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경험기, 프리뷰, 리뷰, 기록 분석, 패치 노트 등을 올리실 수 있습니다.
- 기사, 정보, 대진표 및 결과 등은 [게임 뉴스 게시판]을 이용바랍니다.
Date 2019/08/17 11:42:25
Name 손금불산입
Subject [오버워치] 경쟁전 2/2/2 고정 베타 시즌 플레이 간단평 (수정됨)
경쟁전 2/2/2 고정 베타 시즌이 지난 주중에 시작되었습니다. 플레이하면서 느낀 것들을 간단히 이야기해봅니다.



1. 탱커가 힐러보다 게임이 더 빨리 잡힙니다. 저는 힐러 유저가 더 적을줄 알았는데 탱커 유저가 더 적더군요. 탱딜힐 전부 잡고 경쟁전 돌리면 대부분 탱커로 잡히는 것 같습니다. 딜러를 하고 싶다면 딜러만 픽하고 기다리는게 좋아보이더군요. 게임이 잡히는 시간은 티어에 따라 다른 것 같습니다. 참고로 경쟁전 선택률이 낮은 돌격군이나 지원군을 플레이하면 첫 경기 플레이시 전리품 상자를, 그 다음부터는 게임마다 25코인(스킨 살 수 있는)을 줍니다. 매일 리셋되는 것 같더군요.

2. 베타 시즌이라 시그마가 바로 풀려서 그런지 시그마 픽이 꽤 많이 보입니다. 물론 숙련도는 장담 못하는.... 개인적으로는 그렇게 유잼 영웅이라 생각하지 않는데 왜이리 시그마 픽이 많은지 모르겠어요. 단순히 게임 빨리 하고 싶어서 탱커로 경쟁전 돌리고 시그마 픽하는 사람이 많아서 그런가.

3. 픽과 별개로 시그마의 성능은 괜찮아 보입니다. 메인탱이냐 서브탱이냐 이런저런 말들이 많았는데 둘 다 되는 하이브리드가 아닌가 싶어요. 메인탱, 서브탱 가리지 않고 대부분의 탱커와 궁합이 아예 나쁘진 않아보입니다. 다만 윈스턴과는 별로인듯.

4. 픽 스트레스가 줄어든게 정말 크긴 합니다. 어차피 던질 사람은 뭘해도 던질테니까요. 실제로도 그렇고.

5. 공격군, 돌격군, 지원군 따로따로 배치 점수가 나온다고는 하지만 첫 배치 점수는 큰 의미가 없어보입니다. MMR을 하드리셋하느냐, 소프트리셋하느냐 말들이 많은걸로 아는데 리셋을 아예 안한 느낌. 이걸 정규 시즌에 얼마나 잘 개선하느냐가 큰 이슈일 것 같은데 개인적으로는 큰 기대를 안하는 편입니다.

6. 그래서인지 티어에 어울리지 않는 플레이를 하는 사람이 이전보다 많아진 것도 같네요. 특히 탱커 위치가 아예 이상한 경우가 종종 보였습니다. 딜러야 뭐 못하면 그냥 예전에도 보이던 그 못하는 놈인갑다 하니까 뭐.

7. 위도우, 한조 너프 좀... 개인적으로 예전부터 외치던 너프 1순위는 브리기테를 제외하면 위한이라고 봤습니다. 저격수가 히트스캔 딜러들보다 기동성이 좋고 방벽 싸움까지 더 잘하도록 설계가 되고 있으니 누가 솔져를 쓰겠습니까. 맥크리 공속이 이렇게까지 빨라져야했던 이유도 그거일테고.


이것저것 생각나는 대로 써봤는데 미처 못쓴게 있다면 생각나는대로 댓글에 더 적어보든 하겠습니다.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은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하지 않은 분을 환영합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를 주지 않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 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루데온배틀마스터
19/08/17 11:52
수정 아이콘
1. 탱커(돌격군) 조합에서 많이 보이는건 호리사 or 시그마+a 정도로 느껴집니다. 그리고 의외로 디바가 픽이 많이 되는 모습도 있고요. 라인+자리야의 전통적인 탱커 라인을 드는 경우도 있는데, 이 경우 상당수가 숙련도가 그리 높지 않은 편입니다.

