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GR21.com
- 스포츠/연예 관련글을 올리는 게시판입니다.
Date 2023/01/25 11:47:13
Name nearby
File #1 16746105521960.jpg (167.5 KB), Download : 179
Link #1 https://en.wikipedia.org/wiki/2023_Baseball_Hall_of_Fame_balloting
Subject [스포츠] 2023 MLB 명예의 전당 투표 결과


- 스캇 롤렌 6수만에 명전 입성. 축하합니다.
- 토드 헬튼은 별 이변이 없다면 다음턴에 입성할듯. 빌리 와그너도 10수 안에는 들어갈수 있지 않을까요.
- 앤드류 존스와 게리 셰필드는 빡세보이는 득표율. 특히 다음이 마지막인 게리 셰필드는 사실상 빠이빠이 아닌가 싶습니다.
- 벨트란 첫턴 46.5%. 첫턴치고 나쁘지 않다고 볼수도 있지만 휴스턴 사인 훔치기 스캔들의 핵심 관련자라는 문제 때문에 앞으로 득표율 상승이 가능할지는 미지수입니다.
- 제프 켄트 46.5% 최종 탈락. 오티즈와 함께 기자와의 친목도와 개인 정치 성향이 명전행에 얼마나 중요한가를 보여주는 사례로 남을듯 합니다.
- A로드와 매니 라미레즈 사이좋게 30%대. 선대 약물러 본즈와 클레멘스처럼 사이좋게 명전 못갈듯 합니다.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은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하지 않은 분을 환영합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를 주지 않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 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시나브로
23/01/25 11:51
수정 아이콘
제프 켄트 순전히 김병현 빈볼 때문에 아는데 엄청난 대선수였네요.
도뿔이
23/01/25 11:54
수정 아이콘
사실 개인 정치 성향의 방향이 문제라기보단 성향을 드러내는 정도, 방법의 문제죠. 제프 켄트가 정치 성향이 문제라고 퉁치기엔 같은 공화당 지지자들이 빡칠만한 인물이라..(요즘 들어선 아닌거 같기도??)
라멜로
23/01/25 11:57
수정 아이콘
(수정됨) MLB 명전이 많이 유해진 느낌이 드네요
토드헬튼 같은 선수는 옛날에는 못간다는 의견이 상당수였는데 거의 가겠네요
스캇롤렌도 명전 처음 투표하던 당시 인식으로는 못갈 가능성이 커보였는데
Chasingthegoals
23/01/25 13:53
수정 아이콘
산신령 소리 듣고 타격 스탯 자체를 굉장히 평가절하 됐는데, 그럼에도 누적이 있음+원클럽맨 버프로 명전에 근접한 득표율을 받고 있는건 상당히 의외이긴 합니다. 4~5년 전에 이 얘기했으면 어그로 취급은 커녕 아예 무플이었을텐데
Bronx Bombers
23/01/25 13:58
수정 아이콘
에드가 마르티네스가 명전 막차를 타면서 이런 류의 선수들한테도 좀 관대해진 느낌입니다. 이 쪽도 6수인가까지는 20퍼센트 대에서 놀다가 그 다음해에 갑자기 팍 상승했었는데
Bronx Bombers
23/01/25 13:56
수정 아이콘
순간 짐 토미랑 헷갈렸.....크크

헬튼도 헬튼이지만 안종수도 마찬가지죠
현역때는 수비는 인정하지만 클래식 누적이 많이 부족해서 명전은 어림도 없다가 주류 의견이었는데 확실히 이젠 세이버가 명전 투표에도 대세가 된 느낌입니다
더치커피
23/01/25 11:59
수정 아이콘
제프켄트는 못가고 오티스는 첫턴이라니..
23/01/25 12:21
수정 아이콘
(수정됨) 켄트 실링 둘 다 입을 너무 털어서 그렇죠. 언젠가 베테랑 커미티로 가긴 할 겁니다. 재미있는 게 현역 때는 비지오가 수비는 로비, 공격은 켄트보다 못 하단 평이었는데 결국 마지막까지 자기 이름에 먹칠 안 한 건 비죠옹, 셋 중에 fWAR가 제일 높은 거도 비죠옹. 역시 사람은 바르게 살고 입을 적당히 털었어야...

