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경험기, 프리뷰, 리뷰, 기록 분석, 패치 노트 등을 올리실 수 있습니다.
- 기사, 정보, 대진표 및 결과 등은 [게임 뉴스 게시판]을 이용바랍니다.
Date 2019/02/12 21:29:20
Name   아라가키유이
Link #1   ?
Subject   [스타1] [ASL7] 16강 역대 최대이변의 탄생
오늘 펼쳐진 ASL 7 (아프리카 스타리그7) 16강 B조에서 김윤환이 조 1위로 8강에 진출했습니다.

현역때 김윤환의 모습을 기억하시는분들은 이게 왜..? 라고 생각하실수도 있지만

아프리카와서 김윤환은 그야말로 맛집 그 자체였거든요. 심지어 vs 김성현 전은 0승 13패였고 테란전 승률은 프로끼리 붙는
스폰빵 기준으로 30%대를 겨우 유지하는 소위말하는 '테막' 이었습니다.

물론 김성현의 손목이 예전같지않았지만, 엔트리 예고제에서 한 팀을 캐리했던 에이스답게 상대가 정해지고 2주라는 시간이 주어지자
3cm 연속 드랍으로 김성현 잡고 승자전에선 요즘 제일 잘한다는 장윤철마저 잡으면서 1위로 올라갔습니다.

참고로 프로게이머들이 방송보면서 진출자 예상을했는데 김윤환 1위는 단 한명도없었던...
어쨌든 1위로 진출하고
A조 2위가 이경민이기때문에 다전제 판짜기에 능했던 김윤환임을 생각하면 진짜 4강 진출도 꿈은 아닌듯..

수고했습니다. 김윤환 선수



LightBringer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2/12 21:30
라이브로 봤는데 확실히 준비 많이 해온 티가 나더라구요. A조는 노잼이었는데 B조는 재밌었습니다.
페로몬아돌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2/12 21:41
암센세 크크크 이런맛에 스타 보는거죠.
Notorious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2/12 21:42
명탐정 코난 아닌가요? 안경쓰고 있던 것만 기억나는데 헤헤
볼레로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2/12 22:03
오랜만에 제대로 개인리그 본 느낌이었습니다.
선수들 준비랑 상황판단이 멋지더라구요
브록레슬러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2/12 22:09
김윤환은 예전 전성기시절때부터..
엔트리제시절..준비하고 연구하고 나오면 상당히 잘했었던걸로 기억합니다.

주작사건때문에 엔트리제폐지되고
기본기와 피지컬이 중요하게 되었을때부터 부진하였지요..
생겼어요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2/12 22:35
저저가 되었건 어쨌던간에 우승을 해본선수라 판짜기를 할줄 알고, 준비한 상황을 제대로 수행해 낼줄 아는 선수라고 생각해서 본격적인 다전제가 시작되면 본인이 말하는 시드까지는 기대해볼만 하다고 생각합니다.
달콤한휴식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2/12 22:39
모처럼 다 봤는데 개인평

