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자유 주제로 사용할 수 있는 게시판입니다.
- 토론 게시판의 용도를 겸합니다.
Date 2019/01/12 14:52:48
Name   aurelius
Subject   (충격) AI가 만든 가짜뉴스의 위력 (수정됨)
https://youtu.be/cQ54GDm1eL0

위 영상은 AI 기반 프로그램이 생성한 오바마 대통령의 연설입니다.
정말 감쪽 같죠?

얼굴과 목소리를 완벽하게 재현했습니다.

Deepfake라 불리는 기술이라고 하는데
처음에는 할리우드 배우들 얼굴을 야동에 합성하는 걸로 유행했하다가

이제 가짜 정치뉴스를 만드는 데에도 이용되고 있다고 합니다.

이제 누군가 마음만 먹으면 어떤 정치인이나 유명인이 하지 않은 행동과 하지 않은 말을 지어낼 수 있습니다.

무시무시한 기술이죠.

이 기술의 위험을 경고하는 기사가 미국의 가장 저명한 국제정치 잡지 포린 어페어스 메인 기사로 올라왔네요.

만약 미군병사가 코란을 불태우는 동영상을 만든다면?
어떤 유명 정치인이 노골적으로 인종혐오적인 발언을 하는 동영상을 만든다면?
이스라엘 관료가 누군가에게 팔레스타인인을 학살하라는 지시를 내리는 영상증거를 만든다면?

정말 놀랍습니다.



ageofempires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1/12 14:55
아직까지는 눈빛이나 표정에서 어색함이 느껴지긴 하네요.
Lord Be Goja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1/12 14:58
저거만 있으면 저도 좋은분이랑 사귀는 가짜뉴스라도 부모님에게 보여줄수 있을듯
Biemann Integral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1/12 15:02
역시 모든 기술의 발전은..
사악군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1/12 15:04
더 감쪽같은 버전이 또 새로 나온건가요? 옛날에 본 기사같은데..? 키앤필 나오는거보니 그때 그 영상 같은거 같은데..
Specter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1/12 15:24
와 몇 년 전만 해도 게임 동영상에서 말하는 내용이랑 입술이랑 싱크가 안 맞는다고 막 까이고 그랬던 것 같은데
이젠 입술 싱크 따위는 ai가 가볍게 해결해주는군요.
한국어 지원은 언제 될지도 궁금하네요.
이비군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1/12 15:35
역으로 자기가 해놓고 문제일어나면 ai탓 할 수도 있겠네요
눈물고기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1/12 15:36
무섭네요...악용될 소지가 너무 크고 파급력도 너무 막대한 기술이라..
내가뭐랬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1/12 15:38
디스토피아가 보인다 보여!
아붓지말고따로줘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1/12 15:46
아니 어느 비디오사이트에서 보던 기술이 저런 곳 까지... 그나저나 거긴 왜 복수형에 es를 안붙이고 s를 붙이는지
Farce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1/12 15:50
1984의 진리부와 똑같네요. 정치세력이 '현실'에 바탕을 둘필요없는 파시즘 정권에게 불멸을 가져다 줄 수 있겠어요.
튜브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1/12 15:53
이미 피지알에서도 한 두번 봤던걸로 기억하네요.
굳이 제목에 (충격)까지 달 필요까진...
조말론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1/12 16:10
이번건 반응이 별로지만 전 이런 소식? 좋아합니다
NUS.EBA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1/12 16:34
역시 성욕은 기술발전의 원동력입니다??
열역학제2법칙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1/12 16:42
뭐든지 조작이라고도 가능해지겠네요... 이런
귀걸이 코걸이 되겠네
칼리오스트로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1/12 17:10
인터넷에 거짓정보 올리는것을 금지하는 법이 있어야 합니다
APONO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1/12 17:29
아니 야동이나 만들고 말라고..이런 무서운거 말고;
닉네임없음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1/12 17:57
가짜뉴스든 뭐든간에
주작정보를 있는 그대로 믿는것도 문제같네요
문문문무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1/12 19:43
저는 가끔씩 이런상상을 해봅니다. 강인공지능이 인류를 지배하기 위한 시나리오중 하나로 성경에 묘사된 요한계시록같은것을 지극히 합리적? 으로 정확하게 재현하여 자신이 구름타고 내려오는 구세주마냥 행세하면 과연 속지않을수 있을까?
라롬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1/12 20:21
기독교가 아니신 분들을 반감을 살꺼 같은데요.. 강인공지능이라면 한쪽을 위한 수는 안둘꺼 같습니다.
웨이들디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1/12 20:44
제작하는 사람이나 집단은 점점 교묘해지고 지능적이 되어가고
믿는 사람은 믿는 사람 끼리 놀게 되니
점점 심해지죠

