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경험기, 프리뷰, 리뷰, 기록 분석, 패치 노트 등을 올리실 수 있습니다.
- 기사, 정보, 대진표 및 결과 등은 [게임 뉴스 게시판]을 이용바랍니다.
Date 2019/08/14 02:36:11
Name 及時雨
Subject [스타2] 현재까지 올해의 명경기 (수정됨)
15일 GSL vs. The World 전까지는 딱히 대회도 없고 심심한 기간입니다.
이럴 때 밀린 명경기를 몰아보면 참 좋죠.





온풍 스타2 끝장전 스페셜 매치 변현우 vs. 박령우

변현우의 군대 가기 전 마지막 경기.
박령우와의 11전에서 모든 것을 쏟아붓는데...





IEM 카토비체 2019 24강 Serral vs. 이신형

이미 진출이 확정된 Serral과 이미 탈락이 확정된 이신형.
죽은 경기라고 생각했던 이 매치가 사실은 핵존심 싸움이었는데...





IEM 카토비체 2019 8강 Serral vs. 어윤수


기나긴 우승 도전의 길목에서 만난 최강의 상대.
가장 어윤수답게 풀어낸 저저전의 해답.





2019 마운틴듀 GSL 슈퍼토너먼트 시즌1 16강 조성주 vs. 김대엽

4연속 GSL 챔피언 조성주, 슈퍼토너먼트의 첫 문턱에서 마주친 것은 김대엽.
5경기까지 가는 대접전.





ASUS ROG 어셈블리 섬머 2019 4강 Serral vs. 김대엽

작년 WCS 파이널 결승 리매치.
당대 최강의 저그 Serral을 맞이하는 아이어의 방패 김대엽.




기억에 남아 있는 경기들을 몇개 추려봤습니다.
제가 못 봤거나 빼먹은 경기들도 엄청 많아요!
스타2 좋아하시는 분들이라면 같이 경기 이야기도 하고, 다른 경기들도 추천해주시면 좋을 거 같네요!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에는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한 사람은 안왔으면 좋겠습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 안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유행끝남
19/08/14 03:48
수정 아이콘
지는 경기 족족 명경기 판정나는거 보니 세랄은 본좌라인 확실한듯.(...)
물리쟁이
19/08/14 07:34
수정 아이콘
변현우 선수 팬이라 직관 경기 다 가서 경기 끝나고
이것저것 물어본 것 중에 들은건데 박령우 선수랑
겜 하는게 제일 재밌더라고 하더라구요.
암드맨
19/08/14 08:12
수정 아이콘
감사합니다. 저도 손 스투 접은지 오래되서 시청도 잘 못하는데.. 변현우 마지막 경기는 너무 재밌게 봤어요.
윌모어
19/08/14 08:59
수정 아이콘
오오오 오늘은 퇴근 후 치킨 시켜놓고 이거 몰아봐야겠네요. 좋은 글 감사합니다.
가루맨
19/08/14 09:38
수정 아이콘
아수스 로그 세랄 대 타임의 경기도 대박이었죠.

그러고 보니 세랄은 진 경기도 서킷 시즌 2 레이너와의 결승전을 제외하면 전부 풀 세트 접전이었네요.
자신을 이긴 상대도 다 그 대회의 우승자고.
작년같은 본좌는 아니지만, 여전히 1인자는 맞는 것 같습니다.
화려비나
19/08/14 10:19
수정 아이콘
(수정됨) 감사합니다.
봤던 경기들도, 아직 못봤던 경기들도 있네요.
변현우 고별전(vs 박령우)는 비록 공식전으로 분류되진 않겠지만 참 감탄했었는데, 역시 다른 많은 분들에게도 강렬하게 남았었나 보군요.

본문 외에 몇경기 더 꼽아보자면
4월 GSL 시즌1 결승전 조성주 vs 김도우 5세트도 올해의 경기 한자리에는 끼지 않을까 싶습니다.
그리고 개인적으로는 해외테란의 가능성을 봤던 GSL 시즌2 16강 Special vs 김준호, ASUS ROG Serral vs Time 경기를 참 인상깊게 봤었습니다.
GSL 시즌2 16강 박령우 vs 이신형, 8강 조성호 vs 이신형, 4강 조성호 vs 김도우도 훌륭한 경기였다고 생각하고, 슈퍼토너먼트 시즌1에서 최후의 테란 고병재의 토스 도장깨기 도전도 멋졌습니다.