김윤환; 대회 체질 그 자체. 승자전도 그렇고 중요할때 집중 잘함. 선수때는 몰랐는데 진짜 잘생김. 빨간 안경이 억제기였다
김성현; 처절함이 뭔지를 보여줌. Apm으로도 컨디션이 느껴질정돈데 집념으로 진출. 벙커 취소로 어어 이걸? 이었지만 파뱃 메딕으로 뚫는 관록을 보이며 진출. 한참 잘할때 이상으로 멋져보였네요
장윤철; 가장 아쉬운 선수. 이 선수 겜하는거보면 탄탄한 기본기에 특별함까지 갖춘 선순데 순간순간 집중력 하락과 배제로 탈락. 진짜 볼맛 나는 경기 하는 선수. 김민철과의 경기 추천
김민철; 그냥 스포닝 가서 안정적으로 가도 이미 유리한데 스포닝 안가는 판단+컨트롤 미스로 너무나도 유리한 경기 날려 먹음. 다 떠나서 센터 배럭 오버로 다 보고 드론 3기 나왔는데 졌음.
JayTH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2/12 22:58
8강이 A-B C-D 크로스 토너먼트가 아니라
같은 조, 같은 순위끼리 안 만나는 옛날 온게임넷식 추첨이라
다른 조 2위가 누가 될 지 더 보긴 해야겠지만
각잡고 준비하면 진짜 다르구나 하는걸 느꼈네요..
닉네임없음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2/12 23:04
오늘 암센세의 경기력 보니깐
예선 ASL 뚫고 최소4강간다라는 말이 진짜인거 같은 느낌을 받네요 크크
The Seeker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2/12 23:09
브레인저그... 너무 섹시했습니다. 섹시센세 브레인 암윤환
Winterspring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2/12 23:25
와 대박...한 번 찾아봐야 겠네요
이직신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2/13 00:35
제가 젤 좋아했던 저그 김윤환.. 전략이 한정적일 수 밖에 없는 저그라는 종족으로 피지컬이 크게 좋지도 않았음에도 판짜기의 가능성을 제시했던 저그.. 요새 스타는 안보지만 잘하고 있다니까 기분이 좋네요
김성수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2/13 00:40
샤킹이 아니라 진짜 자신감이 있어 보여서 올라가지 않을까 싶었는데 경기력 자체도 크게 흠잡을 곳이 없더라고요. 무엇보다 저글링 움직임이 좋았습니다. 장윤철 선수도 첫 번째 경기는 너무 좋았는데 두 번째 경기에서 방심을 좀 한 것 같습니다. 상대 바이오닉 올인이 아니더라도 그냥 배터리 짓고 그동안 프로브 싹다 나와 있어도 넉넉하게 이길삘이였는데 말이죠. 김성현 선수도 마찬가지로 첫 번째 경기에서 드랍 봤는데 6시 멀티 압박감 때문인지 방심하고 럴커 폭탄 드랍 허용한게..
LightBringer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2/13 00:45
빌드도 잘 짜왔지만 컨트롤도 꽤 괜찮아서 놀랐어요 크크
저항공성기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2/13 01:19
김윤환은 전성기 장점이 잘 발휘된 경기라 즐거웠고 김성현이 이긴 경기들은 뭔가 좀 당혹스럽더군요.
Rsunny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2/13 01:28
김성현 경기는 진짜 대단했죠

이가 없으니까 잇몸으로 끝까지 처절하게 물고 늘어지는데 참...
1등급 저지방 우유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2/13 03:08
아무도 예상하지 않았기에 오히려 더 많은 준비를 했던게 이런 좋은 결과를 낸 것 같습니다.
8강에서도 어떻게 될지는 모르겠지만, 많은 사람들로부터 기대감을 갖게 하긴 했네요.

그리고 잘못알고 있는 것 같은데,
8강부터는 조추첨을 통해서 토너먼트 형식으로 치러집니다.
A조 2위 이경민과 B조 1위 김윤환이 맞붙을 수는 있겠지만, 둘이 붙는건 확정이 아닙니다.
ASL 진행 룰을 모르는 이들이 본문으로만 보면 둘이 맞붙는것처럼 오해할 수도 있을 것 같네요.
일정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2/13 09:40
김민철 v 김성현 경기는 좀 이상하지 않았나요?
센터 bbs 인거 9드정찰로 가서 확인했고 scv 하나 짜르면서 배럭도 늦췄는데,
왜 12풀이나 13~14 풀을 하지 12앞을 했는지 이해가 진짜 안됨;;
뷰데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2/13 09:47
1경기: 암센세가 평소보다 훨씬 잘하긴 했으나 김성현 컨디션이 엄청나게 저점. 팔때문에 apm이 50이상 떨어졌더군요.
2경기: 역시 준비한 장윤철
3경기: 준비된 암센세
4경기: 김민철의 판단 미스와 김성현의 scv 회피운의 결합. 김민철은 100% scv 잡고 배럭이 엄청 늦춰지거나 김성현이 취소할거라고 생각한듯합니다. 근데 일단 센터 서치를 생각한 김성현의 bbs에서 8배럭으로의 전환과 그 다음 3,4번째 scv가 김민철 생각보다 훨씬 빨리 나왔죠. 물론 scv 회피기동으로 2번째 scv가 안죽고 마린이 찍혔고, 빨리 나온 3,4번째 scv로 첫 마린이 안죽은게 가장 컸네요.
5경기: 근 몇년동안 본 스타 경기 중에 가장 놀라운 판단력. 심지어 이게 즉흥적으로 했다는게 더 놀라운..
起秀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2/13 10:01
김윤환 선수를 응원하는 입장에서 꿀잼이었습니다. 예전 모습이 일부나마 돌아온거 같아서 기분이 좋았네요.
랜능크도 스타다!

