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자유 주제로 사용할 수 있는 게시판입니다.
- 토론 게시판의 용도를 겸합니다.
Date 2017/12/07 12:07:48
Name   마르키아르
Subject   제가 가장 좋아하는 풍경사진작가... (수정됨)
개인적으로 풍경사진 찍기 시작한지 7년정도 되었는데..

그 첫 시작은 끄네끼란 닉네임을 쓰는 분과의 만남이었습니다.

인터넷에서 풍경 사진을 잘 찍는다고 유명하신 분이었는데..

우연한 기회에 산 정상으로 같이 출사를 나가게 되었습니다.

전 그때 장비병에 빠져 있는 상태라, 온갖 비싼 카메라, 렌즈를 쓰고 있어서..

저런 사진 잘 찍는 분은 무슨 카메라 렌즈를 쓰나 무척 궁금했었습니다.

그런데 그 분이 꺼내시는 카메라와 렌즈를 보고 많이 당황을 했죠.

미놀타 7d + 소니 번들 렌즈였습니다.

출시 당시엔 괜찮은 성능을 가진 카메라였지만.

그때 당시엔 600만 화소의 오래된 구닥다리 카메라였을 뿐이고,

렌즈는 모든 렌즈를 통틀어 가장 저렴한 번들 줌렌즈였죠.

하지만 그 카메라와, 렌즈로 만들어내는 결과물들은 대단했습니다.

제 장비병의 치유는 그분을 만나면서 고쳐졌던거 같네요.

( 물론 지금은 좋은 카메라, 렌즈를 쓰고 계십니다. ^^;;  )





제가 그분께 풍경사진에 대해 배운건 정말 많지만..

가장 중요한건 엄청난 스킬, 비싼 카메라, 비싼 렌즈가 아니라

풍경 사진에 대한 열정입니다.




풍경사진이란 장르는 사실 육체적으로 굉장히 힘든 작업입니다.

멋진 물안개, 빛내림, 일출, 일몰이 우연히 찍혀지는게 아니라..

밤, 새벽부터 수백 키로를 운전해서 , 산정상에 올라가서, 바닷가에서 밤새 기다리며..

몹시 힘든 과정을 수십, 수백번을 거쳐서 원하는 풍경이 펼쳐졌을때 한장을 찍어내게 되죠.






그래서 풍경사진에 관심을 보이는 대부분의 사진가들이 몇번 해보고,

그 힘든 과정에 포기해버리는 경우가 많습니다.

혹시 찍는걸 시도하더라도, 한달에 한두번, 1,2년 하다가 그만둬버리는 경우가 많게 되죠.

그런데 끄사부님은..일주일에 몇번씩, 10여년간 끝없이 출사를 나가고 있으십니다.





저도 제 주변 사람에겐 사진에 미쳐있다라는 애기를 듣곤 하는데...

제가 끄사부님한테는 사진에 미쳐있는 정도가 아니라

사진과 하나가 된 물아일체의 경지에 다다른거 같다고 애기를 하곤 하죠.... -_-;;






한번정도는 pgr 에도 이런 분이 있다고 소개를 하고 싶었는데..

얼마전에 풍경사진 찍는 노하우 글을 적으셔서 살짝 링크해 봅니다.

http://m.post.naver.com/viewer/postView.nhn?volumeNo=11082774&memberNo=32551279

풍경사진찍는법에 관심 없으신 분은, 내용은 스킵하시고 사진만 보셔도 되요 .. ^^;







존콜트레인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12/07 12:19
감탄만 나오네요
마르키아르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12/07 12:22
혹시 다른 사진이 더 보고 싶은 분이 계시면

https://500px.com/heungsoon

여기를 가보시면 되세요 ^^:
살려야한다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12/07 12:36
좋네요
스타슈터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12/07 12:39
저도 풍경사진을 주력으로 찍지만 저렇게 장소 사전 조사해서 해 떨어지는 위치까지 계산해서 가시는 분들은 정말 존경스럽습니다. 저는 기껏해야 날씨랑 가시거리 정도만 보는데...

가끔씩 좋은 사진을 건지는 건 운이 따라야 한다고도 하는데, 반만 맞는 이야기 같아요. 운을 마주칠 확률을 높이려고 노력을 쏟는 분들의 정성이 있어서 저런 사진들도 꾸준히 찍어내어 지는게 아닌가 싶습니다.
*alchemist*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12/07 12:43
발품 파는 만큼, 노력을 들이는 만큼 좋은 사진이 나오긴 하죠 흐흐
응큼중년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12/07 12:50
제목만 보고 블로그 광고글인가 의심했던 제 자신을 반성합니다
죄송합니다 ㅠㅠ
사진을 보니 제 썩은 마음이 치유되는 기분입니다 ^^;;
정말 어마어마하네요
거기에 쏟아붓는 노력과 열정은 더 어마어마하고 존경할만 하네요
파츠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12/07 13:05
햐.........정말 죽이네요
민간인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12/07 13:08
사진 보는걸 좋아하는데 감사합니다.
(찍어볼려고 산 카메라는 3년 방치후 팔아버린 1인)
mumuban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12/07 13:08
끄네끼님 저도 알아요 흐흐
Maria Joaquina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12/07 13:10
오늘 주식때문에 스트레스 만빵이었는데 힐링 제대로 하네요. 멋진 분을 소개해 주셔서 정말 감사합니다.
아침밥스팸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12/07 13:42

