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PGR21 관련된 질문 및 건의는 [건의 게시판]을 이용바랍니다.
- (2013년 3월 이전) 오래된 질문글은 [이전 질문 게시판]에 있습니다.
통합 규정을 준수해 주십시오. (2015.12.25.)
Date 2018/08/10 20:41:44
Name   긴 하루의 끝에서
Subject   중국어, 한자(번체)를 동시에 공부할 수 있는 책이 혹시 있을까요?
한자 공부를 하려고 하는데 기왕이면 중국어 발음과 성조, 용법을 동시에 알고 싶다는 생각이 들어서 질문합니다.

제가 알고 있는 한자책들은 모두 한국어 발음에 기본 뜻만 나와있고, 반면 중국어 교재는 중국어 발음에 간체자로만 표기 되어 있어서 제가 원하는 걸 완벽히 충족시키지 못하는 것 같습니다.

같은 한자라도 명사, 동사, 형용사 등으로 다양하게 사용되고, 같은 품사라 할지라도 문장에 따라 전혀 다른 뜻을 띠게 되는 경우가 많은 것으로 알고 있는데, 한 자에도 워낙 다양한 뜻과 용법이 적용되기 때문에 이를 처음부터 모두 숙지하기에는 무리가 있을 것 같긴 하지만 자주 쓰이는 대표 뜻과 용법들 만큼은 익혀두고 싶다는 생각입니다. 궁극적으로는 한문 공부에 목적이 있기 때문에 더욱이요.

쉽게 예를 들자면 중국어 사전 검색 결과처럼 중국어 발음, 여러 뜻과 그에 따른 예문이 나와 있고, 동시에 한자 급수책처럼 한국어 발음과 획순, 부수, 글자 형성의 원리에 대한 설명이 나와 있으면서 상용한자를 기준으로 정리되어 있는 책을 찾고 싶습니다.

사전을 제외하고 혹시 알고 계시는 좋은 책, 교재가 있다면 추천 부탁드립니다.



간손미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8/08/10 21:13
한문과 중국어는 다른 거라서...목적을 먼저 하나 명확히 하셔야 할 거 같아요
긴 하루의 끝에서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8/08/10 21:20
한문과 중국어가 서로 다른 것이긴 한데 일단 한문을 중국어 발음으로 읽을 수 있었으면 하는 바람이 큽니다. 그리고 중국어 공부가 한문 공부에 거의 전혀 도움이 안 된다고 알고 있긴 하지만 현대 중국어의 기본적인 쓰임이나 용법 정도는 한자 공부하면서 같이 알아둘 수 있었으면 좋겠다는 생각이고요.
세이너스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8/08/10 21:50
대만은 번자체 그대로 쓰고 회화는 중국어랑 같으니 대만어를 공부하면 될 꺼 같은데 책은 못 찾겠네요
배고픈유학생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8/08/10 21:57
중국어를 잘 알면 한자는 자동으로 따라오는데요.(제가 그렇습니다)
한자배우면서 중국어는 아닙니다... 중국어는 언어에요...
Galvatron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8/08/10 22:45
한문을 공부하고싶다고 하시길래 중국어 성어를 하나 알려드립니다.
欲速则不达 yù sù zé bù dá
빨리 가려고 할수록 도착하지 못한다는 뜻입니다.
한자공부가 중요하다면 한자공부에 집중하시고, 중국어를 익히는게 목적이라면 중국어공부를 시작하시구요.
간체와 번체는 생각하시는만큼 완전 다른 문자시스템도 아니고 간체를 익히고나면 번체를 익히기 쉽습니다.
oh!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8/08/10 23:20
"汉字 功夫를 하려고 하는데 既往이면 中国语 发音과 声调, 用法을 同时에 알고 싶다는 생각이 들어서 质问합니다"
요 정도의 한자 공부가 하고 싶으신건가요? 핸드폰에 번체 입력기가 없어 간체로 썼습니다만.
여기서 5개의 단어는 한국어와 중국어의 의미가 달라요.
과연 그런 책이 존재할지 궁금하고, 전 중국어를 배우고 나서 보니 어느 순간 많은 한자가 무슨 뜻인지 어떻게 읽을 것인지 유추 할 수 있겠더군요. 마찬가지로 일본어도(뜻이 다른 경우가 아주 아주 많지만) 한자가 많은 책이나 문장은 뜻은 대충 알겠고 (한국어로 같은 뜻이 많아서) 대충 이렇게 발음 할것 같아 그렇게 발음할때 틀리지.않을때 스스로 놀라기도 합니다.
중국어를 번체로 공부하고 싶으시면 대만에서 나온 교재들이 있긴 합니다
긴 하루의 끝에서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8/08/11 01:15
현대 중국어에 뜻이 있지는 않고 한문 독해에 뜻이 있습니다. 본문에 적은 것처럼 한자가 같은 자라도 여러 뜻과 용법이 있음을 고려했을 때 천자문 외우듯이 한자 공부를 하면 안 그래도 중구난방에 별다른 체계적인 학습법도 없는 한문 독해를 추후 함에 있어 대개의 경우처럼 크게 어려움을 겪지 않을까 하여 기초라 할 수 있는 한자 공부를 조금이라도 더 튼튼히 하면 그나마 나을 수 있겠다는 생각을 해보았습니다. 또한 현대 중국어의 경우 한문과 달리 문법이 복잡하지 않아서 한자만 알아도 문장의 뜻을 올바르게 추측해 보는 것이 상당 부분 가능하다고 들었는데 이러한 점을 고려해 보았을 때 중국어에 별다른 뜻이 있는 것은 아니지만 마찬가지로 한자 공부 시 그 안에 담긴 대표적인 뜻과 용법들을 예문을 통해 함께 익힌다면 현대 중국어를 이해하는 데 있어서도 어느 정도 부수적인 효과를 거둘 수 있겠다고 생각했고요. 한편으로는 다른 댓글에서 밝힌 바와 같이 한문을 중국어 발음으로 읽을 수 있었으면 하는 바람이 크기도 합니다.