그리고 김성현 선수는 정말 대단하더군요.
한 때 이영호와 양대산맥이었던 선수가 부상으로 급격히 전력이 악화되었음에도 꾸역꾸역 진출하는거보고 확실히 옹골차다는 생각을 받았습니다.
Jolie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2/13 11:21
9풀제외하면 12풀보다 12앞이 전진배럭 더 잘막습니다
12앞해야 저글링도 더 많고 크립이 빨리펴져서요
이번경기는 빌드의 문제가 아니라 풀 실수랑 컨실수로 그냥 삽질한건데요
손연재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2/13 11:48
간만에 꿀잼이었습니다
candymove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2/13 11:54
다섯 경기 모두 굉장히 재밌었어요.. 게임 내용적으로는 1, 2 경기가 인상 깊더라구요. 특히 장윤철 선수의 셔틀 기동... 4경기 5경기 또한 뚫느냐 막느냐의 아슬아슬한 스타의 묘미가 잘 드러난 경기였던 것 같아요.
로랑보두앵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2/13 12:42
아 장윤철 선수 너무너무 아쉬웠어요.... 그만큼 김성현선수의 판단력과 찌르기가 말그대로 알파고급으로 좋았지만, 완벽한 경기력과 신선한 판짜기를 보여줬던 장윤철 선수라서 항상 기대되는선수 1순위였는데, 많이 아쉽습니다. 절치부심해서 다음시즌에 더 높이 올라갔으면 좋겠습니다.
욕심쟁이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2/13 13:55
B조가 진짜 죽음의 조였네요.
가장 진출할 것 같았던 2명이 떨어지다니요.
집밥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2/13 16:09
아닌것 같은데요 이제동 박성균도 왜 풀을 먼저 안지었는지 이해가 안간다고 경기내내 그랬는데요
Jolie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2/13 17:59
(수정됨) 선풀하면 8배럭 111에 끝납니다 마당 성큰짓기전에 벌쳐나옵니다
요즘 저그가 12앞안하면 게임 못이깁니다
김명운방송보시면 잘 알려줍니다 왜 12앞을해야하는지 한번보세요
집밥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2/13 19:38
그럼 이제동이랑 박성균은 왜그렇게 얘기한건가요?
Jolie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2/13 19:59
그 선수들이 왜 그랬는지 제가 알수는 없지만
이제동은 중계로 양쪽상황을 다 보기때문에 김성현이 센터8배럭후 가스가아니라 그냥 쌩마린 올인이었던걸 다 보고있는 상황이니까 그런거같네요
김성현이 준비한건 센터bbs였는데
서치가 일찍되서 김성현이 꼬이면서 그냥 8배럭 어정쩡한 올인이된 상황이죠 결과적으로 그게 김민철이 방심하게만들었어요 scv회피기동때문에 김성현이 운도 좋았고 김민철의 판단미스와 컨실수가 패인이지 12앞해서 진 게임은 아니죠
김민철은 8배럭이후 가스를 안지었다는걸 몰랐으니까요
집밥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2/13 23:20
김명운 방송보니 테란이 센터 BBS 하려 SCV두마리 나와서 이건 가스를 올릴 상황이 아니라서 김민철이 착각한거라는데요?
Jolie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2/13 23:44
그니까 그 상황에서 김민철은 가스를 안올렸다는걸 알기 힘들다구요
Scv가 추가로 나온게 bbs하려고한건지 8배럭이 일찍들켜서 보낸건지 판단을 할수가없다고요
중계로 보는사람들은 당연히 올인인걸 알고있지만요
집밥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2/14 00:13
그니까 그상황에서 김민철이 착각한거지 배럭짓던 에스시비 잡을때 에스시비 하나가 추가로 거의 바로 도착한것 보고 가스 올릴 상황이 아니라는 것을 알수있어서 풀을 지었어야 한다고 김명운이 말했다구요 김명운 방송 보라면서요
Jolie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2/14 00:48
집밥 님// 하..김명운과 이영한도 같은 얘기를했는데 저그의 심리에대해 맥락을 보셔야죠
왜 김민철이 착각을 했는지를 생각을해야죠
저그가 8배럭상대로 선풀을지으면 111상대로 그냥 지는빌드기때문에 8배럭을알아도 12앞을 할수밖에 없다고요
111이 없었으면 김민철도 착각안하고 9풀지었겠죠
집밥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2/14 01:00
Jolie 님// 그러니까 착각이고 빌드선택 잘못이라구요 님이 빌드의 문제가 아니라고 하셨는데 빌드의 문제가 맞다구요 어제 김민철은 게임중에 111이 아니라는것을 알수 있었고 풀을 먼저 지었어야 한다고 김명운이 말했다구요
사운드커튼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2/14 06:48
4경기 마린 나올 때 몇 번 취소해서 scv 도착 타이밍이랑 나오는 시간을 맞췄다고 하네요.
고진감래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2/14 08:41
(수정됨) Jolie 님// 졸리님이 틀린거 맞습니다 아마 이영한/김명운이 먼저 틀리게 말한거 보신거 같고
집밥님은 그 후에 다시 정정한걸 보신거 같네요