번외로, 진짜 지든 이기든 일단 세랄이 하는 경기들은 다 재밌더라구요.
NORTHWARD
19/08/14 15:04
수정 아이콘
명경기특) 세랄 지는 경기, 세랄 불리한 경기
19/08/14 16:53
수정 아이콘
매치가 아니라 세트단위로는

백동준이 조성주상대로 1세트에서 장기전으로 이겼던

아마 시즌1경기였나 그것도 기억에 남네요. 조성주가 대놓도 눌러앉았는데 백동준이 뚫어내는거보고 역시 무사백동준 그랬는데.... 흑흑
及時雨
19/08/14 17:02
수정 아이콘
이거레알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공지 댓글잠금 통합 규정(2019.11.8. 개정) jjohny=쿠마 19/11/08 7361 0
공지 게임게시판 운영위원회 신설 및 게임게시판 임시규정 공지(16.6.16) [2] 노틸러스 15/08/31 78561 4
공지 공지사항 - 게시판 글쓰기를 위한 안내 [29] 항즐이 03/10/05 194753 9
67566 [LOL] 소드의 씨맥 고발 및, 소드 어머니의 글이 올라왔습니다. [118] Leeka5219 19/12/16 5219 5
67565 [기타] 물 들어오는 김에 써보는 파판14 직업군 소개 [14] 류지나1014 19/12/16 1014 0
67564 [LOL] 씨맥의 코칭 실력에 대해 알아보자 [18] Leeka3393 19/12/16 3393 0
67563 [LOL] 씨맥과 drx는 사태의 심각성을 인지하시길 바랍니다 [97] 바람과 구름8159 19/12/16 8159 5
67562 [기타] 혼란을 틈타 게임영업합니다! 파이널판타지14 - 칠흑의 반역자 [43] 아타락시아11779 19/12/16 1779 0
67561 [기타] [스파5] 캡콤컵 종료 및 신캐릭터 발표 [15] 인간흑인대머리남캐1465 19/12/16 1465 0
67560 [LOL] 아직 무엇이 중헌지 모르는 라이엇코리아, 다시 받아적으세요 [54] 스니스니8291 19/12/11 8291 247
67559 [LOL] 도란을 도울 수 있는 방법이 무엇이 있을까요. [17] ChaIotte4678 19/12/16 4678 22
67558 [LOL] 14, 삼화 선수들이 모두 선수에서 은퇴했습니다. [20] Leeka4276 19/12/15 4276 0
67557 [기타] 데스 스트랜딩 : 메인 스토리 #13 "다시 미국 동부에서" 은하관제202 19/12/15 202 1
67556 [기타] 데스 스트랜딩 : 메인 스토리 #12 "그녀의 숨겨진 이야기" [4] 은하관제399 19/12/15 399 1
67555 [기타] [던파] 과거로 회귀한 시스템 [14] 던파망해라3559 19/12/15 3559 0
67554 [LOL] 스맵 "스프링은 휴식하겠다." [47] 신불해8740 19/12/15 8740 12
67552 [LOL] 마타 선수가 은퇴를 선언했습니다 [68] 신불해7777 19/12/15 7777 7
67551 [LOL] MSF,MSF P 소속 이었던 NEON선수가 2020년 2월 22일 까지 출전 정지 되었습니다. [7] 리프시2968 19/12/14 2968 1
67550 [기타] 데스 스트랜딩 : 메인 스토리 #11 "그와 그녀의 해변" 은하관제304 19/12/14 304 1
67549 [LOL] 아트록스 매드무비 [19] TAEYEON3542 19/12/14 3542 6
67548 [기타] 데스 스트랜딩 : 메인 스토리 #10 "다시 해변으로" 은하관제299 19/12/14 299 1
67547 [LOL] LOL신작게임 : 몰락한 왕의 이야기 [5] 마빠이3904 19/12/14 3904 0
67546 [기타] [삼국지 14] 시리즈 능력치 총합 Top 10 장수 공개 [30] 손금불산입2508 19/12/14 2508 1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6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1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