/07/18 15599 0
92573 [일반] 광마회귀 - 한심하고 못난 사내들의 갱생기 [38] Gottfried3593 21/07/18 3593 5
92572 [일반] 연인 관계 66% 우정으로 시작?? [29] 트와이스정연6575 21/07/18 6575 1
92571 [일반] 아저씨 눈썹 문신 첫 경험 후기 [49] CastorPollux4104 21/07/18 4104 9
92570 [정치] 일본방송 TBS 단독보도, 한국 백색국가 복귀 & 지소미아 운영 안정화 [60] 아롱이다롱이8118 21/07/18 8118 0
92569 [일반] [대한민국 영구 미제사건] 대구 어린이 황산 테러 사건 [13] 청자켓3750 21/07/18 3750 1
92568 [일반] 사라진 조셴징 알고보니…베트남, 우한폐렴 퍼뜨리던 조셴징 통보없이 살처분 [180] 모쿠카카15805 21/07/18 15805 4
92567 [정치] 8천명 민노총 집회 확진자 3명으로 늘어 "질병청, 전원 검사 행정명령" [43] 어서오고6929 21/07/18 6929 0
92566 [일반] [팝송] 마룬 5 새 앨범 "JORDI" [15] 김치찌개2580 21/07/18 2580 2
92565 [정치] 일 공사 '망언' 파문…청와대, 최고 수위 대응 방침 [84] 아롱이다롱이10289 21/07/17 10289 0
92563 [정치] [미디어] 징벌적 손해배상, 매출액을 하한으로? [14] 아루에3091 21/07/17 3091 0
92562 [정치] [미디어] 미디어 바우처법, 국민은 참여할까, 어떤 국민만 참여하지 않을까 [22] 아루에2448 21/07/17 2448 0
92561 [일반] 2층 침대에서 떨어질 확률과 떨어지고도 멀쩡할 확률 [30] 양말발효학석사3847 21/07/17 3847 2
92560 [일반] 요즘 애들은 대체 왜 이래?-터키 및 무슬림편 [36] 나주꿀5894 21/07/17 5894 16
92559 수정잠금 댓글잠금 [일반] 한국은 중국에 합병될 준비를 끝냈습니다 [190] 니그라토14244 21/07/17 14244 34
92558 [일반] 이동진 평론가의 랑종 평론을 보고(스포있음) [33] relax6485 21/07/17 6485 2
92557 [일반] 일본 메탈밴드들의 익스트림 창법에 따른 분류 (강력소음주의) [10] 요한슨1507 21/07/17 1507 2
92556 [일반] 학교의 전면원격수업이 방역에 얼마나 큰 도움이 될까요? [132] 조커827380 21/07/17 7380 37
92555 [일반] 의도하지 않은 결과 [11] FC4138 21/07/17 4138 27
92553 [일반] 야밤에 써보는 주관적인 서울/경기권 순대국 탑5 [120] 조휴일6766 21/07/17 6766 21
92552 [일반] 극단적인 초딩 입맛의 음식라이프(두서없이 의식의흐름이 강한글) [9] 원장2802 21/07/16 2802 0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1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