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자유 주제로 사용할 수 있는 게시판입니다.
- 토론 게시판의 용도를 겸합니다.
Date 2018/06/14 00:12:21
Name   틈새시장
Subject   Daily song - Before sunrise of 이적, 정인

Lylics - 

그 밤 일은 자꾸 생각하지 말아요 
생각하면 자꾸 그 생각이 커져요 
그 밤 일은 자꾸 생각하지 말아요 
그럴수록 쓸쓸해져요 
우린 취했고 그 밤은 참 길었죠 
나쁜 마음은 조금도 없었죠 
실끝 하나로 커다란 
외툴 풀어내듯 
자연스러웠던 걸 
우린 알고 있어요 
그 밤 일은 자꾸 생각하면 안 돼요 
우리가 다시 만날 수도 없잖아요 
그 밤 일은 자꾸 생각하면 안 돼요 
그럴수록 더 슬퍼져요 
우린 취했고 그 밤은 참 길었죠 
나쁜 마음은 조금도 없었죠 
실끝 하나로 커다란 
외툴 풀어내듯 
자연스러웠던 걸 
우린 알고 있어요 
우린 어렸고 
무엇도 잘 몰랐죠 
서로 미래를 
점칠 수 없었죠 
오랜 뒤에도 이렇게 
간절할 거라곤 
그땐 둘 중 누구도 
정녕 알지 못했죠
오랜 뒤에도 이렇게 
간절할 거라곤
그땐 둘 중 누구도
정녕 알지 못했죠

 
From Youtube, Naver music
====

이적의 5집 앨범 선공개곡인 Before sunrise입니다.
이곡 타이틀이 거짓말,거짓말,거짓말 인데, 이곡이 좀 생각보다 잘 안뽑혀서(개인적 느낌입니다...)실망했었는데,
오히려 이곡이 저는 더 좋더군요. 풍부한 감성, 아름다운 가사, 과거를 회상하며 듣게되는 전반적 분위기, 
이적곡의 장점들을 잘 가지고 있어서 참 좋게 들었고, 아직까지 듣게되더라구요.
그렇게 많이 알려지진 않았지만, 익숙하게 들으실수 있으실겁니다.



태엽감는새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8/06/14 00:34
라디오에서 듣고 잠깐 멍했었던 곡이네요. 첫사랑 하고 만났을때 생각이나서.
칼라미티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8/06/14 02:08
이 곡 참 좋아합니다.
늘하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8/06/14 06:49
참 좋은 곡이죠.
항상 느끼지만 아는 곡이면 아는 곡이라 좋고 모르는 곡이면 그거대로 좋고 틈새시장님께 항상 감사하네요
틈새시장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8/06/14 07:03
:) 잘들어주셔서 저도 감사합니다
Techniker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8/06/14 11:04
진짜 저 앨범에서 비포선라이즈와 뜨거운것이 좋아로 기억이나네요. 매번 추천 감사드맂니다
아이셔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8/06/14 12:22
좋아하는 곡인데 덕분에 오랜만에 듣네요^^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공지 통합 규정 2017.5.5. release [3] 유스티스 17/05/05 56871 5
공지 [필독] 성인 정보를 포함하는 글에 대한 공지입니다 [50] OrBef 16/05/03 127139 23
77949 경북 봉화 면사무소서 70대 귀농인 엽총 난사해 공무원 2명 사망 [13] 군디츠마라1288 18/08/21 1288 0
77948 (삼국지) 조조의 세 아들 (2) [15] 글곰1155 18/08/21 1155 16
77947 독일군 장교들의 백색테러 모의 정황이 발각됐습니다. [16] Lucifer2584 18/08/21 2584 1
77946 GDP는 늘어나는데 어째서 일자리는 늘지 않는가 [35] 예루리3567 18/08/21 3567 30
77945 이등박문에도 분노가 치밀지 않는 나. 진정 아이돌에 나라까지 팔아먹는 일뽕혼모노? [137] 달과바다8696 18/08/21 8696 20
77944 다스뵈이다 28회 디바이드 앤 다이 [150] 히야시4846 18/08/21 4846 9
77943 6년만의 한반도 관통 태풍이 될 제19호 솔릭 [48] 아유8322 18/08/20 8322 3
77942 코스트코-삼성카드 18년 독점계약 깨졌다..현대카드 새 계약 주체로 낙점 [77] 살인자들의섬10659 18/08/20 10659 0
77941 새누리당의 급이 다른 선거기술... [131] ocean12494 18/08/20 12494 21
77940 (삼국지) 조조의 세 아들 (1) [89] 글곰5273 18/08/20 5273 50
77939 이유식 만들기의 모든 것. [22] 비싼치킨2644 18/08/20 2644 12
77938 서울에 드디어 특수학교가 신설되네요 [151] 壽而康12401 18/08/19 12401 2
77936 만년필 입문 가이드 - 만년필이란? [45] 담배상품권5177 18/08/19 5177 30
77934 2차대전과 처칠의 건강 [22] 壽而康4704 18/08/18 4704 4
77933 영화 물괴에 대한 예상과 기대 [49] 壽而康6368 18/08/18 6368 3
77932 아파트 사고팔고 한 이야기. [19] 쿠라6370 18/08/18 6370 4
77931 한 눈에 보는 8월 2주간의 서울 날씨 [18] 길갈5000 18/08/18 5000 0
77930 제19호 태풍 솔릭의 움직임이 2016 차바의 재림이 될 가능성이 있어 보입니다. [43] 아유12241 18/08/18 12241 0
77929 애완과 동물원 [156] 초심20507388 18/08/18 7388 12
77928 [레트로게임] BGM으로 보는 80년대 레트로 게임들 [57] 아케이드4768 18/08/18 4768 10
77927 취업, 임금, 소비, 물가 관련 동향 [119] LunaseA9275 18/08/18 9275 51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1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