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자유 주제로 사용할 수 있는 게시판입니다.
- 토론 게시판의 용도를 겸합니다.
Date 2018/06/14 00:12:21
Name   틈새시장
Subject   Daily song - Before sunrise of 이적, 정인

Lylics - 

그 밤 일은 자꾸 생각하지 말아요 
생각하면 자꾸 그 생각이 커져요 
그 밤 일은 자꾸 생각하지 말아요 
그럴수록 쓸쓸해져요 
우린 취했고 그 밤은 참 길었죠 
나쁜 마음은 조금도 없었죠 
실끝 하나로 커다란 
외툴 풀어내듯 
자연스러웠던 걸 
우린 알고 있어요 
그 밤 일은 자꾸 생각하면 안 돼요 
우리가 다시 만날 수도 없잖아요 
그 밤 일은 자꾸 생각하면 안 돼요 
그럴수록 더 슬퍼져요 
우린 취했고 그 밤은 참 길었죠 
나쁜 마음은 조금도 없었죠 
실끝 하나로 커다란 
외툴 풀어내듯 
자연스러웠던 걸 
우린 알고 있어요 
우린 어렸고 
무엇도 잘 몰랐죠 
서로 미래를 
점칠 수 없었죠 
오랜 뒤에도 이렇게 
간절할 거라곤 
그땐 둘 중 누구도 
정녕 알지 못했죠
오랜 뒤에도 이렇게 
간절할 거라곤
그땐 둘 중 누구도
정녕 알지 못했죠

 
From Youtube, Naver music
====

이적의 5집 앨범 선공개곡인 Before sunrise입니다.
이곡 타이틀이 거짓말,거짓말,거짓말 인데, 이곡이 좀 생각보다 잘 안뽑혀서(개인적 느낌입니다...)실망했었는데,
오히려 이곡이 저는 더 좋더군요. 풍부한 감성, 아름다운 가사, 과거를 회상하며 듣게되는 전반적 분위기, 
이적곡의 장점들을 잘 가지고 있어서 참 좋게 들었고, 아직까지 듣게되더라구요.
그렇게 많이 알려지진 않았지만, 익숙하게 들으실수 있으실겁니다.



태엽감는새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8/06/14 00:34
라디오에서 듣고 잠깐 멍했었던 곡이네요. 첫사랑 하고 만났을때 생각이나서.
칼라미티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8/06/14 02:08
이 곡 참 좋아합니다.
늘하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8/06/14 06:49
참 좋은 곡이죠.
항상 느끼지만 아는 곡이면 아는 곡이라 좋고 모르는 곡이면 그거대로 좋고 틈새시장님께 항상 감사하네요
틈새시장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8/06/14 07:03
:) 잘들어주셔서 저도 감사합니다
Techniker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8/06/14 11:04
진짜 저 앨범에서 비포선라이즈와 뜨거운것이 좋아로 기억이나네요. 매번 추천 감사드맂니다
아이셔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8/06/14 12:22
좋아하는 곡인데 덕분에 오랜만에 듣네요^^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공지 통합 규정 2017.5.5. release [3] 유스티스 17/05/05 63462 6
공지 [필독] 성인 정보를 포함하는 글에 대한 공지입니다 [50] OrBef 16/05/03 136894 23
78609 트럼프는 하늘이 돕는 사람. [29] 캬라3296 18/10/22 3296 3
78608 대학생활이 끝나갑니다 [15] 마샬.D.티치1328 18/10/22 1328 9
78607 맞벌이 부부의 행복 [28] 놀지3767 18/10/22 3767 1
78606 인공지능이 인류를 지배해야 합니다!!! [124] 와!7276 18/10/22 7276 3
78605 릭 앤 모티: 우주 속 우울한 사람들 [31] Farce2685 18/10/22 2685 7
78604 [약스포] 퍼스트맨 후기 [16] 타카이3184 18/10/22 3184 0
78603 올해 방송3사 연예대상 예상. [50] 매일푸쉬업6009 18/10/22 6009 2
78602 SBS 스페셜 '스무살 송유근'(스압주의) [166] 청자켓12602 18/10/22 12602 2
78601 [뉴스 모음] No.204. 아직도 멀고 먼 이명박근혜 정부의 적폐 청산 외 [25] The xian3455 18/10/22 3455 14
78600 페미니즘 = 성평등주의? [37] 치느4013 18/10/21 4013 21
78599 수정잠금 댓글잠금 넷상에서 페미 이슈의 문제가 시끄럽고 이에 대해서 얘기하는 것에 대해서 생각을 해봤습니다. [290] 투견13141 18/10/21 13141 14
78598 영국 EU 탈퇴 반대시위에 런던에서만 50만명 집결.jpg [62] LOVELYZ88127 18/10/21 8127 3
78597 비밀글입니다 asdqwea9757 18/10/21 9757 35
78596 결혼식 참석에 대한 단상 [14] 저팔계3471 18/10/21 3471 4
78595 동덕여대 '알몸남 촬영장소' 소독·경비강화…학생 불만 여전 [86] 잰지흔6958 18/10/21 6958 1
78594 점심에 삼겹살(데이터 주의) [16] 시드마이어3666 18/10/21 3666 28
78593 리버럴의 기묘한(?) 대북정책 [118] blood eagle6682 18/10/21 6682 33
78592 배신의 고찰 [4] 무난무난2012 18/10/21 2012 1
78591 6,400명을 죽이고 진주를 1년간 지배하던 고려시대 '정방의의 난' [29] 신불해6136 18/10/21 6136 41
78590 헛산 거 같다 [22] 슬픈운명4285 18/10/21 4285 14
78588 삼성 연내 '파운드리 2위' 목표 달성될까 [29] 홍승식6972 18/10/20 6972 0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1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