2. 시그마는 이번 주 쯤 지나면 손절 유저가 나올 것으로 봅니다. 원래 첫 영웅은 대개 해보고 싶어하기 마련이니까요. 바티스트가 좀 예외에 가까웠을 뿐...

3. 개인적으로 2/2/2 갓 패치입니다. 시작하자마자 위도우 한조 겐지 솜브라 트레이서가 타다닥 박히는 와중에 '겐지 주시면 안됨?' 이라고 채팅 치는 걸 더이상 안보는 것 만으로도 개비스콘 먹은 기분이거든요.

4. 둠피는 확실히 셉니다. 괜찮은 솜브라가 있으면 대처가 불가능한 수준은 아닌데 그러자니 솜브라를 숙련도 있게 다루는 사람이 그리 많지 않고 또 딜러 쪽에서 화력이 떨어지는 문제가 있는게 단점입니다.

5. 위도우, 특히 한조 너프 필수입니다. 한조는 칼 질 좀 심하게 해야 됩니다. 기동성을 줄이던지, 화력을 깎던지. 제가 33이상으로 싫어하는게 위한 2스나 메타인데, 그중에서도 한조는 좀 심합니다. 맥크리 섬난은 근접해야된다는 약점이라도 있지 중거리에서 헤드 한 방에 죽어버리면 그냥 어이가 없습니다.

6. 2/2/2 하면서 자칭 올라운더라고 얘기하던 지인들의 숙련도가 적나라하게 드러나는 걸 보는게 의외로 재밌습니다. 숨겨진 꿀잼 느낌...?
BloodDarkFire
19/08/17 11:54
수정 아이콘
너프시킨 탱커와 힐러를 다시 상향시켜줘야 할 것 같고, 궁극기 관련 패치도 조절이 필요해보입니다. 각 캐릭터에 맞게 궁극기가 모이는 속도를 미세하게나마 조정시켜줬으면....
19/08/17 11:54
수정 아이콘
시그마가 탱커중에서 딜이 잘나오고 논타겟 맞츄는 재미에 궁 뽕도 있어서 전 계속 인기 있을거 같습니다. 성능도 됀찮은 편이니까요
Tyler Durden
19/08/17 11:59
수정 아이콘
옵치 많이 했는데 팀게임 안하다 해보니 스트레스가 장난 아니여서 한달간 안하게 됐네요.
철권7하고 있는데 이것도 지면 스트레스는 받는데 그 정도나 느끼는 감정은 확실히 다릅니다 크크ㅡ
옵치는 뭔가 활동적으로 하는게 재밌기도 하고, 할 줄 모르는데 드는 라자나 오리사호그같은 뚜벅이 탱커가 나오면 좀 답답하더라구요.
修人事待天命
19/08/17 12:29
수정 아이콘
자리야 패치되고 라자가 다시 좀 괜찮은 것 같아요. 시그마는 좀 애매...
손금불산입
19/08/17 12:32
수정 아이콘
한조는 애초에 폭풍활을 주면 안되었던게 아닌가 싶네요. 수직 이동성은 원래도 좋던 한조한테 중근거리 폭딜, 회피기를 한 번에 쥐게 해주니...
손금불산입
19/08/17 12:33
수정 아이콘
확실히 루시우 궁차는 속도는 체감이 많이 되는 것 같아요. 너무 느린 것 같습니다.
19/08/17 14:01
수정 아이콘
탱힐만 해봤는데 일단 힐러하긴 많이 편합니다. 기본적으로 딜러가 많으면 케어도 어렵고 생존도 어려워서 지난시즌에는 힐러를 거의 하지 않거나, 하더라도 모이라 메르시 같은 힐러 위주로 플레이 했었는데, 2/2/2 고정이 되면서 젠야타나 아나같은 영웅들도 충분히 재밌게 즐길 수 있네요.