가짜 뉴스가 퍼져도 그 정보가 수정되려면 엄청난 에너지가 소모되고요
Chasingthegoals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1/12 21:26
지금 시대에 괴벨스가 있었다면, 저 기술을 죽어라 밀어서 완성시킨 다음에 저기서 나온 가짜뉴스들을 sns로 퍼뜨리지 않았을까 하는 생각이 드네요.
저격수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1/13 00:13
편향된 공리계를 설정한 강인공지능이라면 한쪽을 위한 수를 둘 겁니다. 저희 인간 하나하나가 강인공지능, 정확히 인공의식인데 저희가 그저 공명정대하게 살고 있지 않잖아요 크크크
saazhop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1/13 08:52
See GAN(Generative Adversarial Networks).
하나의꿈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1/13 11:58
5년... 아니 3년후엔 어색할까 모르겠네요.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공지 연예인 성범죄의 피해자 등에 대해 언급/암시/추정/질문하는 등의 행위를 금지합니다. [34] jjohny=쿠마 19/03/15 3502 49
공지 자유게시판 글 작성시의 표현 사용에 대해 다시 공지드립니다. [13] empty 19/02/25 4645 5
공지 신규 가입 회원 대상 회원 점수 조정 안내  [29] crema 18/11/13 14978 39
공지 통합 규정 2017.5.5. release [3] 유스티스 17/05/05 80347 6
공지 [필독] 성인 정보를 포함하는 글에 대한 공지입니다 [50] OrBef 16/05/03 157067 24
80541 천재적인 뮤지션들의 곡 [1] 흰둥766 19/03/24 766 0
80540 타블로처럼 word play 해보자! [16] 222066 19/03/24 2066 36
80539 이 정부 이후로 어쩌면 진짜 정치 세대교체 될지도 모르겠습니다. [58] 닭장군7262 19/03/24 7262 23
80538 말레이시아 외교 결례 논란은 정말 결례였을까 [64] 잊혀진영혼4644 19/03/24 4644 2
80537 댓글잠금 독립유공자 후손 658명 "나경원, 토착왜구 같은 행동" 사퇴요구 [78] TAEYEON6398 19/03/24 6398 24
80536 어제 인터넷에서 논란이 된 대통령 경호원의 사진 [233] 11551 19/03/24 11551 9
80535 동아일보의 신천지 홍보기사 [138] 나디아 연대기7493 19/03/24 7493 11
80533 [그알] 버닝썬게이트의 스케일이 상상을 초월합니다. [49] aurelius10576 19/03/24 10576 22
80532 북한 ICBM과 우리 친구하자 [27] 미사모쯔5044 19/03/23 5044 5
80531 배달원들이 내 치킨을 먹는다? [62] 감별사10842 19/03/23 10842 4
80530 나경원의 적반하장 코미디 정치 [218] 우연12825 19/03/23 12825 34
80529 미혼남녀가 이성교제 안하는 주된 이유 [57] 홍승식10446 19/03/23 10446 2
80528 이걸 어쩐다? [44] 一言 蓋世5646 19/03/23 5646 8
80527 그녀의 흥얼거림은 나를 돌아보게 하였다. [2] 기억의파편2210 19/03/23 2210 9
80526 한국(KOREA)형 경제전략모델 [37] 성상우4858 19/03/23 4858 4
80525 몽골과 고려의 첫만남 "차라리 사대 할테니 조공이라도 받아라." [49] 신불해7184 19/03/23 7184 28
80524 [속보] 김학의 출국 시도 / 긴급 출국 정지 [76] 불려온주모10695 19/03/23 10695 7
80523 결국, 천장에 구멍을 뚫다!- 돌비 애트모스 초보 입문기- [11] This-Plus3244 19/03/22 3244 3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1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