하여간 켄트가 결국 10턴 안에 못 간 거 보고 요 몇 년간 은퇴한 2루수들 싱숭생숭할 거 같아요. 어틀리는 한 급 위라고 생각하고, 벤좁이랑 BP는 한 급 아래라고 생각해서 빼면 킨슬러나 페디는 심장 쫄깃해 하겠네요.

와그너랑 안종수는 못 갈 거 같다는 평이 지배적이었는데 득표율이 드라마틱하게 뛰어서 말년에 가능할지도? 저는 두 선수 다 좋아했기 때문에 환영입니다.
23/01/25 16:55
수정 아이콘
개인적으로 PD 는 꼭 갔음 좋겠네요. 그런식으로 어쩌다보니 은퇴할 선수는 아니었는디 아쉬워요.
23/01/25 12:36
수정 아이콘
현재 리스트에서 확실하게 갈 수 있다는 없어 보이고 가능성은 토드 헬튼과 빌리 와그너 정도, 앤드류 존스도 어쩌면 가능하지 않을까로 보이네요.
카를로스 벨트란은 추이를 봐야 할 것 같고 프란시스코 로드리게스는 못 갈 확률이 높아 보이기는 한데 가능성이 없는건 아닌 정도 같습니다.
wish buRn
23/01/25 13:04
수정 아이콘
스캇 롤렌이 생각보다 대단한 선수였네요.
명전에 딱 한끗 모자라다 생각했는데
23/01/25 14:01
수정 아이콘
뭐 3루 수비야 동시대에선 최고라고 할 수 있고 타격 역시 커리어 내내 클린업에서 활약했던 선수니...
다만 고르게 좋은 누적 성적은 올렸어도 임팩트 있는 성적이 없어서 투표 받는 것에 어려움이 있지 않을까 했는데
최근의 투표인단에게는 이전보다 더 좋은 평가를 받은 것 같네요.
무적LG오지환
23/01/25 13:06
수정 아이콘
롤렌 첫해에 생각보다 못 받아서 못 가는거 아닌가 했는데 6수째 입성이면 여유있게 입성했네요 크크
23/01/25 13:26
수정 아이콘
벨트란 생각보다 너무 높은데요. 무려 그 스캔들의 핵심 인물이었는데....
Bronx Bombers
23/01/25 13:52
수정 아이콘
에이로드 광탈 기원!
R.Oswalt
23/01/25 14:02
수정 아이콘
헬튼이나 벨트란은 어찌저찌 가긴 갈 거 같네요. 앞으로 5년간 첫 턴 유력한 선수가 아드리안 벨트레, 스즈키 이치로 둘 밖에 없고, 표 가져갈만한 선수들도 조 마우어, CC 사바시아, 버스터 포지 정도라.
23/01/25 14:21
수정 아이콘
오티즈는 가고 실링 켄트는 못가고...
벨트란도 만약 입성하면...이거 참...크크크...
김하성MLB20홈런
23/01/25 14:21
수정 아이콘
개인적으로 안종수는 투표 첫해부터 저평가가 너무 심하다고 생각했는데 이대로면 입성도 노려볼만한 득표율까지 올라와서 너무 좋네요. 커리어가 조로했지만 어쨌든 손에 꼽힐 전성기 10년을 가졌으니 적어도 투표 초반의 그 저조한 득표율은 말이 안되는거였죠. 이제는 사고들로 인해 입성이 사실상 나가리됐지만 '사고 안친 멀티버스의 오마'와 종수는 호프 가야한다고 생각합니다.
니시노 나나세
23/01/25 14:53
수정 아이콘
올해까지는 조금 애매했다면
내년부터는 첫턴이 확실시 되는 선수들이 등장하죠.