여하튼 욕심일 수 있겠다고 생각은 했지만 취미로 틈틈이 시간 내서 하려는 공부인 만큼 여러 책을 뒤적이는 것보다는 진도가 더디게 나가더라도 한 번에 많은 것들이 정리되어 있는 책을 통해 기초부터 차근차근 확실히 다져나갈 수 있게 되면 좋겠다고 생각했는데 실제로 나와 있는 교재도 마땅치 않고 말씀들을 들어보니 쉽지는 않은 모양이네요.
Galvatron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8/08/11 01:22
원하는게 한문 그러니까 문언문 고대중국어라면 더더욱 현대중국어부터 시작하는것도 나쁜 길은 아닙니다.
현대중국어가 고대중국어보다 문법이 복잡하지않다? 제 느낌은 현대 중국어는 문법이 명확한데 비해 고대 중국어는 문법이 애매하다고 할까 중구난방입니다. 이른바 한문 즉 고대중국어를 문장에 나오는 한자나 단어의 뜻들을 나열하고 조합해서 이해하는 식일텐데 그걸 잘한다고 해서 현대 중국어를 이해할수 있는것도 아닐뿐더러 한문을 이해하는것과 현대 중국어 발음을 장악하는건 전혀 다른거라...
어찌됐건 두마리 토끼를 잡으려고 하시는데 그냥 하나에 집중하는게 나아보입니다.
사라세니아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8/08/11 03:11
한문(고대한어)이랑 중국어는 아예 다른 언어에 더 가까워요. 번체 여러 개가 하나의 간체로 통합되는 경우도 많고, 문법상의 유사성은 분명히 존재하지만 확실히 차이가 있습니다. 애초에 시대별로 계속 변하는 게 한문 문법이라... 예를 들어서 현대 한어본이 아니라 원문 논어를 중국어로 읽는다! 하는 거는 그냥 발음만 하시는 거예요. 라틴어랑 이탈리아어가 비슷한 점이 있지만 다른 언어인데, 그걸 동시에 배우겠다고 하시는 느낌이라 좀 힘드실 거 같아요. 번체자(광둥어) 한어 한문 세 개는 다 달라서... 개인적으로 추천하는 테크는 한문을 먼저 시작하셔서 1800 기본한자+맹자 정도 공부하신 후 중국어 입문하는 방식이예요.
긴 하루의 끝에서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8/08/11 07:23
당연히 현대 중국어로 한문 공부를 할 수는 없죠. 듣기로는 중국어를 아무리 잘해도 고문 독해는 전혀 손도 못댈 정도로 다르다고 하던데요. 이는 중국인들 기준으로도 마찬가지고요. 반면 고문을 어느 정도 능수능란하게 독해할 수 있는 사람이면 중국어를 따로 배우지 않아도 꽤 독해가 가능하다고 들었습니다. 물론 그 정도의 고문 독해 실력을 가진다는 게 한문은 다른 언어와 같은 체계적인 학습법이 사실상 없기 때문인지는 몰라도 상당히 오랜 시간이 걸리는 것이긴 하지만요. 그리고 언급하신대로 논어를 현대 한어본이 아닌 원문으로 읽으면서 한국어 발음이 아닌 중국어 발음으로 읽게 되는 것이 제가 원하는 것이 맞습니다.