탱커는 시그마 자리야 위주로 하고 있는데 자리야 버프 체감이 큽니다. 물론 조합상 여전히 트롤에 가깝다고는 봅니다만 상대 근접 영웅들(트레이서, 겐지 등)을 빠르게 녹여줄 수 있어서 충분히 개인 역량으로 커버가 가능하다고 보고요. 다만 진입에 어려움이 있다는게 단점이네요. 어쨌든 평딜 9000대를 유지하면서 꽤나 즐겁게 게임중입니다.
시그마는 목처 5/딜량 9000 정도로 상당히 좋은 결과를 내고 있습니다만, 방벽활용이 키포인트 인 듯 합니다. 강착 스킬을 적중시키기 꽤나 까다로운 편인데, 숙달된다면 비교적 시그마가 취약한 돌진조합에도 나름 괜찮아질 걸로 기대합니다.

문제는 MMR 리셋이 거의 없는 상황인지라 포지션별 자기 자리 찾기는 시간이 꽤나 걸릴 것으로 보이고 해서 같은 점수대의 팀원사이에서도 실력차가 꽤나 나는 편이라는 점이네요. 그래서 현재까지는 각 포지션별로 비교적 개인 캐리 능력이 있는 영웅 위주로 하게 됩니다.
자리야/시그마의 경우는 딜금 놓쳐본 적이 거의 없고, 힐러로도 딜은 정도는 거진 가져가고 있으니..
그린우드
19/08/17 14:09
수정 아이콘
오버워치를 여자들이 많이하고 힐러들을 자주해서 그래요. 33없앤다고 탱커너프도 했고.그래서 탱커가 제일 인기없는 포지션입니다.
덕분에 오버워치 한창할때는 탱커만 주구장창하고 간혹 힐러하고 딜러는 아예 거의 못해서 신물이 나서 접었었죠.
19/08/17 15:37
수정 아이콘
탱힐, 특히 힐러 주로 하는 유저인데 게임 쾌적한건 진짜 너무 좋아요.
윗댓분 말씀대로 젠,아나 같은 힐러도 기분좋게 뽑아도 되고.
못해도 이런건 경쟁전 초창기에 도입해야 될 시스템이 아니었나 싶어요..

재밌는점은 실제로 점수가 나눠지니 의외로 주로하는 지원가보다 돌격쪽이 더 배치를 잘 받았어요.
물론 게임을 많이 하면 제자리 찾아가겠지만.. '아 아무도 탱커or힐러 안하네 나라도 해야겠다' 하면서 픽 뽑는거하고
2/2/2로 맞춰지니 조합보면서 괜찮을 거 같은 픽 가져가니까 포지셔닝이나 전술적인 목적성이 명확해지고,
자연스럽게 실력발휘가 백퍼센트, 또 그 이상까지 될 구석도 많아지구요.