감탄만 나오네요(2)
구겐하임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12/07 13:43
혹시 이분 인스타그램 하시나요? :)
Rooii24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12/07 14:49
그림같은 사진들이네요. "spring breeze" 는 정말 그림인 줄..
WraPPin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12/07 15:30
끝내주네요 이거 바탕화면으로 쓰고싶은데 방법이 없나요?
마르키아르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12/07 15:45
정말 멋지죠!!
마르키아르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12/07 15:45
인스타그램은 안하시는걸로 알고 있습니다 ^^:
마르키아르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12/07 15:46
저도 제 사진은 아니라, 제 마음대로 뭐라 애기드리기가 ^^:;;
kicaesar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12/07 16:06
끄사부님이군요.. 후덜덜
매년 찍으신 사진으로 달력용 이미지를 배포하시는데... 진짜 돈주고 사고싶을 정도로 사진이 예술입니다.

참고로.... 끄사부님하고 사진찍으러 다니는거 무쟈게 빡십니다..

그리고 끄사부님이 찍으신 포인트에 가서 그대로 찍으면
사진이 잘 나오는데
제가 따로 가서 찍으면 절대 그렇게 안나오는게 함정
Unikys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12/07 16:42
저정도는 해야 프로로 인정 받는 것 같군요. 작가님도 사진들도 다 대단하네요.
튜브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12/07 18:49
우와..잘 봤습니다..
다크템플러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12/07 19:27
와....
Lainworks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12/07 23:12
앗 굴당에서 같은 글을 봤...!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공지 통합 규정 2017.5.5. release [3] 유스티스 17/05/05 63462 6
공지 [필독] 성인 정보를 포함하는 글에 대한 공지입니다 [50] OrBef 16/05/03 136896 23
78609 트럼프는 하늘이 돕는 사람. [29] 캬라3602 18/10/22 3602 3
78608 대학생활이 끝나갑니다 [15] 마샬.D.티치1427 18/10/22 1427 11
78607 맞벌이 부부의 행복 [28] 놀지3860 18/10/22 3860 1
78606 인공지능이 인류를 지배해야 합니다!!! [124] 와!7332 18/10/22 7332 3
78605 릭 앤 모티: 우주 속 우울한 사람들 [31] Farce2712 18/10/22 2712 7
78604 [약스포] 퍼스트맨 후기 [16] 타카이3203 18/10/22 3203 0
78603 올해 방송3사 연예대상 예상. [50] 매일푸쉬업6038 18/10/22 6038 2
78602 SBS 스페셜 '스무살 송유근'(스압주의) [167] 청자켓12658 18/10/22 12658 2
78601 [뉴스 모음] No.204. 아직도 멀고 먼 이명박근혜 정부의 적폐 청산 외 [25] The xian3458 18/10/22 3458 14
78600 페미니즘 = 성평등주의? [37] 치느4020 18/10/21 4020 21
78599 수정잠금 댓글잠금 넷상에서 페미 이슈의 문제가 시끄럽고 이에 대해서 얘기하는 것에 대해서 생각을 해봤습니다. [290] 투견13160 18/10/21 13160 14
78598 영국 EU 탈퇴 반대시위에 런던에서만 50만명 집결.jpg [62] LOVELYZ88142 18/10/21 8142 3
78597 비밀글입니다 asdqwea9757 18/10/21 9757 35
78596 결혼식 참석에 대한 단상 [14] 저팔계3478 18/10/21 3478 4
78595 동덕여대 '알몸남 촬영장소' 소독·경비강화…학생 불만 여전 [86] 잰지흔6968 18/10/21 6968 1
78594 점심에 삼겹살(데이터 주의) [16] 시드마이어3672 18/10/21 3672 28
78593 리버럴의 기묘한(?) 대북정책 [118] blood eagle6690 18/10/21 6690 33
78592 배신의 고찰 [4] 무난무난2012 18/10/21 2012 1
78591 6,400명을 죽이고 진주를 1년간 지배하던 고려시대 '정방의의 난' [29] 신불해6141 18/10/21 6141 42
78590 헛산 거 같다 [22] 슬픈운명4290 18/10/21 4290 14
78588 삼성 연내 '파운드리 2위' 목표 달성될까 [29] 홍승식6974 18/10/20 6974 0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1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