한문 독해에 뜻이 있지 현대 중국어가 궁극적으로 목표하는 바는 아니기 때문에 말씀하신 바와 같이 한문 공부를 통해 중국어는 다소 곁들이는 정도로만 할 계획입니다. 한문에 입문하는 사람이라면 누구나 그러하듯 일단은 사서삼경을 혼자서 읽을 수 있도록 하는 것이 일차적 목표이고, 최종적으로는 과거의 선비들과 같이 한문으로 직접 작문을 할 수 있게 되었으면 하는 바람입니다. 논어는 한자 자체만으로는 크게 어렵지 않고, 한국어문회 기준 2급(2,355자) 정도면 맹자에 나오는 한자까지는 완전히는 아니더라도 거의 읽는 게 가능하다고 알고 있습니다. 말씀해주신 것도 결국에는 비슷한 것 같네요.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공지 [질문] [삭제예정] 카테고리가 생겼습니다. [8] 유스티스 18/05/08 5968
공지 [질문] 통합 규정 2017.5.5. release 유스티스 17/05/05 15304
공지 [질문] 성인 정보를 포함하는 글에 대한 공지입니다 [37] OrBef 16/05/03 36847
공지 [질문] 19금 질문은 되도록 자제해주십시오 [8] OrBef 15/10/28 60416
공지 [질문] 통합 공지사항 + 질문 게시판 이용에 관하여. [22] 항즐이 08/07/22 104421
126155 [질문] 신고, 소송이 가능한지 알고 싶습니다. [1] 카바티나160 18/10/23 160
126154 [질문] 사카모토 마아야 엘범을 사고 싶습니다. [2] 하심군136 18/10/23 136
126153 [질문] 초면에 말놓는거에 대해서 말인데요 친구랑논쟁... [27] 사는게젤힘드러725 18/10/23 725
126152 [질문] 스타2 방송 보시는분들께 질문~! [4] 매일푸쉬업155 18/10/22 155
126151 [질문] 수영 배우는 중 아킬레스건 통증 랑비54 18/10/22 54
126149 [질문] 친구 웨딩 스튜디오 사진촬영을 해주게 되었습니다. [14] 바보탱이608 18/10/22 608
126148 [질문] 해축: 무너진 팀 주급 체계 어떻게 정상화 시키나요? [14] Dwyane839 18/10/22 839
126147 [질문] 최근에 아이폰8 플러스 사신 분 계시면 가격 좀 여쭤볼게요. (KT 기변 예정입니다.) [4] 밧줄의땅306 18/10/22 306
126146 [질문] 왜 쑥이나 부추 호박잎 등은 먹을수 있는데, 대부분의 풀이나 나뭇잎은 못 먹나요? [15] 모데나1072 18/10/22 1072
126145 [질문] 야구보다 궁금한게 생겼는데요 [3] SaiNT497 18/10/22 497
126144 [질문] 복한규(레퍼드)의 티어는 어느정도인가요? [6] 중곡동교자만두1171 18/10/22 1171
126143 [질문] 롤드컵 4강을 보러가는데요. [1] S.Solari146 18/10/22 146
126142 [질문] 트위치 방송중에 세븐나이츠 광고에 나오는 사람 대체 누구죠 [8] 진인환557 18/10/22 557
126141 [질문] 체코 배송 대행지가 있나요? [1] 샨티118 18/10/22 118
126140 [질문] 고등학교 모교에 찾아가서 학생들에게 해줄만한 얘기? [10] ManWithBeautifulGirl535 18/10/22 535
126139 [질문] 혹시 부산 서면 근처에 족발집 맛있는데 있을까요? [6] 혼멸자179 18/10/22 179
126138 [질문] 컴알못 컴퓨터 견적 받았는데 출격 가능할까요? [15] 김제피538 18/10/22 538
126137 [질문] '주당비비비' 교대근무는 어떤가요? [2] 히로427 18/10/22 427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1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