24년 아드리안 벨트레
25년 스즈키 이치로 cc사바시아
27년 버스터 포지
28년 알버트 푸홀스 야디어 몰리나
23/01/25 16:59
수정 아이콘
벨트란도 결국 가지 싶네요. 휴스턴에서의 그 사건을 제외해도 역대에 손꼽히는 스위치히터 커리어인데다 생각보다 싸인훔치기를 현지에선 크게 생각하지 않는거 같아요. 알렉스 코라가 다시 레드삭스 감독 할줄은 상상도 못했네요.
류 하야부사
23/01/25 18:37
수정 아이콘
쉐필드도 약쟁이로 아는데 생각보다 후하네요
역시 명성의 전당 악명도 명성이죠
마감은 지키자
23/01/25 19:24
수정 아이콘
(수정됨) 벨트란은 사인 훔치기를 떠나서 기록 자체도 좀 애매하지 않나 싶습니다. 뭐 하나 특출한 게 없어서...
그런데 앤드루 존스가 간다면 벨트란도 가겠네요. 사인 훔치기야 뭐 윗분도 말씀하셨지만 코라가 다시 감독 하는 마당에...
23/01/25 20:08
수정 아이콘
벨트란 이름에 십자가??? 표시는 뭔가요???
23/01/25 20:23
수정 아이콘
링크 페이지를 보시면 첫번째 투표라고 범례가 붙어 있습니다.
23/01/25 20:34
수정 아이콘
아 그렇군요 감사합니다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공지 [기타] 스연게 재오픈 및 운영방침 공지 [37] jjohny=쿠마 20/05/10 154363 0
공지 댓글잠금 [기타] 통합 규정(2019.11.8. 개정) jjohny=쿠마 19/11/08 187629 0
공지 댓글잠금 [기타] 연예인 성범죄의 피해자 등에 대해 언급/암시/추정/질문하는 등의 행위를 금지합니다. [1] jjohny=쿠마 19/03/15 273080 0
공지 [기타] 몇몇 표현들에 대하여 가이드라인을 재공지합니다. [24] 17/10/25 342168 0
74035 [연예] 2023년 1월 5주 D-차트 : 뉴진스, 5주 연속 1위! (D-차트 걸그룹 최초 기록) [1] Davi4ever181 23/01/30 181 0
74034 [스포츠] [해축] 이적시장 막판 진행되고 있는 3가지 딜 [4] 손금불산입669 23/01/30 669 0
74033 [스포츠] [KBO] ??? : 와 결혼하고 첫 시즌이네 [6] 손금불산입1371 23/01/30 1371 0
74032 [연예] 30년이 넘었지만 때깔 좋은 라이브 영상 [4] BTS1097 23/01/30 1097 0
74031 [연예] 황제성, 샘스미스 패러디 했다가 영상편지까지 받아…"장난치는 줄" [3] 마누이리3133 23/01/30 3133 0
74030 [연예] 르세라핌 오리콘 6일차 9589장으로 초동 222286장으로 마감 [10] 마누이리1662 23/01/30 1662 0
74029 [연예] 최근 입소문 타면서 시청률 고공행진 찍고 있는 드라마.mp4 [57] insane7230 23/01/30 7230 0
74028 [연예] 송중기 결혼.jpg [49] 이시하라사토미9632 23/01/30 9632 0
74027 [연예] 29년전 서태지 '교실이데아' 희귀영상 [79] 디오자네5402 23/01/30 5402 0
74026 [스포츠] 2년간 오타니 성적.jpg [46] 이시하라사토미6043 23/01/30 6043 0
74025 [연예] [트와이스] 미사모 화보, 채영이 ASMR Interview (데이터 주의) [5] 그10번1775 23/01/30 1775 0
74024 [연예] [소녀리버스] 4팀의 뮤직비디오 공개 [4] 빼사스1169 23/01/30 1169 0
74023 [스포츠] [해축] 폼이 점점 올라오는 듯한 손흥민 [18] 손금불산입5497 23/01/30 5497 0
74021 [스포츠] [해축] 로마를 상대로 중요한 경기를 치른 나폴리.gfy [25] Davi4ever3824 23/01/30 3824 0
74020 [연예] YG BABYMONSTER 5번째 멤버 공개 - RORA (Live Performance) [7] 아롱이다롱이1864 23/01/30 1864 0
74019 [스포츠] [해축] 브라이튼 잘해요 미토마 진짜 잘해요.gfy [29] 손금불산입4561 23/01/30 4561 0
74018 [연예] [비비지] 'PULL UP' M/V Teaser #1, #2 (1월 31일 컴백) [3] Davi4ever1552 23/01/30 1552 0
74017 [연예] 제가 좋아하는 아이돌의 라이브 무대. [12] 천도리4290 23/01/29 4290 0
74016 [연예] 더 글로리 혜정이 누나 인터뷰(스포주의) [10] Croove7546 23/01/29 7546 0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6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1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