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경험기, 프리뷰, 리뷰, 기록 분석, 패치 노트 등을 올리실 수 있습니다.
- 기사, 정보, 대진표 및 결과 등은 [게임 뉴스 게시판]을 이용바랍니다.
Date 2017/11/15 02:49:45
Name   진성
Subject   [스타1] ASL 시즌4 현장스케치

▲ 입장 대기 중인 팬들.



▲ 무대 전경과 입장 중인 팬들. 


▲ 조일장 선수가 대회에 앞서 손풀기 게임을 하고있다.



▲ 장비를 세팅중인 이영호 선수.



▲ 박상현 캐스터의 오프닝, 그리고 힘찬 선수 소개와 함께 선수 입장이 시작되었다.



▲ 엄청난 포스를 자랑하며 등장한 herO 조일장 선수



▲ 트로피를 향해 전진한다.



▲ 최종병기의 포스를 내뿜으며 등장한 Flash 이영호 선수.


▲ 트로피에 대한 간절함이 보이는 듯 하다.


(트로피 님을 뵈옵니다.)


▲ 경기 전 선수 인터뷰.


▲ 3:1로 이길 생각을 하고 왔다는 조일장 선수


▲ 3 3 3달성을 위해 어느 ASL보다 더 열심히 준비했다는 이영호선수.



▲ 악수를 마치고 우승 트로피를 들어올리기 위한 경기를 치르기 위해 각자의 부스로 돌아간다.


▲ 추운 날씨에도 불구하고 오늘 경기를 위해 수많은 팬이 경기장을 가득 메워주었다.


▲ 다소 흔들리는 모습이 있었으나 다시 언제나의 최종병기 포스를 뿜어내며 3:1로 승리한 이영호 선수.



▲ 트로피 번쩍!



▲ 정말 우승하고 싶어 정신없이 연습만을 해왔다는 이영호선수.
다음시즌에는 다른 종족으로도 출전을 해보고싶다는 깜짝 발언을 하였다.

▲ 준우승한 조일장선수에게는 2천만원의 상금이 주어진다. 시상은 아프리카TV 서수길 대표가 진행하였다.


▲ 우승한 이영호선수에게는 6천만원의 상금을 획득하였고, 3회연속 우승기념 트로피와 황금자가 주어졌다.



(흐뭇)


▲ 두개의 트로피를 번쩍 들어올린 이영호 선수.


▲ 3회연속 우승을 축하하는 기념 트로피




▲ 트로피키스 세레모니


(이건 어디다가 키스를 해야하지..)





▲ 번쩍!


▲ 자랑스러운 3개의 ASL 우승 뱃지


▲ 골-든 자가 매우 마음에 들고 기스만 안나면 앞으로 세팅때 사용하겠다는 이영호선수.



▲ 3회우승 축하트로피와 ASL 시즌4 트로피



이영호선수 우승축하드립니다!


이날 노트북 as때문에 인터뷰는 못적었습니다. ㅠㅠ
이미 기사를 통해 보신분도 있으실텐데 가장 궁금해하실 타종족 출전에 대해서만 적어보겠습니다.


Q. 우승인터뷰에서 타종족으로 출전을 한다고 하셨는데?
A. 정확히 말하면 목표를 이루었을때(3회 우승) 그 다음 시즌 개막전 1게임정도는 다른종족으로 출전해보고싶다는 생각이 있었다.
나는 (타종족 출전을)긍정적으로 생각하고 있지만 오해의 소지도 있다고 생각해 팬분들과 상의해보고 괜찮다면 진행할것이다.

Q. 출전을 한다면 어느종족?
A. 다음시즌 개막전은 내가 상대를 고를 수 있다. 상대 종족에 따라서 다를것이다.



곧미남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11/15 10:27
사진 잘 보고 갑니다. 진짜 활짝 웃는 갓이네요..
이시하라사토미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11/15 11:18
갓갓갓

우승축하합니다.
클로이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11/15 16:57
PGR21 마크 보소....멋집니다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공지 [기타] 통합 규정 2017.5.5. release 유스티스 17/05/05 20197 0
공지 게임게시판 운영위원회 신설 및 게임게시판 임시규정 공지(16.6.16) [2] 노틸러스 15/08/31 46202 4
공지 공지사항 - 게시판 글쓰기를 위한 안내 [29] 항즐이 03/10/05 153061 7
63676 [기타] 다키스트 던전 한국어 로컬라이징 사태의 결말. [31] 김티모5180 18/06/22 5180 2
63675 [배그] [업데이트] PC 1.0 버전 패치노트#15 [약 데이터] [9] 손나이쁜손나은1830 18/06/22 1830 0
63674 [LOL] (약.스.압) 하루에 4루트 들르고 8번 퍼즈나고 프레이는 데뷔 6주년, 6/21 섬머 직관 후기 [14] 헨텔모노가타리3107 18/06/22 3107 18
63673 [스타2] 2018 GSL 시즌2 결승전 - 우승자 예측 이벤트 [75] 진성657 18/06/21 657 0
63672 [히어로즈] 영웅 공략 겐지 [11] 세이젤1273 18/06/21 1273 6
63671 [LOL] 무패질주 그리핀. 슼 3연패. 역대급캐리 카이사. [8] 1등급 저지방 우유4283 18/06/21 4283 1
63670 [스타1] PAL(Pgr Amateur Starleague) 프리시즌이 시작됩니다! [18] 무리뉴1477 18/06/21 1477 6
63669 [하스스톤] 템포죽기법사 덱소개 [25] 카스1512 18/06/21 1512 0
63668 [LOL] 롤챔스 역사상 역대급 원딜캐리 [39] 푸른음속9281 18/06/20 9281 9
63667 [기타] [연재] 협객풍운전 #44 - 사매는 수련을 싫어해 (3) [1] 밤톨이^^234 18/06/20 234 2
63666 [기타] [연재] 협객풍운전 #43 - 흑풍채 토벌 밤톨이^^199 18/06/20 199 1
63665 [하스스톤] 생애 첫 전설 신고합니다! [19] 요슈아2009 18/06/20 2009 3
63664 [스타1] 아프리카 챌린저스 리그 (ACS)가 열립니다. [10] 성동구2731 18/06/20 2731 4
63663 [히어로즈] 미드 시즌 난투 2018 : 플레이오프 이야기 (Final Cut) [4] 은하관제701 18/06/19 701 7
63661 WHO가 '게임중독(게임장애)'을 공식적인 질환명으로 등재 할 예정입니다 [144] 초코궁디7246 18/06/19 7246 1
63660 스타크래프트의 완성(RTS게임의 완성) [11] 성상우4268 18/06/19 4268 0
63659 [기타] 단테와 네로의 귀환을 바라보며 - 팬의 입장에서 쓰는 DMC 이야기 [6] QuickSilver762 18/06/19 762 3
63658 [오버워치] (결과스포) 오버워치 리그의 페넌트 레이스가 끝났습니다. 총평과 감상. [36] Pho3107 18/06/18 3107 23
63657 [LOL] 섬머스플릿 1주차 리뷰 및 2주차 프리뷰 [45] Ensis4607 18/06/18 4607 28
63656 [스타1] 공식리그의 부활. 스타크래프트의 완벽한 비상 [42] aRashi4542 18/06/18 4542 12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6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1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