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자유 주제로 사용할 수 있는 게시판입니다.
- 토론 게시판의 용도를 겸합니다.
Date 2019/08/14 03:03:00
Name 결국이것인가
Subject 남자 녀석들의 '욱하는 성미' (수정됨)
제가 이십대부터 친구들에게 제일 많이 했던 말은, "성질 좀 죽이고 살어, 어떻게 하려고 그래"였던 것 같습니다.

물론 지금이야 결혼도 하고 다들 잘살지만 한 번 발동걸리면 경찰서 끌려가고...ㅡㅡ;; 시끌시끌 했죠.

사실 여자분들이 감성/감정적이라는 이야기가 더 흔히 회자되는데 사람이 다 거기서 거긴지 남자들도 만만치는 않은 것 같습니다. 오히려 욱하는 성미는 엄청난 사고를 만들기도...

오히려 제가 책보면서 자주 웁니다...OTL (강원도에서 2년 굴렀는데...그동안 뭘 배웠는가...) 대학, 회사에서도 흔히들 말하는...'여자들의 징징댐'은 못 겪어봤지 싶습니다...걸크러쉬 같은 단어 씹어먹는...크크 이런분들은 차라리 많지만...;;

젠더 이슈가 꽤 있는데, 사실 진리의 사바사가 맞지 싶어요. 물론 이런 게 주된 주제는 아니지만요.

아무튼 평화롭게 잘들 살아야 될텐데요.

+ 요즘 남미소설 보고 자주 웁니다...크크 한국/일본/영미쪽과는 좀 다른 코드네요.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에는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한 사람은 안왔으면 좋겠습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 안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꽃돌이예요
19/08/14 03:44
수정 아이콘
욱하는 성미 저보다 더 쎈사람 앞에선 그냥 고쳐지는거 아닌가요?크크 근데 실제 주변에 정말 분노장애조절이 있긴하더라구요 되게 키도 조그맣고 소위 공부잘하게 생긴 얼굴인데 눈돌아가면 정말 떡대 190이상 험한 사람한테도 달려들고...이 친구 빼고는 다 자기보다 쎈 사람앞에선 고쳐지던데요
존콜트레인
19/08/14 04:32
수정 아이콘
사실 아무리 쎄도 공권력앞에 평등하기 때문에 떡대라고 쫄 필요는 없죠..
꽃돌이예요
19/08/14 07:24
수정 아이콘
그게 그 친구는 폭행으로 공무집행방해로 벌금 두번 물었다능...유일하게 분노조절장애 인정하는 친구입니다.
이민들레
19/08/14 08:35
수정 아이콘
제가 아는 욱하는 사람들은 자존감이 좀 낮으면서 방어적인 성격은 강한 경향이 있습니다. 그냥 넘어갈 법한 일도 자기에 대한 심각한 모욕으로 돌려돌려 생각하더라구요..
유리한
19/08/14 08:43
수정 아이콘
치와와 같은 성격..
이민들레
19/08/14 09:04
수정 아이콘
엇..? 딱 맞는것 같아요.
어우송
19/08/14 09:24
수정 아이콘
다들 자리와 상대방을 봐가면서 하는거죠
졸린 꿈
19/08/14 10:09
수정 아이콘
'물리'가 사람을 만듭니다 크크크
사랑만 하기에도
19/08/14 10:12
수정 아이콘
일반적으로 상대에 따라서 감정 조절을 해야 하는데, 상대가 누군든지 상관없이 욱하거나 그런걸 따질 이성을 덮어버릴 정도로 감정이 폭발하는 사람들이 있습니다. 뒷일은 생각 안하는거죠. 대부분 뭣모르는 어릴 때 욱했다가 참교육(?) 받으면서 조절하게 되는데, 어른이 되어서도 조절 안되는 사람은 안되더라고요...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공지 [일반] 통합 규정(2019.11.8. 개정) jjohny=쿠마 19/11/08 7225 0
공지 [일반] 정치 카테고리 규정 개편 공지입니다 & 자유게시판 운영위원 한 분을 모셨습니다 [27] Kaise 19/10/23 10815 13
공지 [일반] 자유게시판 글 작성시의 표현 사용에 대해 다시 공지드립니다. [13] empty 19/02/25 34639 5
공지 [일반] [필독] 성인 정보를 포함하는 글에 대한 공지입니다 [50] OrBef 16/05/03 196085 24
83768 [일반] 진짜 사람이 사람을 만드는거 같습니다. [11] 김아무개2352 19/12/16 2352 2
83767 [일반] [삼국지]하늘은 현인을 가엽게 여기니 -1- [1] Sinister639 19/12/16 639 3
83766 [정치] 국민참여재판서 무죄 평결받은 강간 피고인 '징역 3년' [91] 사악군3771 19/12/16 3771 0
83765 [일반] 11회차 글쓰기 이벤트 공지드립니다. (주제: 성탄절)(기간 : 12월 30일까지) clover1920 19/12/09 1920 3
83764 [일반] [단상] 진정한 미국의 시대가 이제부터 시작하는거라면? [32] aurelius3606 19/12/16 3606 8
83763 [일반] (삼국지) [촉한사영] 제갈량과 후계자들 (5) [22] 글곰1292 19/12/16 1292 13
83762 [정치] [부동산] 12.16 부동산 대책이 나왔습니다. [191] 회색사과7609 19/12/16 7609 0
83761 [일반] 카고 컬트 과학: 과학, 사이비 과학, 스스로를 속이지 않는 방법 [18] 공휴일1804 19/12/16 1804 7
83760 [일반] 동아시안컵을 통해 본 벤투 감독이 황인범을 중용하는 이유? [21] 개념은?3201 19/12/16 3201 2
83759 [일반] 환경문제의 기술적 해결책 [29] 헤물렌1763 19/12/16 1763 3
83758 [일반] 우리 사랑스런 테디가 세상을 떠났습니다 [19] BPeep4843 19/12/16 4843 7
83757 [일반] 다크나이트 마지막 장면까진 아니고 조커의 마지막 장면 더빙입니다! [3] 유머게시판2786 19/12/16 2786 2
83756 [일반] 대형마트의 종이박스가 내년에도 유지되는 것 같습니다 [87] VictoryFood6239 19/12/16 6239 2
83753 [일반] [11] 메리크리스마스, 제제 [2] 꿀꿀꾸잉974 19/12/15 974 12
83752 [일반] (그알)전북대 이윤희씨 실종사건 [47] 청자켓11963 19/12/15 11963 0
83751 [일반] 미드 '더 보이즈' 재미있네요. [36] OrBef5049 19/12/15 5049 2
83750 [정치] 20대 남성의 지지율 원래 낮았나 [249] 비기12150 19/12/15 12150 0
83749 [일반] (삼국지) [촉한사영] 제갈량과 후계자들 (4) [16] 글곰2527 19/12/15 2527 20
83748 [정치] "조선족 특구 될라"…이중언어교육 반발에 서울교육청 설득 나서 [116] Ferdiccas9894 19/12/14 9894 0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1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