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경험기, 프리뷰, 리뷰, 기록 분석, 패치 노트 등을 올리실 수 있습니다.
- 기사, 정보, 대진표 및 결과 등은 [게임 뉴스 게시판]을 이용바랍니다.
Date 2018/12/09 10:47:53
Name 솔로몬의악몽
Link #1 크랭크TV
Link #2 https://www.youtube.com/watch?v=RQ6dwhyUEf8&list=UUCy_HktZF5jP6rXlDWzqMBg&index=1
Subject [스타2] 크랭크에게도 조작 제의가 왔었다고 하네요

내용은 간단합니다
대회 열려고 자금 구하러 다니는데, 귓말로 자신이 다니는 회사에서 홍보비를 책정해주겠다고 미팅을 하자고 하더랍니다
나가보니까 조작을 해보자며 브로커를 제안하고, 한 달에 수천만원을 주겠다고 했다네요

저 역시 스타2를 좋아하지만, 이제는 슬슬 끝물도 지나간 게임이라고 생각하는데, 이런 사람들이 아직도 있나봅니다
뭐 먹을게 있다고 이런 마이너한 게임에 이러는지 진짜 모르겠네요
1:1 게임이라는게 큰게 아닌가 싶습니다. 팀게임 예컨데 LOL이나 오버워치는 꼬셔야할 인원들이 많으니 가성비가 나온다고 생각하는걸까요?

채팅을 보면 왜 고발을 안했냐는 글들도 올라오는데, 사실 불법 스타2 베팅 아프리카 채널 및 카톡방을 검찰에 고발해봤는데 소용 없더군요
연락와서 몇 개 묻더니, 뭐가 뭔지 잘 모르겠다 이러면서 취소해달라고 하길래 취소해줬던 기억이 있습니다

이거 때문에 멘탈 날아간게 보이던데 잘 추스르면 좋겠네요
크랭크라는 사람에 대해서든, 혹은 그의 중계 실력이든 간에는 호불호가 갈릴 수 있다고 생각하지만, 최소한 그의 스타2에 대한 열정과 순수성은 진짜라고 생각하거든요

P.S) 1월 대회 공지도 하나 나왔는데 프로게이머 마우스 매치랍니다...;;; 프로게이머가 우리 티어의 마음을 느껴보기 위한 매치라고...부들부들 비록 제가 플래티넘이지만 APM100 이라는 빛과 같은 움직임으로 게임하는데 이 무슨 부들부들부들부들


* 킹리적갓심님에 의해서 로부터 게시물 이동되었습니다 (2019-01-08 10:25)
* 관리사유 :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에는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한 사람은 안왔으면 좋겠습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 안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청운지몽
18/12/09 11:07
수정 아이콘
앞으로 1:1경기는 조작 위험이 사라지지않아서 참 슬프네요
롤처럼 다대다 경기만 남을지도요
미스포츈
18/12/09 11:15
수정 아이콘
근데 롤도 마음만 먹고 한명만 꼬셔도 이기는거 충분하지 않나요???? 40분에 멋 모르고 한명 던지고 한타 지면 그대로 끝나는 게임이라
오클랜드에이스
18/12/09 11:18
수정 아이콘
왕쓰총 달고도 타 4명이 분발해서 이기는 경우가 나오는걸 보면 프로급 대전에서 티 안나게 살짝씩 던져서 100% 지는 상황을 만드는게 생각처럼 쉽지는 않을것 같습니다.
18/12/09 11:25
수정 아이콘
(수정됨) 타 구기종목에도 조작파문이 있는지라 불가능한건 아니긴 할겁니다
딜이너무쎄다
18/12/09 11:25
수정 아이콘
워3도 지금까지 남지 않았나요.
18/12/09 11:39
수정 아이콘
야구 축구 농구 배구 모두 승부조작이 한번 이상 나와서 다대다 종목도 승부조작에서 안전하지 않습니다.
다대다 e스포츠인 롤챔스에서도 승부조작 제의(ahq KR-정확히 말하면 ahq 사칭팀)가 있었으니까요.
순간삭제
18/12/09 11:41
수정 아이콘
생각보다 많습니다. 한 4년전? 5년전에 저 동원중에 숙소에서 스2경기 보길래 옆에서 같이봤는데.. 지니까 돈날렸다고 푸념하더라구요 그때도 스2가 갓겜소리 들을때는 아니었던듯한데
Placentapede
18/12/09 12:41
수정 아이콘
스투 마이너게임이라지만 저 고딩 때 친구들 베팅은 저 멀리 이스라엘 텔 아비브 배구팀인가에도 걸던데요 뭐. 불법베팅 사이트 있으면 주작 수요도 무조건 따라간다고 봐야
최종병기캐리어
18/12/09 12:44
수정 아이콘
야구, 축구, 농구 모두 조작파문이 있었던 다인경기라서 다인경기도 안전하지는 않습니다..
미야자키 사쿠라
18/12/09 12:48
수정 아이콘
제가 한때 단골이었던 피씨방 점장이 그랬습니다. 카운터 모니터 옆에서 항상 프로리그 보면서 토토 하고 있더라고요.
처음엔 그냥 스투팬인가 싶었는데 알바생이랑 토토 얘기 하는 거 듣고 안가게 됐습니다.
얼마 뒤에 피씨방 이름 바꾸고(점장이 바뀌었는지는 모르겠습니다) 그마저도 안된 모양인지 지난달에 완전 폐업 했네요
레가르
18/12/09 13:24
수정 아이콘
딱히 상관 없는게 야구에서 불법 토토처럼 롤도 첫 퍼블. 첫 데스 이런게 있겠죠. 그러면 한명 꼬셔도 충분히 조작이 가능하다고 봅니다.