시그마는 빠대에서 몇판 해보면서 손에 아직 안맞아서 경쟁전에선 봉인했기에 이렇다할 평은 못하겠지만,
패치노트 보면서 이거 완전 관짝에 박아버리겠는데? 싶었던 브리기테가 생각보다 괜찮아요.
큰힐이 짧고 굵은 도트로 바뀌면서 스택 3개 되니까 2힐에서도 꽤 존재감 있는 힐이 가능해졌고
평타에 사방에 뿌리는 패시브힐까지 더해지면 정말 모이라 부럽지 않은 난전특화 힐링이 가능하더라구요.
스턴시간 너프야 데미지 깎았을 때 부터 순살용보단 견제나 보호용으로 역할이 달라졌었던거라 체감은 좀 덜하구요.
방패체력 너프가 좀 아프긴한데 어차피 그 방패까이고 죽을 상황이면 모이라 빼면 누가와도 죽는거라..
예전 세미탱커느낌보다 딱 방패로 위급상황 한번 막을 수 있는 지원가 느낌이 강해졌어요.
닉네임을바꾸다
19/08/17 15:45
수정 아이콘
MMR좀 하드리셋해주면 좋았을걸...
19/08/17 18:38
수정 아이콘
너무너무 맘에 듭니다.
던지는 횟수 줄어든게 너무 맘에 들고,
지더라도 납득 가능해지는것도 괜찮고요.
물론 답답해질때도 있지만
장점이 더 많은것 같아요.
19/08/17 21:02
수정 아이콘
2스나는 진짜 극혐입니다 위도우메이커 얘는 총 몇시즌 해먹은건지 기억도 안나요 크크
19/08/17 22:56
수정 아이콘
심해 탱커로서 스트레스 덜 받긴 합니다.
33에따라 밸런스한거 다시 밸런스 좀...
19/08/18 00:46
수정 아이콘
그렇다면 둠상필!!!
좌종당
19/08/18 19:01
수정 아이콘
유동성있게 바꿔서 극후반 비비기라던가 급작스런 찌르기던가 이런식으로 꿀잼경기 자주 있는데 이제 그런건 없어져서 아쉽습니다. 더이상 재미나 뽕은 못느끼고 그냥 그저 관성적으로 하게 되는...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공지 댓글잠금 통합 규정(2019.11.8. 개정) jjohny=쿠마 19/11/08 48872 0
공지 게임게시판 운영위원회 신설 및 게임게시판 임시규정 공지(16.6.16) [2] 노틸러스 15/08/31 120678 4
공지 [LOL] 아직 무엇이 중헌지 모르는 라이엇코리아, 다시 받아적으세요 [64] 스니스니 19/12/11 51232 288
공지 공지사항 - 게시판 글쓰기를 위한 안내 [29] 항즐이 03/10/05 241336 9
68843 [오버워치] OWL 서머 쇼다운 리뷰 [11] Riina763 20/07/07 763 2
68796 [오버워치] OWL 21주 차 리뷰 [4] Riina603 20/06/30 603 3
68745 [오버워치] OWL 20주 차 리뷰 [13] Riina1023 20/06/23 1023 5
68689 [오버워치] OWL 19주차 리뷰 - 서머 쇼다운 [5] Riina847 20/06/16 847 3
68542 [오버워치] 5월 토너먼트 경기 추천 [6] Riina1305 20/05/26 1305 2
68537 [오버워치] 패패패승승승승 ?? [35] 로랑보두앵4505 20/05/25 4505 3
68509 [오버워치] OWL 15주차 리뷰 - 보스턴 우승! [11] Riina2150 20/05/19 2150 5
68469 [오버워치] OWL 14주차 리뷰 [8] Riina1474 20/05/12 1474 4
68455 [오버워치] 워싱턴 저스티스의 코리가 발로란트로 전향합니다 [18] Leeka4355 20/05/09 4355 0
68448 [오버워치] 벤쿠버 타이탄즈 선수 전원 계약해지 [129] 삭제됨10672 20/05/07 10672 5
68442 [오버워치] OWL 13주차 리뷰 - 여기는 에코! [11] Riina1400 20/05/05 1400 4
68427 [오버워치] 오버워치 경쟁전 영웅금지 삭제 및 변경 [12] telracScarlet3861 20/05/02 3861 1
68421 [오버워치] [OWL] 시나트라 은퇴, 짜누 탈퇴 [39] 김유라4114 20/05/01 4114 0
68386 [오버워치] 리뷰 2탄 정말 오랜만에 오버워치를 해보고 느낀 점 몇가지 정리 [10] 랜슬롯2483 20/04/28 2483 4
68385 [오버워치] OWL 12주차 리뷰 [6] Riina1040 20/04/28 1040 5
68289 [오버워치] OWL 11주차 리뷰 [3] Riina1148 20/04/21 1148 2
68284 [오버워치] [OWL] 밴쿠버 타이탄즈 팀 내부가 시끌시끌하네요. [51] 김유라5518 20/04/20 5518 0
68244 [오버워치] OWL 10주차 리뷰 [6] Riina1374 20/04/14 1374 3
68198 [오버워치] OWL 9주차 리뷰 [8] Riina1928 20/04/07 1928 4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6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1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