계속 선풀하면 8배럭111에 망해서 안된다고 하시는데 그 가정 자체가 틀렸습니다
일단 어제처럼 센터8배럭이 9서치에 걸린순간 8배럭111은 아예 염두에 둘 필요 자체가 없습니다
어제같은경우는 애초에 BBS라서 2번째일꾼이 바로 지원와서 배럭은 다행히 완성시켰지만
원래 센8배럭 111이면 2번째 일꾼이 저렇게 빨리 올 수가 없고 저그가 추가드론 보낼거 예상해서
배럭 완성시키려면 최소 scv 2개는 추가로 본진에서 보내야 하기때문에 가스 올릴 여유 자체가 없습니다
따라서 8배럭더블이 강제가 됩니다

그래서 저그는 무조건 선풀하는게 맞는 판단입니다 저그도 드론 3개빼서 타이밍 다 느려졌는데
괜히 선앞해서 테란에게 여지를 줄 이유가 없죠
선앞을 해도 되는경우는 배럭을 완성 못 시킨 경우 딱 한 케이스입니다

김민철도 직접 언급했습니다 선앞을 먼저 한 이유는 연습경기에서 이재호는 같은상황에서
배럭을 취소했기때문에 김성현도 그럴거라 예상해서 해처리를 먼저 지었고 판단착오였다고 밝혔습니다
유자농원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2/15 21:26
현역때 별명이 브레인 뇌윤환 오버마인드 그런거였으니까 특성이 잘 드러난 것 같아요.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공지 [기타] 통합 규정 2017.5.5. release 유스티스 17/05/05 33544 0
공지 게임게시판 운영위원회 신설 및 게임게시판 임시규정 공지(16.6.16) [2] 노틸러스 15/08/31 58577 4
공지 공지사항 - 게시판 글쓰기를 위한 안내 [29] 항즐이 03/10/05 168753 9
65568 [스타1] 스타 밸런스의 다른방식으로 접근 [17] Tyler Durden387 19/04/26 387 0
65567 [LOL] [후추통신]참 아침부터 혈압이.... [9] 후추통1075 19/04/26 1075 0
65566 [기타] [조조전] 금주의 조조전 온라인 (연합 어뷰징 사태) [19] SaiNT2161 19/04/25 2161 0
65565 [LOL] ESPN Fionn 기자의 MSI 최고의 선수들 설문조사.JPG [33] 신불해4232 19/04/25 4232 4
65564 [LOL] 2019 LCK 스프링을 돌아보며 - (2) 화젯거리 단상 [11] Vesta2044 19/04/25 2044 13
65563 [LOL] 9.9 탐켄치 변경안이 공개되었습니다. [34] Leeka3587 19/04/25 3587 0
65562 [LOL] DG의 사건에 대해 탑라이너 2188이 해당 사건에 관해 언급했습니다. [9] 후추통4780 19/04/25 4780 0
65561 [LOL] 오랜만에 승강전에서 다시 본, 쿠잔 [19] 아웅이3669 19/04/25 3669 1
65560 [LOL] 역대 MSI 사가 [8] 카바라스3583 19/04/25 3583 0
65559 [기타] 플래닛 코스터 제작사 프론티어에서 동물원 게임 신작을 발매합니다. [26] 저항공성기2525 19/04/24 2525 3
65558 [LOL] 2019 LCK 스프링을 돌아보며 - (1) 팀별 감상 [69] Vesta4532 19/04/24 4532 11
65557 [LOL] LMS 승부조작 사건 발생 [26] 후추통5426 19/04/24 5426 1
65556 [기타] POE 간단 소개글 [21] 라방백2310 19/04/24 2310 3
65555 [LOL] 다4 박제 기념 미드 갈리오 공략 [18] 청소1887 19/04/24 1887 4
65554 [기타] 패스오브엑자일 사전예약이 시작되었네요. [46] 쿠엔틴2995 19/04/24 2995 2
65553 [LOL] 첫 플래기념 저티어용 구데기 장인챔 미드 말자하 공략 [28] 솔루1734 19/04/24 1734 3
65552 [LOL] 9.9 패치 이후의 라칸의 이니시에이팅 예상 [19] Cookinie3474 19/04/24 3474 2
65551 [LOL] 개인적으로 MSI를 좋아하는 이유 [28] Leeka3456 19/04/24 3456 5
65550 [LOL] PGR21 문도피구 대회를 개최합니다! [55] 진성4214 19/04/24 4214 5
65549 [스타2] China Team Championship 2019 시즌 1 2주차 경기 결과 및 순위 [4] 及時雨610 19/04/24 610 0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6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1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