야구도 투수가 첫 투구가 스트라이크인지 볼인지. 첫 타자 상대로 삼진을 잡을지 볼넷을 줄지 정도로도 토토가 가능하니 롤도 그런식이면 한명만 꼬셔도 가능하겠죠
AeonBlast
18/12/09 13:30
수정 아이콘
축구도 야구도 있었고 맘만먹으면 가능하죠. 이번에 축구에서 이한샘선수가 5000만원짜리 제의받았다고 자진신고해서 연맹으로부터 7000만원 받았습니다. 크크
도달자
18/12/09 16:33
수정 아이콘
개인적으로 자날 군심 공유 초기까지는 약간 나사빠진 게임이라면 지금은 정말 재밌는 게임이 됬는데 유저가 없는건 어쩔수 없네요.. 그리고 이 유저없는게임에 조작이라니..
화려비나
19/01/08 10:51
수정 아이콘
4년전이면 국내에서 스2가 이스포츠적인 측면으로는 흥하고 있었을 시기죠.
그만큼 사설배팅도 난무했었습니다.
미야자키 사쿠라
19/01/08 10:58
수정 아이콘
'이 제목 본 것 같은데' 하고 읽고 내려오니 제가 쓴 댓글이 뙇!
이 글 무슨 일 있었나요?
19/01/08 11:02
수정 아이콘
사실 조작은 게임보다는 다인 스포츠 경기들이..
及時雨
19/01/08 11:08
수정 아이콘
그냥 게임게시판에 더 적합한 글이라서 유게에서 옮겨진 거겠죠 뭐
미야자키 사쿠라
19/01/08 11:09
수정 아이콘
아, 유게글이군요. 오래되서 기억이...
솔로몬의악몽
19/01/08 11:10
수정 아이콘
저도 어? 이 내용 꽤 오래 전 이야긴데? 하고 생각하며 들어와보니 제 글이었네요 덜덜덜
이웃집개발자
19/01/08 11:33
수정 아이콘
오 그러고보니 신기하네요 날짜가 한달전..
19/01/08 11:35
수정 아이콘
만약 첫 바위게가 있다고 한다면... 크크크
라이츄백만볼트
19/01/08 11:38
수정 아이콘
승부조작 이야기 나올때마다 하는 이야긴데, 승부 자체를 티안나게 조작가능한가 아닌가 이런건 별로 안중요해요. 사설베팅하는 사람들은 꼭 승부 자체를 가지고 베팅하는게 아닙니다. 야구판에선 첫볼넷 가지고 주작질이 난리였죠. 롤도 첫 바위게, 퍼블, 첫용, 첫바론, 첫 cs 등등 온갖 요소 가지고 베팅할려면 할수 있을거라 안전할수가 없습니다.
jjohny=쿠마
19/01/08 11:50
수정 아이콘
안녕하세요 건게 담당 운영진입니다.

해당글 스연게에서 게임게로 이동하는 게 좋겠다는 건의글이 있었는데,
검토 누락되었다가 최근 건게글 전수조사하면서 이 사실이 확인되었습니다.
스연게 운영위에 전달했더니 이동해주신 것 같습니다.
솔로몬의악몽
19/01/08 12:58
수정 아이콘
넵 감사합니다 :)
치토스
19/01/08 13:58
수정 아이콘
근본적으로 국가에서 불법베팅 사이트 근절을 위해서 제대로된 대책을 세워야죠. 불법베팅 사이트 때문에 사금융 대출이 늘었다는거 보고 학을 뗐습니다. 국민들 피 피 빨아먹는 거머리 같은 존재들이에요. 물론 하는 사람도 문제고요. 배트맨도 지들 세금 걷을 생각만 하지말고 베팅 방법을 업그레이드 시켜야 할텐데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공지 [기타] 통합 규정 2017.5.5. release 유스티스 17/05/05 38026 0
공지 게임게시판 운영위원회 신설 및 게임게시판 임시규정 공지(16.6.16) [2] 노틸러스 15/08/31 62769 4
공지 공지사항 - 게시판 글쓰기를 위한 안내 [29] 항즐이 03/10/05 174191 9
66207 [LOL] 이번 주부터 9.14가 적용되는 것 같습니다. [36] 에바 그린5335 19/07/22 5335 0
66206 [기타] [TFT] 초반 꼬일때 닌암 막으면서 최대한 버텨보기 [37] 리자몽3344 19/07/22 3344 0
66205 [LOL] 제로스의 VCS 복귀 [12] 비역슨2784 19/07/22 2784 0
66204 [LOL] 요즘 나름대로 주목받는 DPG (골드 당 데미지) 순위를 알아보자 [61] Ensis5170 19/07/22 5170 9
66203 [LOL] 에이스라면, 해야 될 땐 해야 한다 - 롤챔스 일요일 후기 [57] Leeka5419 19/07/22 5419 1
66202 [LOL] 플옵/롤드컵 진출팀을 예상해봅시다. [55] roqur3183 19/07/22 3183 1
66201 [LOL] 언제나 스프링보단 서머가 재밌는 롤챔스.. [27] Leeka6402 19/07/21 6402 1
66200 최근 롤 밈과 관련된 표현 주의입니다 [108] 내일은해가뜬다5539 19/07/21 5539 6
66199 [LOL] 미리 보는 다음주 LCK 경기 일정.jpg [44] 감별사5214 19/07/21 5214 1
66198 [기타] 랑그릿사 캐릭 59레벨 후기 [31] 잠잘까2429 19/07/21 2429 0
66196 [LOL] 수시로 바뀌는 사황?.. 이것또한 역시넛신의... [65] Leeka6411 19/07/20 6411 2
66195 [LOL] TFT에서는 결국 운이 전부일까요 [83] Sensatez3918 19/07/20 3918 0
66194 [LOL] 천적을 극복한 담원과, 2R의 그리핀. [46] Leeka3995 19/07/20 3995 0
66193 [LOL] 뉴페이스들의 등장이 너무 좋네요. [15] 2965 19/07/20 2965 2
66192 [기타] 블리자드 공동 창립자 프랭크 피어스, 블리자드 퇴사 [5] 인간흑인대머리남캐3900 19/07/20 3900 0
66191 [LOL] 커리어로만 선수 랭킹을 매길 수 없는 이유 [146] gmffjrksmsepfh5705 19/07/20 5705 20
66190 [LOL] 상위 7개팀들의 남은 대진 [31] Leeka2998 19/07/20 2998 1
66189 [LOL] TFT 약한번 팔아봅니다. 6요들 조합 [39] 동굴곰2986 19/07/20 2986 0
66188 [LOL] 4대 빅리그 통틀어 단 둘뿐이던 전패팀 중 하나가 드디어 1승에 성공! [20] Ensis4618 19/07/20 4618 1
66187 [LOL] 오랜만에 보는 통신사의 합동승리, 마침내 돌아온 KT? [40] 라이츄백만볼트4326 19/07/20 4326 1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6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1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